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531-45540 / 48,3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탁구 아테네행 올림픽號 구성

    2004년 아테네올림픽 메달 사냥에 나설 탁구 국가대표 코칭스태프와 선수 등 선수단의 골격이 완성됐다. 그러나 코칭스태프 선임 과정에서 본인의 수락 의사를 확인하지 않고 소속 선수가 탈락된 이 반발하는 등 적지 않은 후유증이 예상된다. 천영석 대한탁구협회 회장은 24일 타워호텔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남녀 대표팀코칭스태프와 올림픽 아시아지역 예선(4월9∼13일, 중국 베이징)에 출전할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남자 대표팀은 양현철 포스데이타 감독이 ...

    연합뉴스 | 2004.03.24 00:00

  • [올림픽축구] 전영현씨, 심판 양성 역설

    "가장 빨리 축구발전에 효과가 나타나는 심판 교육을 강화해야 합니다." 전영현(47) 아시아축구연맹(AFC) 심판분과위원이 23일 저녁 2004아테네올림픽아시아 최종예선 말레이시아와의 경기를 앞두고 마무리 훈련을 실시한 한국대표팀의 훈련장을 찾아 취재진에 심판교육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전 위원은 지난 해 6월부터 말레이시아 콸라룸푸르에 상주하며 AFC 심판발전프로그램에 참여, 심판 감독관으로서 동아시아 9개국의 심판을 대상으로 교육을 담당하고 ...

    연합뉴스 | 2004.03.24 00:00

  • 자이툰부대 응원모습 이라크로 위성 생중계

    다음달 5일 서울 상암월드컵 축구경기장에서 열리는 한국 올림픽대표팀과 이라크 대표팀간 친선경기에서 자이툰부대가 이라크팀을 응원하는 모습이 이라크로 위성중계될 예정이다. 24일 국방부에 따르면 6월 중순 이라크로 파병되는 자이툰부대에 ... 묻는 인터뷰를 실시, 양국 국민간 이해를 높일 계획이다. MBC는 또 식전행사의 일환으로 한국-이라크 유소년축구 자매결연식 행사를 갖고 `평화의 축구공'을 전달하는 한편 국제협력단(KOICA)이 지원한 컴퓨터를 화물선에 선적하는 ...

    연합뉴스 | 2004.03.24 00:00

  • thumbnail
    헤딩슛 연습하는 올림픽대표 선수들

    말레이시아와의 일전을 앞둔 한국 올림픽축구대표 선수들이 22일 밤(한국시간) 샤 알람 파나소닉 구장에서 헤딩슛 연습을 하고 있다. (샤 알람(말레이시아)=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4.03.23 11:44

  • [올림픽축구] 한.말레이시아전 관전포인트

    24일 적지에서 열리는 한국과 말레이시아의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3차전에서 최대 관심사는 물론 한국이 말레이시아를 꺾고 5회 연속 본선 진출의 9부 능선을 넘을지 여부다. 전력에서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2위인 한국이 116위 말레이시아보다 한 수 위이고 전적에서도 24승12무8패로 한국이 앞선다. 하지만 말레이시아는 과거 홈의 텃세를 앞세워 수차례 한국의 발목을 잡은 적이 있어 무턱대고 쉽게 생각할 수는 없다. 한국은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24일 화력시범 .. 亞최종예선 3차전 말레이시아와 격돌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24일 오후 9시45분(한국시간) 말레이시아 NPPJ구장에서 2004아테네올림픽 최종예선 A조 3차전을 치른다. 중국 이란을 차례로 격파하고 조 수위만 누릴 수 있는 본선행에 청신호를 켠 '김호곤호'는 여세를 몰아 약체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최대한 많은 골을 넣어 선두를 굳히겠다는 각오다. 한국은 공격의 최전방에 최근 기량이 한껏 무르익은 조재진이 나서고 최성국과 최태욱이 좌우 윙포워드로 조재진의 득점포에 ...

    한국경제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공격 트리오, 융단 폭격 준비완료

    '대량 득점으로 본선행을 굳힌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올림픽축구대표팀이 24일 오후 9시45분(한국시간) 말레이시아 NPPJ구장에서 2004아테네올림픽 최종예선 A조 3차전을 치른다. 중국, 이란을 차례로 격파하고 조 수위만 누릴 수 있는 본선행에 청신호를 켠 '김호곤호'는 여세를 몰아 약체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최대한 많은 골을 넣어 확실히선두를 굳히겠다는 태세다. 상대 전술과 선수의 장단점을 세밀히 살펴 필승 해법을 준비해놓은 김 감독은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조재진, "승리는 이미 준비된 것"

    "철저히 준비해왔습니다." 김호곤 감독이 이끄는 한국올림픽대표 부동의 센터포워드 조재진(수원)이 2004아테네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말레이시아와의 경기를 앞두고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조재진은 23일 밤 말레이시아 샤 알람 파나소닉 구장에서 실시한 전술 훈련을 마친 뒤 "준비를 철저히 해왔기 때문에 전혀 두렵지 않다"며 "해온 대로 한다면 반드시 이길 것"며 승리를 확신했다. 지난 3일 중국전에서 천금같은 결승골을 터뜨리며 패배나 다름없는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올림픽축구] 스터드 높은 축구화 준비

    0...2004아테네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리는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은 24일 말레이시아와의 경기를 앞두고 현지의 그라운드 사정을 우려, 스터드가 높은 축구화를 준비했다. 경기가 열리는 MPPJ구장에서 자라는 뻣뻣한 동남아 잔디 위에서 선수들의 좀 더 자유롭게 움직이게 하기 위한 것. 김호곤 감독은 "잔디 상태나 기후 조건에 맞춰 적절한 축구화를 신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고 김진국 기술위원장은 "스터드가 높은 축구화는 공격수보다 수비수들에게 효용이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안현수, "토리노올림픽 다관왕이 목표"

    "토리노 동계올림픽 다관왕이 목표입니다." 2004세계쇼트트랙선수권에서 5관왕에 오른 뒤 23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안현수(한체대)는 입국 소감으로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 다관왕 등극을 위한포부를 내비쳤다. 대학 ... "아무래도 지난해보다 체력이 좋아지고 키도 커져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었다"고 밝혔다. 안현수는 "지난해부터 선수권과 세계선수권을 치밀하게 준비해왔다"며 "이번대회는 거의 체력전에 가까웠는데 체력에서 밀리지 않아 라이벌 선수들을 ...

    연합뉴스 | 2004.03.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