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4,7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경과 맛있는 만남] "디자이너의 상상은 늙지 않아…지금도 '영미 누나'로 불려요"

    ... 한국인 최초로 프랑스 파리에 진출한 디자이너가 됐다. 지금도 파리에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경기 과천에 있는 레스토랑 마이알레에서 우 디자이너를 만났다. 남성복에 대한 애정 그는 ‘우영미’ ‘솔리드옴므’ 등 남성복 브랜드 두 개를 운영하고 있다. 명함에는 최고경영자(CEO)와 디자이너가 새겨져 있다. 우 디자이너는 패션 1세대 가운데 성공한 인물로 손꼽힌다. 한국 브랜드 최초로 프랑스 파리 마레지구에 매장을 열었고(2006년) ...

    한국경제 | 2019.12.13 17:37 | 민지혜/안효주

  • thumbnail
    '사랑의 불시착' 김정현, '영 앤 리치' 사업가 구승준의 야망 섞인 이면에 눈길!

    ...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로맨스다. 극 중 김정현은 ‘영 앤 리치’ 사업가 구승준으로 분해 치명적인 옴므파탈 매력을 발산한다. 구승준(김정현 분)은 뜨거운 야망의 소유자지만 남들에게 속내를 들키지 않기 위해 자신을 숨길 줄도 아는 인물이다. 돈을 위해서라면 무슨 일이든 가리지 않는 구승준이 남몰래 북한으로 향하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 ...

    스타엔 | 2019.12.12 14:01

  • thumbnail
    [bnt포토+] '소년에서 남자로' 박지훈, 치명적 옴므파탈

    [백수연 기자] 가수 박지훈이 4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360' 발매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이날 박지훈은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치명적 매력' '미소년에서 남자로' '매력에 빠져봐' '360'은 맑고 순수한 면을 보여주는 0도, 청춘을 담아낸 180도, 아티스트로서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나타낸 360도까지 각기 다른 3종의 콘셉트로 박지훈만이 보여줄 ...

    bntnews | 2019.12.04 19:26

  • thumbnail
    올겨울 옷 잘입는 남자들, 검정 패딩 벗고 화려한 코트·무스탕 입는다

    ... 보인다”며 “자기가 어떤 사람인지를 드러내고 싶어하는 젊은 세대가 즐겨 찾는다”고 설명했다. 디자이너 브랜드는 캐주얼로 인기 디자이너 브랜드는 캐주얼한 스타일로 트렌드를 이끌고 있다. 우영미, 송지오옴므가 선두주자다. 이들이 내놓은 일자핏 팬츠와 루스핏 재킷은 현장 관계자들이 꼽는 베스트셀러. 아무렇게나 걸칠 수 있으면서도 몸에 적당히 달라붙어 나이 들어 보이지 않는 게 포인트다. 준지, 겐조처럼 개성 강한 스타일을 내세우는 곳도 있다. ...

    한국경제 | 2019.12.04 17:47 | 안효주

  • thumbnail
    한섬, 온라인 매출 1000억원 돌파…"노세일·전용라인 출시 덕"

    ... 출시 등도 큰 역할을 했다고 회사 측은 분석했다. 한섬은 타임, 마인, 시스템, SJSJ 등 대표 브랜드 가격을 백화점과 온라인에서 같게 하고 온라인에선 더한섬닷컴에서만 살 수 있게 해 고객을 끌어들였다. 아울러 올해 상반기 타임옴므의 온라인 전용 라인인 'T2'를 출시하는 등 총 9개 브랜드, 100여종의 더한섬닷컴 전용라인을 선보였다. 더한섬닷컴 4주년을 맞아 판매가격이 20% 저렴한 온라인 전용 제품을 순차적으로 출시한 것도 온라인 매출 증가를 ...

    한국경제 | 2019.12.03 06:05 | YONHAP

  • thumbnail
    !Hola! 카탈루냐! 유료

    ...quo; 서빅터호텔 1년에 두세 번 정도 바르셀로나를 가는 필자에게는 가장 좋아하는 이른바 ‘최애’ 숙소가 있다. 파세이 데 그라시아라는 가우디의 건축물이 밀집한 거리에 있는 서빅터호텔(전에는 호텔 옴므)이다. 주변인들이 바르셀로나에서 며칠을 묵는다면 항상 ‘강추’하는 곳이다. 2004년 석사 과정을 밟을 때부터 서빅터호텔은 바르셀로나 멋쟁이들이 즐겨 찾는 핫플레이스였다. 지금도 그야말로 ‘스타일 ...

    모바일한경 | 2019.11.25 09:49 | 모바일한경 에디터

  • thumbnail
    !Hola! 카탈루냐! 진정한 럭셔리 여행 바르셀로나에서 즐겨보세요

    ...quo; 서빅터호텔 1년에 두세 번 정도 바르셀로나를 가는 필자에게는 가장 좋아하는 이른바 ‘최애’ 숙소가 있다. 파세이 데 그라시아라는 가우디의 건축물이 밀집한 거리에 있는 서빅터호텔(전에는 호텔 옴므)이다. 주변인들이 바르셀로나에서 며칠을 묵는다면 항상 ‘강추’하는 곳이다. 2004년 석사 과정을 밟을 때부터 서빅터호텔은 바르셀로나 멋쟁이들이 즐겨 찾는 핫플레이스였다. 지금도 그야말로 ‘스타일 ...

    한국경제 | 2019.11.24 16:06

  • thumbnail
    스트리트와 럭셔리, 도시女男들이 머무는 그 사이 어디쯤…한섬의 패션 혁신

    한섬의 대표 여성복 ‘시스템’과 남성복 ‘시스템옴므’가 올해 가을·겨울 제품 생산부터 ‘선기획 시스템’을 도입했다. 시즌별로 내놓은 제품의 개발 완료 시점을 앞당겨 트렌드를 주도하겠다는 의도다. 과거엔 제품을 본격 판매하기 3개월 전에 신상품 개발을 마쳤다. 이젠 6개월 전에 대표 상품을 개발한다. 한섬은 이를 위해 자체 트렌드 예측 시스템을 갖췄다. 비용은 더 든다. 대신 ...

    한국경제 | 2019.11.24 15:59 | 민지혜

  • thumbnail
    '플레이어' 차감된 출연료로 떠나는 무박 2일 럭셔리 여행

    ... 가방을 메겠다고 자청했다는 후문. 시작부터 난관에 봉착한 무박 2일 여행기에 기대가 높아지는 대목. 한편 지난 방송에 이어 ‘트로트 듀엣 가요제’의 마지막 이야기도 공개된다. 이진호와 박구윤이 부르는 옴므의 ‘밥만 잘 먹더라’, 황제성과 윙크가 재해석한 아이유&임슬옹의 ‘잔소리’가 흥겨움을 더한 가운데, 시청자들의 눈을 의심하게 할 초특급 게스트들이 등장한다. 김동현이 부르는 바이브 ‘그 ...

    스타엔 | 2019.11.24 15:14

  • thumbnail
    우리 모두를 위로한 '동백꽃 필 무렵' 23.8% 종영

    ... 작가의 탄탄한 서사와 PD의 꼼꼼한 연출 속에서 배우들은 물 만난 고기처럼 제각각 맞춤옷을 자랑했다. 공효진은 이 작품을 통해 해당 장르에서는 독보적인 존재임을 재확인했고, 제대 후 복귀한 강하늘은 '촌므파탈(촌스러운 매력을 지닌 옴므파탈)형 돈키호테' 용식이를 200% 소화해내며 제2의 전성기를 예고했다. 김지석은 특유의 '짠내나는' 종렬 역으로 존재감을 뽐냈고, 노규태-홍자영 부부를 연기한 오정세와 염혜란은 감칠맛 이상의 맛을 극에 더했다. 다양한 얼굴을 ...

    한국경제 | 2019.11.22 08: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