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6181-46190 / 47,7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김동성 "안정환 골세리머니 뭉클했다"

    ... 한-미전에서 동점골이 터진 직후 남다른 감회를 느끼지 않을수 없었다. 히딩크호의 태극전사들이 지난 2월 솔트레이크시티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미국의 안톤 오노에게 금메달을 강탈당한 김동성의 가슴 속 응어리를 풀어주려고 미리 ... 코너플랙으로 달려가 안정환과 동료 태극전사들이 보여준 세리머니에 대한 감상을 이렇게 전했다. 김동성은 "쇼트트랙 이 2년전 이탈리아에 전지훈련을 간 적이 있는데 그 때 페루자 에서 시즌을 보내고 있던 정환 형과 만난 적이 있다"며 ...

    연합뉴스 | 2002.06.10 00:00

  • [월드컵 한.미戰] 승리 축하연 줄줄이 연기

    ... 모습은 영락없이 쇼트트랙 선수들이 코너를 돌면서 스케이팅하는 모습이었다. 이 장면은 2002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에서 한국의 김동성이 미국의 오노에게 억울하게 금메달을 빼앗겼다는 사실을 마음 깊이 새겨놓은 선수들이 미리 준비해둔 ... '호랑이 사령탑' 히딩크 감독에게 호랑이가 그려진 10폭짜리 병풍을 선물했다. 정 화백은 지난 9일 밤 우리 대표 숙소인 대구 파크호텔에 찾아가 눈 내린 숲속에서 어미와 새끼 호랑이 3마리가 포효하는 그림을 히딩크 감독에게 선물했다. ...

    한국경제 | 2002.06.10 00:00

  • [월드컵] 일본 월드컵 첫승, 꾸준한 투자의 결실

    ... 그만한 이유가 있다. 1921년 축구협회를 창립해 1929년 국제축구연맹(FIFA)에 가입한 일본은 68년 멕시코올림픽에서 축구 동메달을 딸 정도로 만만치 않은 실력을 갖고 있었다. 하지만 월드컵지역예선에서 번번이 한국과 중동세에 ... 지코(브라질) 등 세계적인 지도자와 선수들을 대거 영입, 축구 붐 조성에 나섰다. 외국인으로는 처음 일본 축구 대표 사령탑을 맡았던 마리우스 한스 오프트(네덜란드)와 현재 지휘봉을 잡고 있는 필리프 트루시에(프랑스) 감독도 이같은 ...

    연합뉴스 | 2002.06.10 00:00

  • ['지구촌' 표정] 英신문 '한국 전력 세계 10위'

    ... 전문업체들도 잇따라 할인판매에 나서는 등 한인 사회에도 월드컵 특수가 일고 있다. ○…2002한·일월드컵에 출전한 한국 전력은 전세계국가중 10위 수준이라고 영국의 스포츠전문지 '스포팅 라이프'가 8일 분석했다. 잡지는 지난 5일까지 ... 한국과 미국간 숙명의 대결에 앞서 한국에서 반미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다면서 한국인들은 특히 올해초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때 김동성 선수의 실격판정에 대한 분개를 삭이지 못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한국 경찰이 주한 미 대사관 근처에서의 ...

    한국경제 | 2002.06.09 00:00

  • "미국잡고 16강으로".. 전국 '후끈'

    ... 무료로 나눠줘 대구시가 배포하기로 한 붉은 티셔츠 2만장과 함께 6만8천석 규모의 대구 경기장 전체를 온통 대표 색깔인 `핫 레드'(hot red) 일색으로 뒤덮는다는 계획. 특히 지난 솔트레이크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경기에서 ... `미국격파 기원 100만인 서명운동'에는 시작, 이틀만에 무려 12만5천여명이 참가했다. 이 회사 박동현(31) 장은 "붉은악마 옷을 입은 응원단이 쇼트트랙용 노란 헬멧을 쓰고 나오는 플래시 애니메이션을 만들었는데 사흘만에 150만명 ...

    연합뉴스 | 2002.06.09 00:00

  • [증시산책] 포스트 월드컵

    97년 IMF(국제통화기금) 위기 이후 한국인은 "샴페인을 너무 일찍 터뜨렸다"는 얘기를 넌덜머리 나게 들었다. 그렇지만 실제론 89년부터 '샴페인론'은 한국인의 자존심을 긁기 시작했다. 올림픽 이듬해인 89년 당시 한국은 4년간의 무역수지 흑자행진을 마감하고 적자로 돌아섰다. 원화 환율 하락과 노사분규의 결과였지만 올림픽의 들뜬 분위기가 샴페인을 일찍 터뜨린 주범으로 몰렸었다. 오늘 한국축구 대표팀이 미국과 두번째 경기를 갖는 등 월드컵은 ...

    한국경제 | 2002.06.09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김동성, 미국전 응원 취소

    ... 대표팀을 응원할 예정이던 쇼트트랙 국가대표 김동성(22)이 관전계획을 취소했다. 김동성을 초청했던 KTF 응원단 코리아팀파이팅 측은 10일 "김동성이 경기장에 나타나면 불필요하게 반미감정을 자극할 수 있다는 일부 의견에 따라 관전을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동성은 2002솔트레이크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1위로 골인하고도 미국의 아폴로 안톤 오노의 '할리우드 액션'에 속아 넘어간 심판 때문에 메달을놓쳤었다.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6.09 00:00

  • [월드컵] 한국민들 안톤 오노에 아직도 분개

    ... 일각의 반미 분위기를 자세히 소개했다. 이 신문은 특히 월드컵 대전을 앞두고 한국민들은 올초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때 김동성 선수의 실격판정에 대한 분개감을 아직 삭이지 못하고 있으며 그 분함을 이번 한미전과 연결시키려 하고 있다고 ... 주한미국대사관 근처에서의 반미시위 발생가능성을 우려하면서 주변 경비를 강화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그러나 미국 코치 브루스 어리나의 말을 인용, 미국팀은 16강전에진출하는 문제에만 전념하고 있으며 미국팀에 대한 어떤 적개심도 ...

    연합뉴스 | 2002.06.09 00:00

  • [사설] (10일자) 성숙한 응원문화 보여주자

    ... 응원이 도를 넘어 상대방 선수를 위협하거나 정치적 목적 등으로 오염된다면 스포츠 본래의 정신을 훼손하는 것이 된다. 더구나 주최국의 자제력을 잃은 응원은 자칫 볼성사나운 '텃세'로 비쳐질 수도 있다. 그럼에도 인터넷 등에는 동계올림픽의 이른바 '오노 사건'등을 상기시키며 반미감정을 부추기는 글이 오르고 대학가와 일부 시민단체들도 반미응원과 반미시위를 준비하고 있다는 소식이다. 심히 염려스런 현상이 아닐 수 없다. 주한 미대사관이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오후 휴무를 ...

    한국경제 | 2002.06.09 00:00

  • 맥도날드, 韓.美전 앞두고 전전긍긍

    한국맥도날드가 10일 대구에서 열리는 한국 대미국의 월드컵 경기를 앞두고 전전긍긍하고 있다. 경기 결과에 따라 지난 2월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편파 판정 시비 때처럼 미국제품 불매운동이 재연되지 않을까 하는 우려 때문이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경기장에서의 판정 시비나 선수 간의 몸싸움이 발생하지 않을까 걱정된다"며 "불미스러운 상황에 대비해 대구 매장에 청원경찰을 요청할 것을 검토했으나 과잉반응이라는 지적에 따라 상황을 일단 지켜보기로 했다"고 ...

    연합뉴스 | 2002.06.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