전체뉴스 2921-2930 / 2,9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용택 의원 29일 2차 소환

    ... 신청할 계획이다. 경찰은 이 전 소장의 추가 범행 여부와 다른 전.현직 장교들의 비리 의혹을 규명하기 위해 이번 주 중 군납업체 1개사를 추가로 압수수색할 예정이다. 경찰은 그 동안 이 전 소장의 수뢰 혐의를 입증하기 위해 오리콘포 성능개량사업 관련 2개 업체, 공격용 헬기 중개업체 A사, 전차 등 케이블 납품업체 Y사, 수중전파탐지장치 생산업체 M사 등 5개 업체를 압수수색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충원기자 chungwon@yna.co.kr

    연합뉴스 | 2003.12.16 00:00

  • 오늘 군납업체 1곳 압수수색

    군 무기납품비리를 수사 중인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15일 군납 편의와 관련, 이원형(57.예비역 소장.구속)씨에게 뇌물을 준 혐의로군납업체 1곳을 압수수색할 계획이다. 경찰은 지금까지 이 전 소장에게 뇌물을 준 혐의로 오리콘포 성능개량사업 관련2개사, 공격용 헬기 중개업체 A사, 전차 등 케이블 납품업체 Y사 등 4개사를 압수수색한 바 있으며 이번 주 중 2개사를 추가로 압수수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또 이 전 소장과 군납업자 정호영씨를 ...

    연합뉴스 | 2003.12.15 00:00

  • 무기납품비리, 정호영씨 누구인가

    ... 대학원을 각각 졸업한 정씨는 이후 현대그룹종합기획실 신규사업팀장을 거쳐 1987년 한국레이컴의 전신인 케이원전자를 설립했다. 90년대 초반 회사가 군용 레이더와 전자광학설비 생산 등 무기 분야에 뛰어들면서 저고도 대공(對空)화기인 오리콘포 개량 사업자로 선정돼 2000년부터 '데이터정합기' 등 등 수백억원대의 물품을 납품했다. 한국레이컴이 파산한 뒤로는 한림ST와 한국벨통신 등의 업체를 다시 설립했다. '마당발'로 알려진 정씨는 사업 과정에서 군 관계자들을 ...

    연합뉴스 | 2003.12.12 00:00

  • 경찰, 방산업체 압수수색

    ...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이 전 소장 검찰 송치 전까지 10일밖에 시간이 없는 만큼 수사단서가 확실한 Y사를 먼저 수사하고 A사는 나중에 수사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 98년부터 2002년까지 23차례에 걸쳐 오리콘포 성능개량사업과관련, 1억3천100만원을 주고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 및 뇌물공여)로 이 전 소장과 군납업자 정모(49)씨를 구속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충원기자 chungwon@yna.co.kr

    연합뉴스 | 2003.12.10 00:00

  • 前국방품질관리소장.군납업자 구속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9일 저고도 대공 화기인 오리콘포 사격통제장치 성능개량사업과 관련, 뇌물을 주고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 및 뇌물공여)로 이원형(57.예비역 소장) 전 국방품질관리소(DQAA) 소장과 군납업자 정모(49)씨를 구속했다. 이에 앞서 서울지법 최완주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범죄사실이 소명되고 증거인멸 및 도주우려가 있다"며 이씨와 정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최 판사는 "두 사람의 진술이 서로 다른 부분이 ...

    연합뉴스 | 2003.12.09 00:00

  • 前국방품질관리소장.무기중개상 긴급체포

    ... 상납했는지 여부도 캐고 있다. 경찰은 밤샘조사에서 정씨가 이씨에게 1억3천만원을 준 사실을 일단 시인했다고밝혔다. 경찰은 이씨와 정씨를 6일 오전 소환해 이씨가 국방부 획득정책관으로 있으면서525억원을 투입해 저고도 대공 화기인 오리콘포 사격통제장치에 대한 성능개량 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정씨로부터 수억 원을 받은 혐의를 집중 추궁했다. 이씨는 경찰 수사가 시작되자 지난달 4일 사표를 제출한 뒤 잠적했으며 최근 변호사를 통해 자진출두 의사를 밝힌 뒤 6일 변호사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경찰, 전 국방품질관리소장 소환.조사

    ... 소환.조사중이다. 경찰은 또한 이씨에게 돈을 준 혐의로 군납업체 대표 C씨도 소환.조사중이다. 경찰은 이씨가 지난 99년부터 2001년 1월 전역하기 전까지 국방부 획득정책관으로 있으면서 525억원을 투입해 저고도 대공 화기인 오리콘포 사격통제장치에 대한성능개량 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C씨로부터 수억 원을 받은 혐의를 집중 추궁하고 있다. 경찰은 이씨가 지난 99년 인척 명의로 40여평 규모의 강남지역 아파트를 매입하고 최근 고가의 상가를 구입한 사실에 주목, ...

    연합뉴스 | 2003.12.06 00:00

  • [연재]생각이 부자를 만든다 3- 부자가 되는 유일한 길은 투자하는 것이다

    ... 1998년 12살의 나이로 연예 기획사에 선발되어 세계 시장 진출을 목표로 3년 동안 준비한 끝에 2000년에 1집 앨범을 내놓고 그 해 여자 신인 가수상을 받았다. 그 이듬해에는 일본 시장으로 진출하여 2002년 3월에는 일본 오리콘 차트에서 1위까지 이르렀다. 2집 앨범으로 한국 가요 무대에 다시 돌아온 보아는 크게 성공을 거두어 연말 가요 대상을 거머쥐었다. 2003년 일본에서 두 번째 발매된 앨범은 당일 100만장이 팔릴 정도이다. 경제 전문가들이 “잠재적 ...

    글방 | 2003.07.25 16:08

  • "신인때 모델 계약한 보아가 이젠 톱스타" … 헬로에이피엠 '싱글벙글'

    ... 차지하는 일본인 단체관광객들의 반응이 뜨겁다"고 말했다. 헬로에이피엠은 지난해 8월 1년 전속 조건으로 3억4천만원에 보아와 광고모델 계약을 맺었다. 이와 관련,김 팀장은 "보아의 주가가 치솟은 지금 같은 조건으로 계약을 맺으려면 최소한 3배 이상의 비용을 지불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아는 지난 14일 일본에서 발매한 9번째 앨범으로 하루 만에 오리콘 싱글차트 1위에 올라 화제가 됐다. 송형석 기자 clic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5.26 00:00

  • "신인때 모델 계약한 보아가 이젠 톱스타" … 헬로에이피엠 '싱글벙글'

    ... 전에 '보아 마케팅'을 강화하기로 했다. 우선 패션몰 외벽에 보아가 그려진 초대형(가로 27m,세로 25m) 광고를 내걸었다. 매장에서는 고객들에게 보아 브로마이드를 나눠주고 있다. 외국인 안내광고에도 보아 이미지를 넣었다. 김 팀장은 "특히 일본인 관광객들의 반응이 뜨겁다"고 말했다. 보아는 지난 14일 일본에서 발매한 9번째 앨범으로 하루 만에 오리콘 싱글차트 1위에 올라 화제가 됐다. 송형석 기자 clic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5.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