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8,3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기부양에 원자재값↑…원유·금·은, 일제히 급등

    ... 분석된다. 또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이 2주 연속 미 원유 비축량 감소를 발표한 것도 원유 수요에 대한 시장의 불안감을 낮췄다. 국제 금값도 경기부양 희소식에 힘입어 크게 올랐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1.5%(26.50달러) 오른 1,843.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 2011년 9월 이후 가장 높은 종가를 기록한 것이다. 9월 인도분 은 역시 이날 하루에만 온스당 6.8%(1.37달러) 급등한 21.557달러로 마감돼 ...

    한국경제 | 2020.07.22 04:51 | YONHAP

  • thumbnail
    금 강세에 금광 회사 주식도 인기…2분기 투자 7배로 증가

    ...의 증가 형태로도 나타나고 있다. 뱅크오브아메리카(BOA)에 따르면 2분기 중 금광 산업 분야의 M&A 거래는 12건, 28억6천만달러에 달한 것으로 발표됐다. 이는 1분기의 거의 2배 수준이다. 이러한 금광 기업의 인기는 무엇보다 금이 안전자산으로 주목받는 데 따른 것이다. 금 가격은 최근 2011년 9월 이후 최고 수준에서 형성되고 있다. 20일(현지시간) 기준 금 현물 가격은 온스당 1천820달러대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1 16:23 | YONHAP

  • thumbnail
    은값 4년만의 최고치로 상승…3월 저점보다 71% 올라

    국제 은값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약 4년 만의 최고치를 기록했다. 20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은 선물 가격은 2.2% 오른 트로이온스당 20.124달러에 거래를 마감, 2016년 8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국제 은값은 이달 들어서만 8.5% 상승했다. 특히 지난 3월 중순의 저점 때와 비교하면 71%나 급등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불안한 경제 전망과 극히 ...

    한국경제 | 2020.07.21 10:51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코로나 백신 기대에 상승…WTI 0.5%↑

    ... 의학전문지 랜싯(Lancet)에 게재한 1단계 임상시험 결과에서 백신 접종자 전원의 체내에서 중화항체와 면역세포인 T세포가 모두 형성됐다고 발표했다.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기업 바이오엔테크도 이날 실험용 코로나19 백신의 두 번째 초기 시험에서 면역 반응을 유도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국제 금값도 올랐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4%(7.40달러) 오른 1,817.40달러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1 04:38 | YONHAP

  • thumbnail
    [돈이 되는 경제지표] 금값 연일 최고치…g당 7만200원

    ... 7만원에 거래가 끝나 종가 기준으로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연초(5만6860원)와 비교할 때 23.10% 증가한 수준이다. 국제 금 시세도 고공 행진을 벌이고 있다. 7월 14일 미국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금 선물 가격은 온스당 1810.60달러로 거래가 마감됐다. 지난 7월 7일 1804.20달러로 장을 마감해 2011년 9월 이후 약 9년 만에 처음으로 1800달러대로 올라선 뒤 1800대에서 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세계 주식 시장이 빠른 회복을 ...

    한경Business | 2020.07.20 15:10

  • thumbnail
    국제유가, 코로나 확산 따른 셧다운 우려에 하락…WTI 0.4%↓

    ... 0.53%(0.23달러) 떨어진 43.14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추가적인 경제 셧다운 조치를 불러와 원유 수요를 위축시킬 것이라는 우려가 유가에 하방 압력을 가했다. 전날 미국에서는 하루 7만7천217명의 신규 감염자가 나와 역대 최다 기록을 갈아치웠다. 국제 금값은 소폭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5%(9.70달러) 오른 1,8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8 04:54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수요 불확실성 속 하락…WTI 1.1%↓

    ... 43.18달러에 거래 중이다. 국제 증시가 하락하고 향후 원유 수요에 관한 불확실성이 제기된 것이 유가에 하방 압력을 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는 전날 장관급 화상회의에서 8월부터 하루 감산량을 종전 970만배럴에서 770만배럴로 줄이는 데 합의했다. 국제 금값은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7%(13.50달러) 떨어진 1,800.30달러에 마감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7 04:27 | YONHAP

  • thumbnail
    국제금값 고공행진에 러시아 금 수출 '날개'…천연가스도 추월

    ... 지구 온난화 등의 악재로 천연가스 수요가 격감한 게 직접적인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분석했다. 러시아 연방 중앙은행은 6월 천연가스 수출분을 합쳐도 전체 수출액이 35억 달러에 그칠 것으로 내다봤다. 안전자산인 금값은 지난 9일 온스당 1천800달러 선을 돌파하면서 2011년 9월 이후 최고치로 치솟는 등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러시아 연방 중앙은행은 지난 3월 기준 1천200억달러어치의 금을 보유한 것으로 전해졌다. 반면 러시아 전체 수출의 10% 가까운 비중을 ...

    한국경제 | 2020.07.16 17:30 | YONHAP

  • 中 '슈퍼 부양책'에 철광석값 급등

    ... 철광석(순도 62%)은 전날 t당 112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연초 대비 21.7% 올랐다. 가격 상승률만 놓고 보면 사상 최고가를 경신하고 있는 ‘안전자산’ 금을 앞선다. 같은 기간 국제 금가격(현물)은 온스당 1528달러에서 1811달러로 18.5% 상승했다. 철광석 가격이 올해 내내 상승세를 탄 것은 아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글로벌 생산과 소비가 급랭하면서 철강 수요가 급감했고, 이 여파로 철광석 가격은 곤두박질쳤다. ...

    한국경제 | 2020.07.16 17:11 | 박상용

  • thumbnail
    금값 고공행진…이틀만에 역대 최고치 또 경신

    ... 최고치는 지난 14일 기록한 7만원이었다. 지난 13일 종가 기준 6만9천900원에 거래되며 약 두 달 만에 최고가를 갈아치운 뒤 14일 7만원, 전날에도 7만원에 거래를 마감하는 등 금값 고공행진이 이어지고있다. 장중 최고가는 7만450원으로 전날 기록한 종전 장중 최고가 7만200원을 넘어섰다. 앞서 15일(현지 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02%(0.40달러) 오른 1,813.80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6 16: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