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84,5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원·달러 환율, 5개월만 1180원대 진입…FOMC 효과

    ... 통화정책회의(FOMC)에서 기존 정책 유지했고, 한미 통화스와프 계약을 연장해서다. 30일 오전 9시6분 현재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4.8원 내린 1188.3원에 거래되고 있다. 올해 3월5일(1181.2원) ... 중앙은행이 기존 정책 유지와 더불어 상단 기간 경기 회복을 위해 지원할 것이라는 의지를 확인했다"며 "시장은 위험자산 선호심리와 달러 약세로 반응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

    한국경제 | 2020.07.30 09:14 | 이송렬

  • thumbnail
    [모닝브리핑] 미 연준, 제로 금리 유지…뉴욕증시, 일제히 상승

    ...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제로 금리'를 유지했습니다. 연준은 29일(현지시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후 내놓은 성명에서 기준금리를 현 0.00~0.25%에서 동결한다고 밝혔습니다. 위원 만장일치 ... 상대국에 맡기고 상대국의 통화나 달러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계약입니다. 정부와 한은은 만기를 연장함에 따라 국내 외환·금융시장의 안정을 유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국제금값, 4거래일 연속 사상 최고가 경신 ...

    한국경제 | 2020.07.30 07:00 | 김하나

  • thumbnail
    미 연준, 한국 등 9개국 중앙은행과 통화스와프 6개월 연장

    ... 9월 30일 만료 예정이었지만, 이번 조치로 인해 계약의 효력이 내년 3월 31일까지 연장됐다. 통화스와프란 외환위기 등 비상시에 자국 통화를 상대국에 맡기고 상대국의 통화나 달러를 받을 수 있도록 한 것으로, 해당국의 달러 유동성을 ... 임시적 기구(FIMA)의 활동도 내년 3월 말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는 미국 이외 통화당국이 보유한 미 국채를 시장에 매도하지 않고서도 이 제도를 활용해 단기적인 달러 유동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연준이 지난 3월 취한 조치다. ...

    한국경제 | 2020.07.30 04:43 | YONHAP

  • thumbnail
    한미 통화스와프 6개월 연장…내년 3월까지로

    ... 계약이 오는 9월에 1차 만료될 예정이었으나 6개월 연장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금융시장 안정 조치가 계속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Fed는 29일(현지시간) 올해 3월 19일 체결했던 한국 등 9개 중앙은행과의 ... 상태다. 한은도 이날 미국과의 통화 스와프 연장 조치를 확인했다. 한은은 “통화 스와프 만기 연장이 국내 외환시장 및 금융시장 안정 유지에 기여할 것”이라며 “향후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Fed 자금을 활용해 ...

    한국경제 | 2020.07.30 03:45 | 조재길

  • thumbnail
    600억弗 규모 한미 통화스와프 6개월 연장…"안전판 역할 기대"

    ... 통화스와프 계약 만기를 종전 9월 30일에서 내년 3월 31일까지 6개월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통화스와프란 외환위기 등 비상시에 자국 통화를 상대국에 맡기고 상대국의 통화나 달러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계약이다. 한은은 "신종 ... 통화스와프의 연장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같이했다"고 연장 배경을 설명했다. 정부와 한은은 만기를 연장함에 따라 국내 외환·금융시장의 안정을 유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기획재정부 관계자는 "현 상황에서 보면 한국 금융시장은 매우 ...

    한국경제 | 2020.07.30 03:08 | YONHAP

  • thumbnail
    외국인은 사고 기관은 팔고…코스피, 0.27% 상승 마감(종합)

    ...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32억원, 1천671억원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 종목 가운데에는 씨젠이 9.67% 급등했고 펄어비스(0.62%), CJ ENM(0.60%) 등도 올랐다. 반면 셀트리온헬스케어(-4.32%), 셀트리온제약(-4.14%) 등은 큰 폭으로 내렸다. 이날 코스닥시장의 거래량은 약 11억5천만주, 거래대금은 10조3천억원이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3.8원 내린 1,193.1원에 마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9 16:24 | YONHAP

  • thumbnail
    골드만삭스 "기축통화 미 달러화 지위 위험" 경고

    ...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천문학적인 돈 풀기 정책으로 달러화의 타락 우려가 초래되고 있으며 이는 국제 외환시장에서 달러화의 지위 상실로 이어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골드만삭스는 통화가치를 하락시키고 실질금리를 역대 최저치로 ...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블룸버그 통신은 기축통화로서 달러의 지위 상실에 대한 우려는 현재 시장에서 소수의견이라고 전했다. 국제결제은행(BIS)과 국제통화기금(IMF)에 따르면 전체 환거래의 88%는 달러화를 ...

    한국경제 | 2020.07.29 16:21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1,193원으로 하락…"아직은 달러 약세"

    29일 원/달러 환율이 하락 마감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보다 3.8원 내린 달러당 1,193.1원에 마쳤다. 환율은 전날보다 0.2원 오른 달러당 1,197.1원에 개장했다가 오전 중 하락세로 ... 커졌다. 공화당과 민주당은 핵심 사안인 실업 지원과 관련해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다. 여기에 맥도날드와 3M이 시장 예상을 밑도는 실적을 발표해 밤사이 뉴욕증시가 하락 마감했다. 계속되는 미국 경기 불안에 달러가 약세를 나타냈다. ...

    한국경제 | 2020.07.29 15:55 | YONHAP

  • thumbnail
    연고점에 바짝 다가선 코스피…"숨고르기 가능성 높아"

    ... 하락했으나, 불과 4개월여 만에 800포인트 회복에 성공했다. 코로나19 이후 각국의 완화적 통화정책과 재정정책으로 시장에 유동성(자금)이 공급됐다. 또 달러가 약세를 보이면서 신흥국 증시에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다만 당분간은 증시가 ... 0.75포인트(0.09%) 상승한 808.6에 거래를 마쳤다. 원·달러 환율은 하락(원화 강세)했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3.8원 내린 1193.1원에 장을 마쳤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

    한국경제 | 2020.07.29 15:41 | 이송렬

  • thumbnail
    코스피, 올해 1월 수준 회복…"달러약세, 증시 밀어올려"

    ... 사용 제한이 해제됐다고 밝혀서다. 비츠로테크는 상한가에 직행했고, 모비스 다원시스 등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코스닥지수는 소폭 하락 중이다. 같은 시간 코스닥지수는 1.55포인트(0.19%) 내린 806.30을 기록 중이다. 원·달러 환율은 하락(원화 강세)하고 있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0.4원 내린 1196.5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9 10:11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