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3991-44000 / 48,1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숫자로 풀어본 아드보카트호 항해

    올림픽과 월드컵 축구 등 스포츠 빅 이벤트가 끝나고 나면 여러 숫자에 얽힌 얘기들이 에피소드로 흘러나온다. 아드보카트호의 해외 전지훈련 항해도 시간이 길다보니 제법 의미있는 숫자들을 양산해냈다. 숫자로 축구 국가대표팀의 고단했던 ... 지나 두 살 더 차이가 난다. 23 : 3기(期) 아드보카트호의 태극전사 총원. 홍콩에서 김정우(나고야)가 소속 에 돌아가 미국부터 22명이 됐다. 31 : 아드보카트 감독이 9경기를 치르면서 한 선수 교체 횟수. 경기당 평균 ...

    연합뉴스 | 2006.02.17 00:00

  • 쇼트트랙 "일요일은 金요일" ‥ 19일 남녀 동반 출격

    한국의 동계올림픽 '효자 종목' 쇼트트랙이 이번에는 남녀 동반 '금빛 사냥'에 나선다. 한국 쇼트트랙 대표팀은 19일(한국시간) 오전 3시30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여자 1500m와 남자 1000m 경기에 잇따라 출전한다. 가장 관심을 끄는 것은 지난 13일 남자 1500m에서 우승하며 한국 첫 금메달리스트가 된 안현수(21·한국체대)의 2관왕 달성 여부다. 남자 쇼트트랙 다관왕 탄생은 지난 1992년 알베르빌 동계올림픽에서 ...

    한국경제 | 2006.02.17 00:00 | 김경수

  •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女500m '한국의 무덤'

    ... 토리노에서도 여자 쇼트트랙 500m는 한국 여자대표팀의 '아킬레스건'임을 분명히 보여줬다. 쇼트트랙 '낭랑18세' 듀오 진선유(18.광문고)와 강윤미(18.과천고)는 16일 오전(한국시간) 토리노 시내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펼쳐진 2006토리노동계올림픽 여자 쇼트트랙 500m 8강전에 나섰지만 각 조 2명씩 올라가는 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이로써 한국은 500m 종목이 동계올림픽에 처음 도입된 92년 알베르빌 동계올림픽 이후 14년간 한 개의 금메달을 못 따내는 상황에 처하고 ...

    연합뉴스 | 2006.02.16 00:00

  • 문근영씨 토리노서 대표 응원

    삼성전자의 광고대행사인 제일기획은 애니콜 광고모델인 탤런트 문근영씨가 20-25일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동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대표팀을 응원할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 이 기간 문씨는 또 삼성전자서 선발한 애니콜 대학생 리포터로 활동하며 경기결과, 현장 소식 등을 취재해 전달할 예정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soleco@yna.co.kr

    연합뉴스 | 2006.02.15 00:00

  • thumbnail
    [동계올림픽] 삼성전자 '톰바 마케팅' 대박

    ... 전설적인 `스키 황제' 알베르토 톰바(39)로 현지 마케팅에서 `대박'을 터뜨리고 있다. 2006 토리노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톰바를 홍보대사로 위촉한 올림픽 공식 파트너 삼성전자는 연일 현지 언론의 집중적인 조명을 받으며 기대 이상의 ...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지만 이틀에 한 번씩은 반드시 삼성관에 들러 팬사인회 등의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삼성전자 올림픽 테스크포스 김선희 과장은 "톰바가 삼성관에 오는 시간에는 어느 새 팬들이 몰려들어 발디딜 틈이 없어진다"며 톰바 ...

    연합뉴스 | 2006.02.15 00:00

  • 최태욱 '아드보카트호 이발사'

    ...트호 윙백 또는 윙포워드 요원 최태욱(25.시미즈)의 별명은 '목사님'이다. 독실한 기독교인이라는 점은 이미 올림픽대표 시절부터 알려진 사실이다. 그런데 별명이 하나 더 붙게 생겼다. 두번째 별명은 '아드보카트호 이발사'가 ... 같다. 장기 전지훈련으로 삐죽삐죽 튀어나온 태극전사의 머리를 손질해줬기 때문이다. 15일(이하 한국시간) 대표 스태프에 따르면 최태욱이 갑자기 이발사가 된 사연은 이렇다. 태극전사들 중 거의 삭발에 가까운 머리를 늘 고수하는 ...

    연합뉴스 | 2006.02.15 00:00

  • 삼성전자, 이탈리아 초등생 대상 홍보 행사 개최

    삼성전자가 오는 24일까지 이탈리아 토리노에 위치한 삼성 올림픽 홍보관에 토리노시 초등학생들을 초대하는 '스쿨러닝존(School Learning Zone)' 행사를 개최합니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학생들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올림픽의 역사와 중요성을 체득하고 홍보관을 관람하며 삼성전자의 최첨단 무선통신기술을 경험하게 됩니다. 이인용 삼성전자 홍보팀장은 "이번 행사는 삼성전자의 첨단 기술을 통해 이탈리아 꿈나무들이 올림픽 정신을 공유하고 IT ...

    한국경제TV | 2006.02.15 00:00

  • 아드보카트호 결전장 LA 콜리세움은 어떤 곳

    두 번의 하계올림픽 개막식과 슈퍼볼이 열린 유일한 경기장. 16일 낮 12시30분(이하 한국시간) 아드보카트호가 멕시코 축구대표팀과 마지막 평가전을 치르는 미국 로스앤젤레스 메모리얼 콜리세움은 남가주대학(USC) 풋볼팀의 홈으로 풋볼 구장이다. 1982-1994년에는 미국프로풋볼(NFL) LA 레이더스의 홈이었다. 9만2천516개의 좌석이 있는 이 구장은 1923년 개장해 장장 83년의 역사를 자랑한다. 1932년과 1984년 하계올림픽 메인 ...

    연합뉴스 | 2006.02.15 00:00

  • thumbnail
    8개국 월드컵 유니폼 공개

    2006 월드컵 8개국 국가대표 선수들이 입고 출전할 유니폼을 8개국 대표 선수(한국은 박지성)들이 13일 베를린올림픽스타디움에서 입고 서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6.02.14 10:32

  • 마지막 평가전 상대 멕시코는 어떤

    멕시코는 한국 축구와 비교적 인연이 많은 이다. 1948년 런던올림픽에서 한국이 5-3으로 이겨 해방 이후 메이저 축구 이벤트에서 첫 승을 올린 제물이었다. 그러나 반세기가 지난 뒤 1998년 프랑스 월드컵 본선에서는 하석주가 ... 진 기억이 있다. 역대 전적은 3승2무5패로 열세다. 멕시코는 독일월드컵 본선 조 추첨에서 톱시드를 받은 8개 중 하나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은 7위로 한국보다 22계단이나 높다. 작년엔 5위까지 올랐고 최근 몇 ...

    연합뉴스 | 2006.02.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