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6121-46130 / 47,7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日 트루시에 후임에 외국인 감독 물망

    ... 트루시에(47) 감독의 후임은 역시 외국인 감독이 될 전망이다. 19일 일본언론들에 따르면 일본축구협회는 트루시에의 뒤를 이을 후계자를 국내에서 찾기보다는 외국인 감독 몇몇을 물망에 올려놓고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새 대표 감독은 트루시에와 마찬가지로 청소년대표팀과 올림픽대표팀도 함께맡게 돼 2004년 아테네올림픽과 2006년 독일 월드컵에 대비한 대표팀의 전력 강화를도모하게 된다. 협회는 빠르면 다음달부터 본격적인 교섭에 들어갈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한국, 개최국 `8강 신화' 계승

    ... 적응, 심판진의 우호적인 판정 등 보이지 않는 `힘'을 바탕으로좋은 성적을 거둘 수밖에 없다. 한국이 '88서울올림픽에서 종합 4위에 오를 수 있었던 것도 이같은 홈 어드밴티지가 작용한 면이 있고 다른 출전팀들도 홈 어드밴티지는 암묵적으로 ... 된다. 1934년 우루과이 초대대회부터 '98프랑스월드컵까지 16회 대회를 치르는 동안 '94미국월드컵에서 홈 미국이 16강전에 최강 브라질을 만나 0-1로 패한 게 개최국으로서는 유일하게 8강에 좌절하는 기록을 남겼었다.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한국, 스페인전 무승 설욕 기회

    ...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질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한국과 스페인의 8강전은 한국이 스페인전 무승을 설욕할 무대다. 한국은 이번 대회 이전까지 대표팀간 경기(올림픽 대표 포함)에서 스페인과 네번 싸웠지만 1무3패로 단 한번도 승리하지 못했다. 대표팀은 월드컵에서 스페인을 두번 만나 1무1패에 그쳤고 올림픽대표팀은 친선경기 한 차례를 포함해 2전 전패를 기록중이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5위인 포르투갈과 월드컵 3회 우승에 FIFA 랭킹 6위인 이탈리아를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한국 8강 진출'...기업들 월드컵효과도 '상종가'

    ... 광고효과를 거뒀다고 자평하고 있다. 특히 이 회사는 월드컵 개막직전 자사가 후원한 한국-프랑스 최종 평가전을 통해 500억원의 광고효과를 거둔 것으로 추산하고 ▲프랑스 대표팀의 경기 구리시 LG챔피언스 파크 훈련과정 언론공개 ▲올림픽 공원 대형멀티미디어 설치를 통한 `엑스캔버스' 한마음 대축제로 엄청난 유무형적 광고효과를 본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 마케팅효과 `대박' = 현대차는 이번 월드컵 공식 스폰서로 참여, 비용으로 1억달러를 들였으나 그 직간접적인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스페인 공격은 막강, 수비는 허술

    ... 않을 수 없다. 또 지난 16일 수원에서 열린 아일랜드와의 16강전에서 선취골을 터뜨린 페르난도 모리엔테스는 소속 동료인 라울과 실질적으로 투톱을 이루는 간판 스트라이커. 역시 3골을 기록중인 모리엔테스는 182㎝, 78㎏의 ... 쉽게 골찬스를 엮어낼 수 있다. 역대 월드컵에서 90년(1-3패)과 94년(2-2무) 두 번 대결해 1무1패를, 올림픽대표팀간 경기에서도 2패(92년 2-3패, 2000년 0-3패)만을 기록하고 있는 한국으로서는 다소 느린 수비를 잘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동남아언론, "한국민 저력이 8강 이룩"

    ... 넘어선 한국민의 위기 대처 능력을합친 것"이라고 평가하고 "한국민은 평상시에는 개성이 강해 잘 뭉치지 못하는 단점이 있지만 일단 위기에 처하면 폭발적인 저력을 자랑하는 무서운 힘을 갖고있다"고지적했다. 노동신문도 이미 한국이 88올림픽에서 세계 4위의 위력을 보여준 적이 있다고지적하면서 이탈리아를 이긴 상승세를 타면 스페인 또한 넘지 못할 산은 아니라고분석했다. 프놈펜데일리 등 캄보디아의 신문들도 한국의 8강 진출을 "월드컵 사상 최대의기적"이라고 평가하면서도 '한국이 여러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日, 2006 독일월드컵 향한 도전 시작

    ... 티켓을 다음 기회로 미룬 일본에서는 스포츠신문들이 필리프 트루시에 감독의 뒤를 이를 후임자 예측 기사를 내보내고 전문가들이 일본축구의 미래를 향한 조언을 쏟아내는 등 2006년 독일월드컵을 향한 도전이 벌써 시작됐다. 멕시코올림픽 동메달의 멤버였던 스기야마 류이치(61)씨는 이번 월드컵에 대해 "세계에 도전하기 위한 역사의 하나"라고 의미를 부여한 뒤 "프로축구리그가 발족한지 10년 밖에 되지 않은 일본은 유럽의 강팀에 비하면 아직 시작단계에 불과하다"며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중화권언론 '한국 8강' 대대적 환호..시샘 논평도

    ... 진출' 제하 기사에서 전반 초반 페널티킥을 실축했으나 연장전 후반 종료 직전 골든골을 성사시킨 '죄인' 안정환의 "지옥과 천당을 넘나든 "활약에 힘입어 대망의 16강 진출에 이어 8강 기적을 낳았다. 북한이 1966년 잉글랜드 올림픽에서 8강에 진출했지만 남한의 6.18 기적은 아시아 축구 역사의 신기원을 이룩한 최대 경사이자 유럽과 남미 뿐 아닌 아시아, 아프리카 등 5대주(洲) 대표들이 8강에 합류, 명실상부한 월드컵 대회를 치르게 됐다. 한국 대표팀이 페널티킥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대표 10명 병역특례

    ... 됐다. 이들은 4주간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3년간 자기분야에서 활동을 하면 병역 의무를 마친 것으로 간주된다. 개정안은 예술.체육 요원의 공익근무요원 추천 대상을 규정한 병역법 시행령 49조 1항에 '월드컵 축구경기에서 16위 이상의 성적을 거둔 사람'을 추가했다. 지금까지는 체육분야의 경우 올림픽(3위 이상)과 아시안게임(1위) 입상자에 한해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할 수 있었다. (서울=연합뉴스) 김병수 기자 bingsoo@yna.co.kr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월드컵 프로필] 골든골 도움 이영표

    ... 낙오없이 대표팀을 지켜온 축구국가대표팀의 `꾀돌이' 이영표(25.안양LG)는 한일월드컵을 발판삼아더 큰 무대로의 도약을 꿈꿔왔다. 올림픽팀에서 함께 뛰며 한국축구 미래의 주역으로 꼽혔던 여러 스타들의 거품이 빠져나가는 동안에도 이영표 만큼은 대표팀에서 조금도 흔들림 없는 입지를 지켜왔다. 이영표는 대표 내 체력측정때면 이천수(울산), 박지성(교토) 등과 선두를 다투는 `강철체력'에 100m를 11초대에 주파하는 스피드, 국내 정상급 드리블 ...

    연합뉴스 | 2002.06.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