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191-45200 / 48,1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토종 골잡이 시동 걸렸다

    ... 까를루스와 함께 포항의투톱을 이루며 유력한 득점왕 후보로 여겨졌지만 개막 후 2경기동안 단 1골도 뽑지못했다. 더구나 공격수인 까를루스와 코난이 각각 1골씩을 올리며 의 2연승에 앞장섰던 터라 최순호 포항 감독의 변함없는 신뢰를 ... 몰아 반드시 득점왕 타이틀을 거머쥐고 싶다"고자신감을 내비쳤다. 원정경기에서 퇴장당해 14일 말레이시아와의 아테네올림픽축구 최종예선 4차전에 결장했던 조재진도 이날 포항전에서 의 패배로 빛이 바랬지만 전반 19분 선제골을 넣으며 특급 ...

    연합뉴스 | 2004.04.18 00:00

  • [프로축구] 포항, 연승 행진 `이상무'

    ... 조직력을 쌓는데 주안점을 두었으며 눈빛만 봐도 서로 원하는 것을 알 수 있게끔 선수들을 조련시켰다. 그 결과, 올림픽대표팀의 쌍포 김동현과 조재진 등 특급 공격수들이 즐비한 수원을 상대로 골을 낚은 뒤 물샐 틈없는 수비벽을 쌓아 승리를 ... 문민귀-김성근-산토스-남영훈으로 이어지는 포백 라인 또한 합격점을 받았다. 이날의 수훈갑인 우성용은 "지난해보다 의 조직력이 살아나다 보니 선수들간에 자신감이 넘친다"면서 "특히 좋은 용병을 비롯해 선수 자원이 좋아져 우승을 기대한다"고 ...

    연합뉴스 | 2004.04.18 00:00

  • 남북 여자축구, 일본서 훈훈한 만남

    남,북한의 여자축구선수단이 일본에서 열리는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을 앞두고 훈훈한 동포애를 확인했다. 백종철 한국 수석코치와 김정만 북한축구협회 사무총장은 17일 일본 히로시마에서 열린 매니저 미팅을 끝낸뒤 서로 선전할 것을 다짐했다. 또 남북 주장인 진숙희(INI스틸)와 리정희도 사인볼을 주고 받으며 올림픽 본선 동반 진출을 염원했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7위 북한은 이변이 없는 한 랭킹5위 중국과 함께 아시아 지역에 ...

    연합뉴스 | 2004.04.18 00:00

  • [프로축구] 포항, 초반 파죽의 3연승

    ... 실패하며 1무1패가 됐다. 지난해 최순호 감독이 성적 부진으로 서포터스의 퇴진 압력을 받기도 했던 포항은 중위권에 머물렀던 예년에 비해 몰라보게 좋아진 공수 조직력을 선보였다. 우성용과 까를로스가 최전방에 포진한 포항은 하지만 올림픽대표팀의 '쌍포'인조재진과 김동현을 선발로 깜짝 투입한 수원에 선취골을 내줬다. 수원은 전반 19분 김대의가 왼쪽 측면을 파다가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조재진이 파포스트쪽에서 오른발 인사이드 슈팅으로 연결했고 볼은 골키퍼 ...

    연합뉴스 | 2004.04.17 00:00

  • [프로축구] 올림픽 전사들, K리그 달군다

    아테네행 티켓을 눈앞에 둔 올림픽호 태극전사들이 이번에는 주말 K리그에 동반 출격해 그라운드를 뜨겁게 달군다. 또 아쉬운 데뷔전을 치른 차범근 수원 삼성 감독과 신생 인천 유나이티드의 베르너 로란트 감독이 목마른 첫 승에 재도전한다. 김호곤호의 기분좋은 4연승 행진 속에 올림픽대표 멤버들이 대거 복귀하는 2004삼성하우젠 K리그 주말 경기가 17일 오후 전국 6개 경기장에서 펼쳐진다. 팬들의 이목을 끄는 승부는 올림픽호 전사들이 주축을 이루는 ...

    연합뉴스 | 2004.04.16 00:00

  • 남자배구대표, 석진욱 대신 이형두로 교체

    아테네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리는 한국남자배구대표팀이 부상이 심한 석진욱(삼성화재)을 빼고 이형두(삼성화재)로 교체했다. 대한배구협회는 다음달 22일부터 일본에서 열리는 아테네올림픽배구 예선을 위해 소집된 12명 대표 선수 중 ... 석진욱은 올 시즌 배구 V투어에서 삼성화재의 대회 8연패를 이끌었지만무릎 부상으로 11일 태릉선수촌에 입소한 뒤 훈련을 제대로 소화하지 못했었다. 한편 대체 멤버로 발탁된 이형두는 18일 오후 5시까지 대표팀에 합류해 차주현남자 ...

    연합뉴스 | 2004.04.16 00:00

  • 축구토토 스페셜, AFC 챔피언스리그 대상 첫 발매

    ... 발매한다고 16일 밝혔다. 그 동안 국가대표팀과 국내 리그 경기만을 대상으로 50차례 시행된 축구토토 스페셜이 해외와 국내 클럽의 경기를 대상으로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14일 벌어진 한국과 말레이시아의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전을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스페셜 6회차에서는 전반(1-0)과 최종 점수(3-0)를 모두 맞힌1등 당첨자가 모두 4천648명 나와 베팅 금액의 5.87배에 해당하는 당첨금을 받게 됐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기자 j...

    연합뉴스 | 2004.04.16 00:00

  • 최성국, 중국전 출장 이상무

    14일 열린 말레이시아와의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에서 상대 선수의 팔꿈치에 얼굴을 맞아 병원으로 후송됐던 최성국(울산)이 발목도 다친 것으로 나타났다. 최주영 대표 의료팀장은 15일 "급소를 맞아 잠시 의식을 잃었으나 병원 진단결과 특별한 이상이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다만 그라운드에 쓰러질 때 발목을 삐어 인대 하나가 부분 파열된것으로 보이나 심하지않아 길게 잡아도 2주뒤면 나을 것"이라며 "2-3일 뒤 X-레이촬영이 ...

    연합뉴스 | 2004.04.15 00:00

  • 여자올림픽축구, 최종 예선 참가차 출국

    사상 첫 여자월드컵 진출에 이어 아테네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리는 한국여자 올림픽축구대표팀이 14일 아시아 최종예선이 열리는 일본 히로시마로 떠났다. 최추경 감독이 이끄는 여자대표 22명은 이날 낮 12시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18일 괌과의 1차전을 대비한 현지 적응 훈련에 돌입했다. 아테네올림픽 본선 티켓 2장이 걸린 이번 대회에서 여자대표팀은 작년 여자월드컵때 멤버의 절반 이상을 교체해 보강한 체력과 스피드를 앞세워 중국, 미얀마, 괌과 함께 ...

    연합뉴스 | 2004.04.14 00:00

  • [올림픽축구] 말련 찬드란에 33년만에 '복수'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말레이시아의 옛 축구스타 M.찬드란에 진 빚을 갚는 데 성공했다. 찬드란은 40-50대 국내 축구팬들에게는 너무나 잘 알려진 인물로 한국의 '72뮌헨올림픽 본선 진출 꿈을 앗아갔던 말레이시아대표팀의 ... 또는 김정남 같은 존재로 과거 아시아 스타였고 박스컵에도 몇번 출전했었다"고 말했다. 그런 찬드란이 말레이시아올림픽팀 행정 담당으로 방한했고 한국으로서는 33년만에 간접적으로 복수의 기회를 잡았던 것. 김호곤호는 지난달 24일 열린 ...

    연합뉴스 | 2004.04.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