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43,3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여자양궁 3총사 일냈다…사상 첫 단체전 '9연패' [종합]

    한국 여자양궁 국가대표팀이 사상 첫 올림픽 단체전 '9연패' 달성을 이뤄냈다. 강채영(25·현대모비스), 장민희(22·인천대), 안산(20·광주여대)으로 구성된 한국 여자양궁 ... 결승전에서 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를 꺾고 꿈의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1966년 애틀란타 대회 이후 25년 만에 올림픽 경험이 없는 선수들로만 이 꾸려졌지만 흔들림 따윈 없었다. 1세트를 먼저 따낸 대표팀은 기세를 몰며 3세트 연속 ...

    한국경제 | 2021.07.25 17:46 | 신현아

  • thumbnail
    -올림픽- 여자 핸드볼, 노르웨이와 1차전서 12골 차 완패

    특별취재단 = 한국 여자핸드볼이 2020 도쿄올림픽 조별리그 1차전에서 유럽의 강호 노르웨이에 12골 차로 크게 졌다. 한국은 25일 일본 도쿄의 요요기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핸드볼 여자부 조별리그 A조 1차전에서 노르웨이에 27-39로 ... 편성됐다. 풀리그를 벌여 상위 4개 나라가 8강 토너먼트에 진출하는 방식으로 조별리그가 진행된다. 강재원 대표 감독은 올림픽 조 추첨 결과를 두고 "노르웨이, 네덜란드와 치르는 1, 2차전에서 1승을 해야 8강에 높은 순위로 ...

    한국경제 | 2021.07.25 17:45 | YONHAP

  • thumbnail
    '10대 막내들의 반란'…베테랑 잇단 고배에도 희망 보인다

    2020 도쿄올림픽에서 한국의 간판 스타들이 줄줄이 고배를 마시는 이변이 이어지고 있다. ‘사격의 신’ 진종오(42)가 지난 24일 10m 공기권총에서 15위에 머물러 결선 진출에 실패했고, ‘펜싱 ... 소개됐다. 2019년 만 14세11개월16일의 나이로 역대 최연소 국가대표로 뽑혔다. 고등학교 진학 대신 대한항공 실업 입단을 선택한 강단도 있다. “스스로 하고 싶은 일을 하며 살고 싶다”는 이유에서다. 그는 ...

    한국경제 | 2021.07.25 17:42 | 조수영/조희찬

  • thumbnail
    美 출장 마치자마자…女 양궁 단체전 응원 간 정의선 회장

    2016년 8월 13일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올림픽 양궁 남자개인전에서 금메달을 딴 구본찬 선수는 경기 직후 정의선 대한양궁협회장(현대자동차그룹 회장)부터 찾았다. 구 선수는 “회장님 금메달 따왔습니다”라며 정 회장의 목에 메달을 걸었다. 정 회장은 “고맙다”며 구 선수를 껴안았다. 이날 저녁 대표단 선수들은 한데 모여 정 회장을 헹가래 했다. 한국 양궁에서 정 회장이 차지하는 위상을 보여준 사례다. ...

    한국경제 | 2021.07.25 17:40 | 도병욱

  • thumbnail
    "가장 잘 쏜 선수가 태극마크"…'공정'이 만든 33년 무패

    ... 뚝심은 여자 단체전을 ‘33년 동안 무적’으로 이끈 원동력이 됐다. 25일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단체전 결승전에서 ‘9연패’를 달성한 강채영(25) 장민희(22) 안산(20)은 ... 선수들에게 그나마 남아 있던 마지막 혜택까지 완벽히 지웠다. 이른바 ‘짬짜미’를 막기 위해 같은 선수끼리 첫 경기에 대결하도록 대진을 짜기도 했다. 줄 잇는 ‘영재 궁사’ ‘기회의 ...

    한국경제 | 2021.07.25 17:40 | 조희찬

  • thumbnail
    태국 태권도 첫 金 뒤엔 '한국인 감독' 있었다

    2020 도쿄올림픽 태권도 종목에서 한국 선수들의 메달 획득에 비상이 걸렸다. 하지만 여러 측면에서 ‘종주국’으로서의 위엄은 지켜내고 있다. 한국인 감독이 이끄는 들의 약진이 두드러지고 있기 때문이다. 태국의 사상 첫 태권도 금메달 뒤에도 한국인 지도자 최영석 감독(47·사진)이 있었다. 지난 24일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 A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태권도 경기 첫날 여자 49㎏급 결승에서 태국의 파니파크 ...

    한국경제 | 2021.07.25 17:40 | 조수영

  • thumbnail
    [올림픽] '대회 첫 2관왕' Z세대 신궁 안산은 '집순이 잠공주'

    특별취재단 = 2020 도쿄올림픽 여자양궁 단체전에서도 금메달을 따내 사상 첫 올림픽 양궁 3관왕에 도전하는 안산(20·광주여대)은 의외로 '대기만성'형인 선수다. 안산의 양궁 경력은 광주 문산초 3학년 때 시작한다. 문산초에는 ... 찾아가 "나도 활 쏘고 싶어요"라는 말과 함께 입부했다고 한다. 그렇게 문산초는 남녀 선수들을 모두 가르치는 이 됐다. 안산의 열의와 가능성을 눈여겨본 노슬기 문산초 코치는 철저하게 성적이 아닌 기본기 위주로 교육했다. ...

    한국경제 | 2021.07.25 17:1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강채영 '비운의 궁사' 꼬리표 떼고 정상에 우뚝 섰다

    특별취재단 = 여자 양궁 강채영(25·현대모비스)이 드디어 '비운의 궁사' 꼬리표를 5년 만에 떼고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로 우뚝 섰다. 강채영에게 지난 2016년 4월 19일 열린 2016 리우올림픽 대표 최종 선발전은 아픈 기억으로 ... 도쿄올림픽이 1년 연기되는 바람에 대표선발전을 두 번이나 치러야 했다. 박채순 총감독에 따르면 강채영은 역대 여자대표 주장 중에서 가장 나이가 어리다. 그러나 누구보다 간절한 올림픽 무대를 준비하면서 강채영은 경쟁자이기도 한 후배들을 ...

    한국경제 | 2021.07.25 17:15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금메달' 여자 양궁 단체전 실시간 시청률 16.21%

    한국 여자 양궁 대표팀이 올림픽 단체전 9연패의 금자탑을 쌓은 경기 실시간 시청률이 16%대를 기록했다. 25일 실시간 시청률 조사회사 ATAM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40분부터 4시 55분까지 지상파 3사가 중계한 2020 ... 이날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결승에서 크세니야 페로바, 옐레나 오시포바, 스페틀라나 곰보에바로 을 꾸린 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를 6-0(55-54 56-53 54-51)으로 완파하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

    한국경제 | 2021.07.25 17:15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서울부터 도쿄까지 33년…완전무결한 명궁의 철옹성

    ... 장민희(인천대), 안산(광주여대)으로 구성된 여자 양궁 대표팀은 25일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여자 단체전 결승에서 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를 물리치고 시상대 정상에 섰다. 이로써 한국 여자양궁은 단체전이 ... 대회까지 한 번도 금메달을 놓치지 않고 9연패를 이뤄냈다. 서울 대회의 '원조 신궁' 김수녕부터 이번 대회 대표 막내 안산까지 총 21명의 한국 여궁사만 단체전 금메달을 나눠 가졌다. 9연패는 특정 국가의 특정 종목 연속 우승 ...

    한국경제 | 2021.07.25 17: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