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4,6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식투자 관심에 금융투자사 부보예금 1년새 2배로 늘어

    주식시장 투자 관심이 높아진 영향에 작년 3분기 예금자 보호를 받는 금융투자사 자금이 전년 3분기의 2배가 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예금보험공사(예보)에 따르면 작년 9월 말 기준 금융권 전체 부보예금(예금자 보호를 받는 예금) ... 보면 단기자금으로 분류되는 요구불예금이 251조1천억원으로 3개월 전보다 2.9%(7조1천억원) 증가했다. 저축성예금은 1천118조6천억원으로 전분기 말보다 1.1%(12조원) 늘었다. 외화예수금은 93조3천억원으로 0.9%(8천700억원) ...

    한국경제 | 2021.01.07 14:09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정부, 계좌 개설하고 국민에 "코로나 백신 성금 모아요"

    "단체건 개인이건, 국내건 해외건, 외화건 미얀마 화폐건 환영" 미얀마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구매 대금 마련을 위해 성금 모으기에 나섰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7일 온라인 매체 이라와디에 따르면 ... 코로나19 백신 구매 기금에서 마련한 2억 5천만 달러(약 2천716억 원)와 10억 짯(약 8억1천500만 원)의 예금이 예치돼 있다고 재무산업부는 설명했다. 그러면서 미얀마에 있건 아니면 해외에 있건, 그리고 단체이건 아니면 개인이건 ...

    한국경제 | 2021.01.07 11:04 | YONHAP

  • thumbnail
    작년 외환보유액 342억달러 늘어…금융위기 후 증가폭 최대[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가치가 떨어지면서 유로, 엔, 파운드 등 비(非)달러화 자산의 달러 환산액이 불어난 영향이 컸다. 미 국채를 비롯한 외화자산 운용 수익이 늘어난 영향도 컸다. 한국은행은 지난해 12월 말 외환보유액이 4431억달러(약 482조3100억원)로 ... 했지만 최근 규모가 불어나면서 적정 외환보유액 규모 논란이 불거질 가능성도 크다. 외환보유액 상당액을 미 국채나 예금 등으로 굴리는 만큼 낮은 운용 수익률 우려가 있다. 지나치게 높은 외환보유액을 보유하면 환율조작 의혹도 불거질 수 ...

    한국경제 | 2021.01.06 06:00 | 김익환

  • thumbnail
    코로나 확산에 안전자산 '선호'…원·달러 환율, 장중 1100원선 회복

    ... “환율이 1090원 선에 가까워질수록 달러 매수세가 커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날 한국은행이 발표한 ‘11월 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개인의 달러예금 잔액은 전달보다 4억달러 늘어난 170억5000만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개인 달러예금 잔액은 9월 160억9000만달러, 10월 166억5000만달러에 이어 이달까지 석 달 연속 증가세를 나타냈다. 지난달 달러 가치가 하락하자 환차익을 ...

    한국경제 | 2020.12.18 17:40 | 김익환

  • thumbnail
    외화예금 또 사상 최대…위안·유로화 늘어

    달러 예금은 10월보다 4억6천만달러 감소 지난달 거주자 외화예금이 다시 사상 최대 기록을 갈아치웠다. 한국은행이 18일 발표한 '11월 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외국환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 잔액은 936억1천만 달러로 집계됐다. 이는 직전 기록인 10월말(933억2천만달러)보다 2억9천만달러 많은 역대 최대 규모다. 거주자 외화예금은 내국인과 국내 기업, 국내 6개월 이상 거주한 외국인, 국내 진출한 외국 기업 ...

    한국경제 | 2020.12.18 12:00 | YONHAP

  • thumbnail
    시중에 풀린돈 3150조 돌파…한달새 35조 늘어

    ... 나타내는 광의 통화(M2)는 10월 3150조5천억원으로 9월보다 34조7천억원 가량 늘었다. M2에는 현금과 요구불예금, 수시입출금식 예금(이상 M1) 외 MMF(머니마켓펀드)·2년 미만 정기 예적금·수익증권·CD(양도성예금증서)... 기타부문(+1.7조원) 모두 증가했다. 한은 관계자는 "가계의 경우 전월말 추석 상여금 유입 등으로 수시입출식 저축성예금을 중심으로 늘었고, 기업은 2년미만 금전신탁과 외화예수금을 중심으로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가계대출 증가폭이 역대 ...

    한국경제TV | 2020.12.15 12:01

  • thumbnail
    10월 통화량 35조↑, 역대 2위…가계 18.5조↑, 14년만에 최대

    ... 34조7천억원(1.1%) 증가했다. 작년 10월보다는 9.7% 늘었다. 넓은 의미의 통화량 지표 M2에는 현금, 요구불예금, 수시입출금식 예금(이상 M1) 외 MMF(머니마켓펀드)·2년 미만 정기 예금·적금·수익증권·CD(양도성예금증... 등으로 수시입출식 저축성 예금을 중심으로 증가한 것이라고 한은은 설명했다. 기업의 경우 2년 미만 금전신탁과 외화예수금을 중심으로 증가했다. 상품별로는 수시입출식 저축성예금(+9조6천억원), 요구불예금(+7조원), 2년 미만 ...

    한국경제 | 2020.12.15 12:00 | YONHAP

  • thumbnail
    시중 유동성 3150조원…주식시장 거품 키운다

    ... 기록했다. 작년 10월과 비교하면 9.7%(277조6100억원) 늘었다. M2는 현금과 요구불 및 수시입출금식 예금에 2년 미만 정기 예·적금 같은 단기 금융상품까지 포괄하는 넓은 의미의 통화지표다. 가계 및 비영리단체는전 ... 증가했다. 요구불예금도 7조원 늘었다. 한국은행 관계자는 "전월말 추석 상여금 유입 등으로 수시입출식 저축성예금을 중심으로 증가했다"며 "기업은 2년미만 금전신탁 및 외화예수금을 중심으로 늘었다"고 ...

    한국경제 | 2020.12.15 12:00 | 고은빛

  • thumbnail
    [증시신상품] 한투증권, 신재생에너지 ETF 투자 랩

    ... 투자한다. 전 세계 150여개 신재생에너지 관련 종목을 담은 ETF 5개를 편입했다. 5영업일 간 종목별로 분할 매수해 평균 매입 단가를 낮추고, 목표 수익률에 도달하면 현금성 자산으로 전환해 변동성에 대비한다. 직접 투자가 어려운 유럽과 아프리카 등 세계 각국 기업 투자 기회 확보와 리스크 분산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최소 가입금액은 3천만원이다. 은행 외화예금 송금을 통한 미국 달러 입금도 가능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2.14 10:54 | YONHAP

  • thumbnail
    [전문가포럼] 디지털금융, 한은법이 나침반이다

    ... 페이스북)업체까지 그 시장에 뛰어들었다. 국경과 산업을 넘나드는 경쟁에서 한국이 밀리면 곤란하다. 그렇게 하려면, 기초를 확실하게 다져야 한다. 바로 내국환(內國換)이다. 한국 사람들은 외국환을 잘 안다. 외국환은 외국 돈, 외화예금, 해외 유가증권, 금 등을 말한다. 내국환은 그와 다르다. 은행법에서 다루는 내국환은 송금과 어음 추심 등 은행이 제공하는 서비스며, 디지털금융은 거기서 새끼 친 파생 서비스다. 잘 알다시피 외국환 업무는 외국환관리법의 규제를 ...

    한국경제 | 2020.12.09 17: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