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57,4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충북 10명 확진, 누적 2천423명…시·군 5곳서 산발감염

    ... 충주에서는 전날 수원 확진자를 접촉해 감염된 30대(충북 2409번)의 직장동료(40대)가 무증상 확진됐고, 또 다른 40대는 몸살 등 의심증세를 보여 검사받고 확진됐다. 감염경로는 확인되지 않았다. 진천에 거주하는 30대 외국인은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 증상이 발현됐고, 30대 내국인은 해외입국 후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영동의 50대는 서울 확진자의 배우자로,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 판명됐다. 증평에서 확진된 50대는 지난 14일부터 ...

    한국경제 | 2021.04.16 18:03 | YONHAP

  • thumbnail
    "인천 꽃게 올해도 흉어?"...中어선 불법조업·외국인선원 부족 악재

    ... “다음주부터 꽃게가 본격 올라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서해5도 어민들은 올해도 꽃게 풍어는 기대하기 힘들다는 견해가 많다. 꽃게 어획량 급감의 원인으로 꼽고 있는 중국 불법조업 어선들의 남획, 외국인 조업인력 부족, 이상 고온, 폐그물로 인한 환경오염이 올해도 여전하기 때문이다. 연평어장이 있는 연평도에는 현재 어업활동이 가능한 어선(6~9.77t)이 약 40여척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어선들은 통발, 안강망, 닻자망 등 다양한 ...

    한국경제 | 2021.04.16 17:49 | 강준완

  • thumbnail
    씨티은행, 한국 '규제 덫'에 질렸나…디지털 경쟁력 낙오탓인가

    ... 호봉제’…은행들 ‘남 일 아냐’ 노동문화와 호봉제에 대한 씨티그룹 내부의 비판도 많았다. 한국씨티은행과 SC제일은행의 HR 임원은 글로벌 본사와 소통할 때 마땅한 단어를 찾지 못해 외국인 임원들에게 ‘호봉’(hobong)이라는 고유명사를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미은행 출신과 씨티은행 서울 본점 출신 간 ‘화학적 결합’이 인수 17년이 된 지금까지도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는 ...

    한국경제 | 2021.04.16 17:37 | 김대훈/정소람

  • thumbnail
    울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16명…동강병원 관련 4명 추가(종합)

    ... 직·간접으로 감염된 누적 확진자는 28명으로 늘었다. 나머지 확진자 중 7명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이나 접촉자다. 4명은 코로나19 증상을 느껴 진단 검사를 받고 확진됐는데, 감염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1명은 해외에서 입국한 외국인이다. 시는 신규 확진자 거주지를 소독하고, 접촉자와 동선을 파악하는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한편 이날 신규 확진자에 포함된 1명과 전날 확진된 1명 등 2명은 각각 중구와 남구에 있는 초등학교 재학생으로 확인됐다. 이에 ...

    한국경제 | 2021.04.16 17:00 | YONHAP

  • thumbnail
    [주식경제] 美 국채 금리 하락 이유...자국 이익 위해 국채 매입 늘리는 日·中

    ... 있죠. 그런데도 불구하고 금리가 상당히 큰 폭으로 떨어졌어요. 어떤 계기가 있었느냐 하면, 미국이 자국의 국채를 다른 나라 중앙은행들이 얼마나 사고 있는지 발표를 합니다. 최근에 미국 금리가 워낙 낮은 상태에서 올라가다 보니까 외국인들의 미국 국채 매수가 많이 줄었거든요. 거의 절반에서 3분의 1 정도로 줄었는데, 지난달 일본과 중국 중앙은행의 미국채 매수가 굉장히 크게 증가했습니다. 전통적으로 일본과 중국 중앙은행이 미국 국채 시장에 이렇게 접근합니다. 미국 ...

    한국경제TV | 2021.04.16 16:41

  • thumbnail
    씨티은행 사업 축소 배경엔 한국 은행병(病)과 'K규제'

    ...o;…은행들 ‘남 일 아냐’ 노동문화와 호봉제에 대한 씨티그룹 내부의 비판도 많았다. 한국씨티은행과 SC제일은행 등 외국계 은행의 HR임원은 글로벌 본사와 소통할 때 마땅한 단어를 찾지 못해 외국인 임원들에게 ‘호봉’(hobong)이라는 고유명사를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미은행 출신과 씨티은행 서울 본점 출신 간의 ‘화학적 결합’이 인수 17년이 된 지금까지도 제대로 이뤄지지 ...

    한국경제 | 2021.04.16 16:39 | 김대훈/정소람

  • thumbnail
    `13조` 역대급 배당금 푸는 삼성전자…동학개미 얼마나 받나?

    ... 배당금으로 1조원 이상 거둬 들인다. 지난해 말 기준 지분율 10.7%를 보유한 국민연금은 보통주 1조2,339억원, 우선주 164억원 등 총 1조 2,503억원을 받는다. 배당금의 총액 중 절반 이상인 약 7조 7,400억원이 외국인 투자자에게 돌아간다. 지난해 말 기준 외국인의 삼성전자 보통주 지분율은 55%, 우선주 지분율은 79%였다. 삼성전자를 보유한 이름바 `동학개미`로 불리는 개인투자자들에게 지급되는 배당금 총액은 약 8,000억원으로 추산된다. 1인당 ...

    한국경제TV | 2021.04.16 16:23

  • thumbnail
    코스피 0.13% 상승…3,200선 안착엔 실패(종합)

    ... 3,200선 회복은 실패했으나, 종가 기준으로 유일하게 3,200선을 넘었던 1월 25일(3,208.99)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은 6천719억원을 순매수해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외국인은 사흘간 이어오던 순매수를 중단하고 2천869억원을 순매도했다. 기관은 3천863억원을 순매도했다. 미국 경제지표 호조에 경기회복세가 앞당겨질 것이란 기대감에 지난밤 미 증시가 일제히 상승한 게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

    한국경제 | 2021.04.16 16:10 | YONHAP

  • thumbnail
    코스피 3200선 `목전`…강보합 마감

    ... 경신했다. 그러나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와 백신 관련 혈전 부작용 우려 등으로 미국발 훈풍이 국내 증시까지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한 것으로 풀이된다. 수급 별로는 이날 개인이 홀로 6,713억원을 순매수하면서 하락을 막아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134억원과 4,786억원 순매도했다. NAVER(0.13%), LG화학(0.67%), 삼성전자우(0.27%), 삼성바이오로직스(3.10%), 현대차(0.43%) 등이 상승 마감했다. 삼성전자(-0.24%), ...

    한국경제TV | 2021.04.16 16:08

  • (마감)코스피 외국인 2151억 순매도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21.04.16 1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