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3,3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림픽] 여자 골프 '맏언니' 박인비 "리우 경험 도움 될 것"

    ... 274타로 공동 12위 "리우에서의 경험이 도쿄에서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 도쿄 올림픽 여자 골프 국가 대표팀의 '맏언니'인 박인비(33) 선수는 25일(현지시간) 각오를 묻는 말에 이같이 ... 274타를 기록해 공동 12위에 올랐다. 이번 대회는 박 선수를 비롯해 세계 랭킹 2∼5위인 한국 대표 선수가 모두 출전해 올림픽 '전초전'으로 불리며 기대를 모았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조금 아쉽다는 ...

    한국경제 | 2021.07.26 02:2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미국 남자농구, 프랑스에 져 17년 만에 올림픽서 패배

    특별취재단 = 미국 남자농구 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 조별리그 1차전에서 프랑스에 패했다. 미국프로농구(NBA) 선수들로 구성된 미국은 25일 일본 사이타마 수퍼 아레나에서 열린 남자농구 조별리그 A조 1차전 프랑스와 경기에서 ... 끊겼다. 미국은 불과 5일 전까지 NBA 챔피언결정전을 뛰고 대표팀에 합류한 즈루 홀리데이가 18점을 넣었으나 에이스인 케빈 듀랜트가 10점에 묶였다. 프랑스는 역시 NBA에서 활약하는 에반 푸르니에가 28점을 몰아치고 뤼디 ...

    한국경제 | 2021.07.26 00:29 | YONHAP

  • thumbnail
    안바울 '눈물의 한판승'…세계 1위 꺾고 동메달

    한국 유도의 간판 안바울(27)이 도쿄올림픽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안바울은 25일 일본 도쿄 지요다구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유도 남자 66㎏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세계랭킹 1위인 마누엘 롬바르도(이탈리아)를 경기 시작 2분18초 만에 업어치기 한판으로 꺾었다. 그는 하체 공격을 시도하다 기습적으로 주특기인 업어치기 기술을 펼쳤고, 그대로 상대 선수 몸이 돌아가면서 한판이 선언됐다. 승리가 결정되자 안바울은 바닥에 주저앉아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다. ...

    한국경제 | 2021.07.26 00:19 | 조희찬

  • thumbnail
    [올림픽] 김연경 "케냐 꼭 잡고, 일본·도니미카共도 중 한 도 꼭"

    특별취재단 = 위기감이 더 커지긴 했지만, 아직 좌절할만한 상황은 아니다. 한국 여자배구 대표 주장 김연경(33)은 의 첫 패배 후 후배들에게 빠르게 '진짜 목표'를 떠올리게 했다. 김연경은 25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구 여자 예선 A조 첫 경기에서 3위 브라질에 세트 스코어 0-3(10-25 22-25 19-25)으로 패한 뒤 "오늘 결과는 안타깝지만, 다음을 준비해야 한다"며 "27일 케냐를 꼭 이기고, ...

    한국경제 | 2021.07.26 00:10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15분 뛰고도 멀티골…존재감 발산한 '막내 형' 이강인(종합)

    교체 투입 뒤 대승 쐐기 박는 축포 두 방…"페널티킥은 제가 찬다고 했어요" 특별취재단 = 2020 도쿄올림픽 남자 축구에 출전한 '김학범호'의 유일한 2000년대생 이강인(20·발렌시아)이 '막내 형'이라는 별명에 걸맞은 존재감으로 ... 침착하게 넣어 뽑아냈고, 마지막 완승 축포는 강윤성(제주)의 패스를 논스톱 왼발 슛으로 마무리해 넣었다.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남자 축구 대표 중 가장 주목받는 스타인 이강인은 뉴질랜드와의 1차전엔 선발로 출전했으나 이 전체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7.25 23:28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김연경만으로는 역부족…한국배구, 브라질에 완패

    ... 기술과 힘, 높이에 모두 밀렸다. 세계랭킹 14위인 한국은 25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2020 도쿄올림픽 배구 여자 예선 A조 첫 경기에서 3위 브라질에 세트 스코어 0-3(10-25 22-25 19-25)으로 완패했다. ... 실바에게 서브 에이스를 얻어맞으면서 한국은 회복할 수 없을 만큼 뒤처졌다. 이날 김연경은 12득점으로 분전했지만, 동료들의 지원을 받지 못해 집중 견제를 받았다. 브라질은 로드리게스(17점), 기마레스(16점), 카세이타(10점) ...

    한국경제 | 2021.07.25 23:22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엄원상 추가골' 만든 이동경 "온두라스전 무승부? 이겨야죠!"

    ... 승리한 게 기쁘죠"라고 웃음을 지었다. 이동경은 25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의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마니아와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에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해 후반 33분 김진규(부산)와 교체될 때까지 세트피스 키커 역할에 중거리포까지 쏘아 올리며 의 4-0 대승에 큰 힘을 보탰다. 이동경은 전반 24분 프리킥 상황에서 정확한 왼발 크로스로 정태욱(대구)의 헤더 시도를 끌어냈고, 전반 43분에는 ...

    한국경제 | 2021.07.25 23:0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김학범 감독 "온두라스전, 철저히 준비해 꼭 승리하겠다"

    ... 루마니아에 4-0 대승…온두라스전 비겨도 8강행 특별취재단 = 루마니아와의 두 번째 경기에서 대승을 거두며 기사회생한 올림픽 남자 축구 대표팀의 김학범 감독은 "마지막 온두라스전을 철저히 준비해서 꼭 승리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김학범 ... 말했다. 한편, 함께 기자회견에 나선 풀백 설영우(울산)는 "1차전에서 받아들이기 힘든 결과가 나와서 전체적으로 이 많이 힘들었다"면서 "오늘 한마음으로 다 같이 이기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다음은 김 감독과의 일문일답. ...

    한국경제 | 2021.07.25 22:59 | YONHAP

  • thumbnail
    "도쿄올림픽이 선수로서 마지막" 태권 스타 이대훈, 은퇴 선언(종합)

    종주국 국가대표로 11년 활약…세 번째 올림픽 끝으로 선수 생활 마무리 "열심히 했던 선수로 기억됐으면…계속 공부하면서 좋은 선수 육성하고 싶어" 특별취재단 = 태권도 종주국의 간판 이대훈(29·대전시청)이 세 번째 올림픽을 ... 도쿄올림픽이 예정대로 열렸으면 대회를 치르고 올해는 전국체전 등에 출전하며 선수 생활을 마무리하려 생각했다"면서 "하지만 올림픽이 1년 미뤄지면서 가족, , 감독 선생님과 상의해 이번 대회만 뛰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대훈은 "내가 올림픽 ...

    한국경제 | 2021.07.25 22:53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스피드가 답이었다…김학범호, 기동력으로 따낸 귀중한 첫 승리

    ... 완성 특별취재단 = 결국 스피드가 답이었다. 김학범호가 '스피드업'을 바탕으로 루마니아를 상대로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첫 승리를 따내며 8강 진출의 유리한 고지를 잡았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 됐다. 결국 골 득실이 8강 진출의 중요한 요소로 떠오른 가운데 한국의 4득점은 최고의 결과물이었다. 4개 이 모두 승점이 같아진 터라 28일 예정된 3차전에서 패배는 곧바로 조별리그 탈락을 의미한다. 골득실에서 온두라스와 ...

    한국경제 | 2021.07.25 22: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