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0,6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백금·구리 가격 연일 '뜀박질'…'그린 원자재' 담아라

    ... 반영됐다. ○경기 회복으로 수급 불균형 심화 지난달 25일 런던금속거래소(LME)에 따르면 구리 현물 가격은 t당 9614.50달러로 2011년 이후 10년 만에 최고가를 경신했다. 19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 기준 백금 선물 가격은 온스당 1291.10달러로 2015년 이후 6년 만에 최고가를 기록했다. 구리는 경제학자보다 실물경기를 더 잘 예측한다는 이유로 ‘닥터 코퍼(Dr. Copper)’라고 불린다. 구리는 건설 전기 전자 등 산업 전반에서 ...

    한국경제 | 2021.03.03 15:38 | 고재연

  • thumbnail
    '인플레 타임' 온다…"에너지·소재株로 방어를"

    ... 확대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해석했다. 이어 “3월까지는 금리 상승에 따른 부담이 작은 원유, 구리, 가치주 중심으로 자산가격이 차별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전통적인 인플레이션 헤지 자산인 금에 대해서 부정적인 전망을 내놓은 글로벌 투자은행도 있다. 모건스탠리는 지난 21일 “올 연말까지 금값이 온스당 1800달러를 밑돌 것”이라고 예측했다. 한경제 기자 hanky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26 17:33 | 한경제

  • thumbnail
    한국금거래소, 안전자산 선호 힘입어 1월 매출 2,330억원…"최대 실적"

    ... 투자심리가 더 강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 전문가들은 중앙은행들의 대규모 부양책 영향으로 인한 인플레이션 우려가 금융시장의 불안요소로 작용돼 안전자산의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측했다. 이에 안전자산 중 하나인 금의 가격은 온스당 2,000달러를 웃돌고 있다. 또한 각 국의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친환경 정책으로 주요 산업금속인 은과 백금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가격도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송종길 한금금거래소 전무는 “귀금속업계에서는 처음으로 ...

    한국경제TV | 2021.02.25 08:23

  • thumbnail
    [숫자로 읽는 세상] 산유국 감산·경기회복 기대…WTI, 13개월 만에 60달러 넘었다

    ... NYMEX에서 백금 4월 인도분 선물은 장중 트로이온스(약 31.1g)당 1291달러 선에 거래됐다. 2014년 9월 이후 최고가다. 올 들어 백금 가격은 약 19.6% 올랐다. 코로나19 충격으로 가격이 폭락한 작년 3월 19일 저점(트로이온스당 595.20달러)과 비교하면 116%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백금은 인플레이션 헤지용 투자 수요와 산업 수요가 겹치면서 가격 상승세가 뚜렷하다. 월스트리트저널은 “백금은 귀금속의 일종이고 가격이 많이 오른 금보다 싸기 때문에 ...

    생글생글 | 2021.02.22 09:55

  • thumbnail
    [숫자로 읽는 세상] 산유국 감산·경기회복 기대…WTI, 13개월 만에 60달러 넘었다

    ... NYMEX에서 백금 4월 인도분 선물은 장중 트로이온스(약 31.1g)당 1291달러 선에 거래됐다. 2014년 9월 이후 최고가다. 올 들어 백금 가격은 약 19.6% 올랐다. 코로나19 충격으로 가격이 폭락한 작년 3월 19일 저점(트로이온스당 595.20달러)과 비교하면 116%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백금은 인플레이션 헤지용 투자 수요와 산업 수요가 겹치면서 가격 상승세가 뚜렷하다. 월스트리트저널은 “백금은 귀금속의 일종이고 가격이 많이 오른 금보다 싸기 ...

    한국경제 | 2021.02.22 09:00 | 선한결

  • thumbnail
    국제유가, 공급 정상화 기대에 급락…WTI 2.1%↓

    ... 62.67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한파와 폭설에 따른 정전 사태로 멈춰선 미국 텍사스주의 석유 시설들이 곧 정상 가동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유가에는 악재로 작용했다. 또 주요 산유국들이 다음달부터 원유 감산 규모를 줄일 수 있다는 관측과 미국-이란 관계 해빙 전망도 유가에 부담을 준 것으로 분석된다. 국제 금값은 소폭 올랐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1%(2.40달러) 오른 1,777.40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0 06:31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산유국 증산 검토에 하락, WTI 1%↓…금값 상승

    ... 이어지자 원유 가격은 장중 한때 62.26달러까지 치솟기도 했다. 그러나 세계 최대 원유 생산국인 사우디아라비아가 다음 달 열릴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 'OPEC 플러스'(OPEC+) 회의에서 증산 계획을 내놓을 것이라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상승폭을 모두 반납했다. 국제 금값은 상승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1%(2.20달러) 오른 1775달러를 기록했다. 채선희 기자 csun00@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19 07:12 | 채선희

  • thumbnail
    국제유가, 증산 검토 소식에 하락…WTI 1%↓

    ... 올랐다. 그러나 세계 최대 원유 생산국인 사우디아라비아가 다음 달 열릴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 'OPEC 플러스'(OPEC+) 회의에서 증산 계획을 내놓을 것이라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상승폭을 모두 반납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4월물 브렌트유도 배럴당 0.6%(0.41달러) 떨어진 63.93달러에 거래됐다. 국제 금값은 상승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1%(2.20달러) 오른 1,775달러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19 06:57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美 기록적 한파에 연일 상승…금값 8개월래 최저

    ... 겨울 폭풍은 물러갔지만, 새로운 겨울 폭풍이 이틀 동안 중남부와 북동부를 휩쓸 것으로 예보했다. 새로운 폭풍 경보가 내려진 지역의 주민은 1억명에 이른다. 국제 금값은 4거래일째 하락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1.5%(26.20달러) 내린 1772.80달러로 장을 마쳤다. 작년 6월 이후 최저가다. 미국 10년물 국채 금리가 작년 2월 이후 최고인 장중 1.33%까지 치솟으면서 금값에 하락 압력을 가했다. 채선희 기자 csun00@h...

    한국경제 | 2021.02.18 07:48 | 채선희

  • thumbnail
    미국 증시, 소비 호조에도 금리 상승 부담 혼조세…다우 0.29% 상승

    ... 초래했다. 이번 정전으로 텍사스에서 최소 하루 260만 배럴 규모의 정유 시설 가동이 중단됐다고 S&P글로벌 플래츠 애널리틱스가 집계했다. 반면 국제 금값은 4거래일 연속 하락세를 탔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1.5%(26.20달러) 내린 1,772.80달러로 마감해 작년 6월 이후 최저가를 기록했다. 또 다른 안전자산인 10년물 미 국채 금리가 작년 2월 이후 최고인 장중 1.33%까지 치솟으면서 금값에 하방압력을 가했다고 마켓워치가 ...

    한국경제TV | 2021.02.18 0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