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401-45410 / 46,2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마케팅] 국내 스포츠마케팅 : '매복 마케팅' 조심

    ... 덤불속에 숨어있다가 지나가는 사람을 깜짝 놀라게 만드는 것처럼 남의 잔치에 편승하는 판촉기법을 말한다. 88서울올림픽에서 코닥필름이 후지필름에 톡톡히 골탕먹었던 것이 대표적인 사례. 공식스폰서는 코닥이었지만 이 회사는 후지의 교묘한 ... 것으로 알려졌다. 펩시콜라는 데이비드 베컴(영국), 파올로 말디니(이탈리아) 등 인기 축구 스타들로 자체 축구 "펩시"를 구성, 전세계적으로 광고 및 이벤트를 펼칠 계획이다. 문제는 조직위원회가 매복마케팅을 단속할 수 ...

    한국경제 | 1998.05.28 00:00

  • [월드컵마케팅] (기고) '경제 월드컵' 이루겠다 .. 최창신

    ... 다른 방법으로는 기성 유명한 선수를 이용하는 수가 있는데 이것이 주종을 이룬다. 축구나 농구 등 인기종목의 전체를 대상으로 삼는 경우도 허다하다. 이와는 전혀 다른 형태로 대회 자체를 활용하는 방법도 있다. 이렇게 되면 ... 수 없다. 그 열매는 계량화할 수도 없을 만큼 큰 것이다. 월드컵 마케팅. 그것은 상대적으로 곧잘 비교되는 올림픽과 견주어 볼때 그 운용방법면에서 서로 다른 특성을 지니고 있다. 올림픽의 경우는 대회 개최도시 조직위원회가 모든 ...

    한국경제 | 1998.05.28 00:00

  • [월드컵마케팅] '지구촌 열기'를 잡아라 .. 세계이목 집중

    ... 여기에 있다. 월드컵을 지켜보는 지구인에게 자사의 브랜드를 홍보할 수 있는 최대의 기회이기 때문이다. 더욱이 축구팬들은 공정하고 최선을 다한다는 축구의 페어플레이정신을 자연스럽게 제품이미지로 받아들이게 된다. 월드컵은 특히 올림픽보다 더 마케팅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올림픽의 경우 규모는 크나 경기종목이 워낙 다양한게 약점이다. 월드컵은 축구라는 단일종목이어서 프로모션의 집중도가 크고 사실상 올림픽보다 시청자수도 더 많다는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

    한국경제 | 1998.05.28 00:00

  • 복합단지 조성 .. '상암동 월드컵경기장 어떻게 건설되나'

    ... 수주 레이스를 펼칠 태세다. 이중 가장 먼저 수주전에 뛰어든 것은 현대건설. 삼성물산건설부문과 컨소시엄 구성을 추진, 다른 업체들을 긴장시키고 있다. 88올림픽 잠실 주경기장을 건설한 대림산업은 월드컵 경기장 수주에서도 가장 적극적이다. 대림은 이를위해 지난해 "월드컵 수주"을 발족했다. 대우건설과 동아건설도 시공능력 상위업체들 중심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하기 위해 파트너 업체를 물색중이다. 대우와 동아는 월드컵 주경기장이 갖는 상징성이나 ...

    한국경제 | 1998.05.06 00:00

  • [유통면톱] '월드컵마케팅 장외다툼 뜨겁다' .. 경품행사 등

    ... 축구공 모양의 그릇도 만들어 고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프랑스 월드컵 공식후원업체인 코카콜라의 경우 이달말까지 한국 응원단 모집 행사를 벌인다. 코카콜라 제품에 적힌 퀴즈의 정답을 보내온 고객중 7백77명에게 월드컵 티켓(이하 관람권, 항공권, 체류비 일체)을 주기로 했다. 또 코카콜라 제품 매장에 대형 응원깃발을 걸어 놓고 고객들에게 한국 16강 진출을 기원하는 메시지를 적게 하고 있다. 한국휴렛팩커드는 5월3일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월드컵 16강 기원 ...

    한국경제 | 1998.04.20 00:00

  • [해외복합단지] 제1부 : 일본 (3) '후쿠오카 커낼시티'

    ... 관광코스로 키워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커낼시티프로젝트는 사업구상에만 16년이 소요됐다. 유일한 외국업체인 대우건설과 일본 시미즈건설, 제니다카건설 등 12개 건설업체들이 시공에 참여했다. 또 단지 설계는 84년 LA올림픽과 미샌디애고 홀톤플라자설계를 비롯 대규모 복합단지설계를 전문으로 하는 JPI가 맡았다. 낙후된 지역을 오락 문화 쇼핑 숙박기능이 한곳에서 제공되는 복합단지로 재개발, 새로운 도시문화를 창조한 커낼시티프로젝트는 상세구역이나 도시설계지구지정을 ...

    한국경제 | 1998.04.17 00:00

  • '뛰는 아디다스, 기는 나이키'..나이키, 한/일 등 매출 썰렁

    ... "테일러 메이드"상표로 유명한 살로먼SA사를 14억달러에 인수했다. 이 싯점에서 아디다스는 단숨에 나이키에 이은 세계2위의 스포츠용품 생산업체로 발돋움했다. 또 최근에는 98프랑스 월드컵 공식후원업체로 지정됐다. 프랑스 프로축구 올림픽 마르세유도 통째로 인수했다. "축구하면 아디다스"라는 이미지를 확실히 심어주겠다는 목표다. 이와함께 스키및 야구용품시장에도 잇따라 진출하며 종합스포츠업체로서의 이미지를 굳히고 있다. 아시아시장의 불황에도 불구하고 아디다스가 ...

    한국경제 | 1998.04.08 00:00

  • [한경칼럼] 나가노 소고 .. 장병주 <(주)대우 사장>

    지난달 한국은 일본 나가노 동계올림픽 쇼트트랙에서 선전, 종합 9위를 차지함으로써 3회 연속 세계 10위권 진입에 성공했다. 특히 막판 역주를 통해 대역전을 연출하는 모습은 한편의 드라마를 보는 듯한 감동을 선사해 주었다. ... 금메달을 땄다거나 하는 결과보다는 그 과정에 더 감격했을 것이다. 당시 금메달 획득후 가진 인터뷰에서 소트트랙 대표 감독이 말한 내용이 기억에 남아 있다. 그는 "나가노에 도착한 후 중국팀의 연습장면을 보고 무척 놀랐다. 초반 ...

    한국경제 | 1998.03.05 00:00

  • [나가노 동계올림픽] 한국 종합 '9위' .. 22일 폐막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에서 만납시다'' 금세기 마지막 지구촌 눈과 얼음의 대축제 인 제18회 나가노동계올림픽이 22일 오후6시 일본 나가노시 미나미체육공원 메인스타디움에서 화려한 폐막식을 갖고 16일간 열전의 막을 내렸다. 이번 대회에서 한국은 금 3, 은 1, 동 2개로 9위를 마크, 종합 10위 이내 진입이란 당초 목표는 예정대로 달성했다. 우리는 쇼트트랙 여자1천m에서 전이경이 금메달을 따 대회2관왕의 영광을 차지하는등 쇼트트랙에 ...

    한국경제 | 1998.02.23 00:00

  • [나가노 동계올림픽] 헤르만 마이어, 알파인스키 '2관왕'

    98나가노 동계올림픽 종반인 19일 남자대회전에서 헤르만 마이어 (오스트리아), 여자회전에서 힐데 게르크(독일), 바이애슬론 여자 30km 계주에선 독일팀이 각각 금메달을 차지했다. 지난16일 슈퍼대회전에서 이미 금메달 1개를 획득한 마이어는 이날 남자대회전에서 예상대로 1, 2차 시기에서 모두 수위를 차지, 합계 2분38초51로 대표 동료 슈테판 에버 하르터를 0.85초차로 제쳐 알파인스키 2관왕이 됐다. 6년째 대표생활을 하고있는 게르크는 나가노 ...

    한국경제 | 1998.02.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