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1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행정부, 코로나19국면서 NSC '팬데믹 교본' 묵살했다"

    ... 한다. 트럼프 행정부 역시 트럼프 대통령 취임 첫해인 2017년 이 교본의 존재에 대해 보고를 받았지만, 공식적인 행정부 전략으로 승인하기 위한 NSC 주도의 부처 간 절차를 거치지는 않았다고 폴리티코는 전했다. 이 교본은 오바마 행정부 시절 전염병 대응을 위해 만들어진 특별 NSC 조직인 백악관 내 세계보건 안보팀에 의해 '금과옥조'로 여겨져 왔으나 트럼프 행정부 들어 선반 위에 치워진 채 먼지만 쌓여왔다는 것이다. 세계보건 안보팀마저 트럼프 행정부 첫해까지 ...

    한국경제 | 2020.03.27 02:01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이후 세계 경기의 향방은

    ... 세계경제포럼(WEF)에서 2020년대 진입을 앞두고 5년 전부터 단골 메뉴로 다뤄 왔던 과제가 있다. 바로 코로나19와 같은 '디스토피아(dystopia)'다. 미국도 '우리 국민, 우리 미래(our people, our future)'라는 오바마 정부 시절에 제시됐던 미래 어젠다에서 이 문제를 거론했다. 디스토피아란 유토피아(utopia)의 반대되는 개념인 반(反)이상향으로, 예측할 수 없는 지구상의 가장 어두운, 특히 극단적으로 어려운 상황을 말한다. <유토피아>의 ...

    Money | 2020.03.25 16:33

  • thumbnail
    트럼프 "코로나보다 자동차로 더 많이 죽는다" vs 학자들 "위험한 발상"

    ... 사람들에게 알려줘야 한다"고 했다. 하지만 반대의 목소리도 적지 않다. 많은 경제학자들은 현재의 활동 제한이 감염률을 낮춰 장기적으로 경제에 도움이 된다고 설명한다. 트럼프 대통령의 발상이 위험하다는 지적도 이어지고 있다.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시절 경제자문위원장을 지낸 제이슨 퍼먼 하버드대 교수는 "지금 건강과 경제 사이에 '트레이드오프'(하나를 달성하려고 하면 다른 목표의 달성이 늦어지거나 희생되는 것)가 있다는 생각은 ...

    한국경제 | 2020.03.24 11:37 | 안정락

  • thumbnail
    이란, 국제사회에 코로나19 지원 요청 '노림수'는

    ... 14일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에 보낸 편지에서 "이란이 전염병에 제대로 맞설 수 있도록 유엔은 대이란 제재를 철회하라고 미국을 설득해야 한다"라고 요구했다. 자렛 블랑 카네기국제평화기금 선임연구원은 23일 블룸버그통신에 "버락 오바마 정부는 이란을 제재하면서도 인도적 지원을 위한 길을 터주려고 유럽과 아시아에 담당자를 보내 제재 예외가 어떻게 작동하는지 명확히 설명했다"라며 "현 미국 정부는 그 반대로 인도적 지원에 겁을 줬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미국 ...

    한국경제 | 2020.03.23 20:47 | YONHAP

  • thumbnail
    기재차관 "방역과 목숨이 우선…경제적 내상은 받아들여야"

    ... 코로나19 대책과 관련해 '적게 하는 것보다 과도한 게 낫다'는 점을 강조하기도 했다. 그는 이 책에 대해 "위기의 속성과 전개 과정, 각국이 취한 정책, 창의적인 정책 대안이 두루 담겨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 책에 담긴 오바마 행정부 시절 백악관 경제보좌관이었던 제이슨 퍼먼의 정책 조언을 요약한다"며 ▲ 적게 하는 것보다는 과도한 게 낫다 ▲ 있는 프로그램을 최대한 이용하라 ▲ 필요하면 얼마든지 새 프로그램을 만들어라 ▲ 중복 지원이나 부작용을 너무 걱정하지 ...

    한국경제 | 2020.03.21 18:10 | YONHAP

  • thumbnail
    WP "백악관, 5천억 달러 들여 개개인에 2천 달러씩 지급 추진"

    ... 하겠다는 것으로 정부가 보증하는 대출이다. 500억 달러는 항공업계 지원에, 1천500억 달러는 숙박업계 등 여타 분야 지원에 편성돼 있다고 WP는 설명했다. WP는 "백악관의 부양책이 규모와 속도에 있어 전례 없을 수 있으며 버락 오바마 행정부의 경기부양책과 조지 W. 부시 행정부의 부실자산구제 프로그램(TARP)을 뛰어넘는 수준"이라고 전했다. 스티븐 므누신 미 재무장관은 전날 경기부양책 규모가 1조 달러 수준이라며 2주 내에 미국인들에게 현금을 지급하는 ...

    한국경제 | 2020.03.19 02:25 | YONHAP

  • thumbnail
    [편집국에서] '경제 위기에 강한 한국' 다시 증명하려면

    ...rsquo;으로 불리며 2009년 900선을 맴돌던 코스피지수가 이듬해 2000선을 돌파하는 데 일등공신 역할을 했다. 전 세계에서 “한국은 경제 위기 극복 우등생”이라는 찬사가 이어졌다. 2010년부터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수차례 연설을 통해 “한국을 배워야 한다”는 말을 반복했다. 짐 오닐 당시 골드만삭스 회장은 “신흥국이 세계적 수준으로 도약하려면 한국을 참고해야 할 것”이라고 추켜세웠다. ...

    한국경제 | 2020.03.18 18:03 | 정인설

  • thumbnail
    바이든, 플로리다 등 3곳 경선 싹쓸이…트럼프와 맞대결 '성큼'(종합2보)

    ... 트럼프 대통령도 이날 경선에서 대의원 매직넘버를 넘기면서 공화당 대선 후보 지명을 확정했다. 이에 따라 11월 열릴 미 대선은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전 부통령 간 대결로 치러질 공산이 더욱 커졌다. 트럼프의 수성이냐, 전임 오바마 행정부 부통령의 탈환이냐가 관전 포인트로 떠오르면서 대선에 대한 관심이 한층 뜨거워질 것으로 보인다. 다만 장기화 조짐을 보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불확실성이 증폭되면서 결과를 점치기 어려운 안갯속 대선이 ...

    한국경제 | 2020.03.18 17:15 | YONHAP

  • thumbnail
    음원계 넷플릭스 '스포티파이' 한국 오나…국내 음원시장 지각변동 예고

    ... 제공하는 게 강점으로 꼽힌다. 광고 없이 음악을 듣는 유료 가입자도 9600만명에 달한다. 지난해 2월에는 전세계 팟캐스트의 40%를 유통하는 전문업체 '앵커'를 인수해 팟캐스트 콘텐츠도 강화했다. 같은해 6월에는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부부와 독점 팟캐스트 계약을 맺기도 했다. 이같은 글로벌 강자 스포티파이의 한국 진출설에 국내 음원시장은 긴장감이 흐른다. 멜론과 지니뮤직, 플로로 굳어진 기존 3강 체제가 흔들릴 수 있다는 위기의식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0.03.17 14:08 | 김은지

  • thumbnail
    바이든-샌더스 첫 맞짱토론…코로나19에 청중없이 팔꿈치 인사(종합)

    ... 기능장애를 노출했다"고 언급했다. 특히 이번 위기가 그의 핵심 공약인 '메디케어 포 올'(전 국민 건강보험)이 개인 건강보험을 대체할 필요성을 보여줬다고 강조했다. 이에 바이든 전 부통령은 희망자에 대한 공공선택권을 추가한 '오바마 케어'(Affordable Care Act)를 구축해야 한다며 '메디케어 포 올'은 비용이 너무 많이 들어 반대 의사를 표명했다. 그는 또 "사람들은 혁명이 아닌 결과를 찾고 있다"며 반기업 경제 어젠더를 휩쓰는 정치 혁명을 ...

    한국경제 | 2020.03.16 15: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