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7,1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네이버, 유료 멤버십 내달 1일 출시…월 4900원부터

    ... 네이버 클라우드 100GB 이용권, 오디오북 대여 할인 쿠폰 등 혜택 중 4가지를 고를 수 있다. 기본 가격은 월 4900원이다. 월 3850원을 더 내면 음악 스트리밍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고, 네이버클라우드 용량 200GB와 2TB 요금은 각각 2200원, 7700원이다. 첫 한 달은 무료로 하기로 했다. 한재영 리더는 "이용자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면서 중소상공인들의 매출 성장을 견인하는 마중물로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면서 ...

    한국경제 | 2020.05.29 16:00 | 조아라

  • thumbnail
    네이버, 유료 회원제 내달 1일 출시…월 4천900원부터(종합2보)

    ... 100GB 이용권, 오디오북 대여 할인 쿠폰 등 혜택 중 4가지를 고를 수 있다 기본 가격은 월 4천900원이다. 월 3천850원을 더 내면 음악 스트리밍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고, 네이버클라우드 용량 200GB와 2TB 요금은 각각 2천200원, 7천700원이다. 첫 한 달은 무료로 하기로 했다. 한재영 리더는 "이용자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면서 중소상공인들의 매출 성장을 견인하는 마중물로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면서 "다양한 창작자와 ...

    한국경제 | 2020.05.29 15:45 | YONHAP

  • thumbnail
    UPS, 31일부터 전자상거래 업체에 '피크 할증료' 부과

    미국의 글로벌 물류·배송 서비스 업체인 UPS가 이달 31일부터 자국 전자상거래 업체들에 할증 배송 요금을 부과하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재택명령이 내려진 상황에서 온라인 구매가 늘면서 배송이 급증한 데 따른 조치다. 28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UPS는 통상적으로 크리스마스 쇼핑 시즌에 부과해오던 피크 할증 요금을 사상 처음으로 전자상거래 업체에도 적용하기로 했다. 2월 ...

    한국경제 | 2020.05.29 11:48 | YONHAP

  • thumbnail
    원주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상하수도 요금 50% 감면

    ...∼8월 일반용·욕탕용 1만6천여 곳…약 16억원 규모 강원 원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중소기업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상하수도 요금을 50% 감면한다고 29일 밝혔다. 대상은 일반용과 욕탕용 업종 1만6천여 곳이며, 감면액은 상수도 10억원, 하수도 6억원 등 약 16억원 규모로 예상한다. 이번 감면에서 공공기관과 관공서, 금융기관, 학교, 군부대, 대기업 ...

    한국경제 | 2020.05.29 09:59 | YONHAP

  • thumbnail
    부산시 공동주택관리규약 개정…임차인도 동별 대표 가능

    ... 대피요령 안내 의무를 관리 주체 업무에 추가했다. 입주자대표회 구성원이 과반수 미달하더라도 전체 입주자 의견을 수렴해 입찰 업체를 선정할 수 있도록 했다. 이밖에 동별대표자 해임 요건 강화, 겸임 금지 대상 명확화, 세대별 수도요금 산정기준·잉여금 처리기준 정비 등도 반영됐다. 공동주택관리규약 준칙을 적용받는 부산시 '의무관리 대상 공동주택'은 모두 1천128개 단지이다. 김민근 부산시 건축주택국장은 "이번 준칙 개정으로 투명하고 합리적인 공동주택 관리문화가 ...

    한국경제 | 2020.05.29 07:47 | YONHAP

  • thumbnail
    5G 시대 알뜰폰 추락은 어디까지…두 자릿수 점유율도 위태

    41개월 만에 점유율 10%대로 떨어져…"요금·단말기 경쟁력 낮아" 5G 이동통신의 대중화와 통신비 인하에 한몫을 담당해야 할 알뜰폰의 부진이 1년 가까이 이어지고 있다. 최근에는 두 자릿수 점유율조차 위협받으면서 소비자 선택 폭이 좁아지고 가계통신비 부담이 커질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2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에 따르면 올해 3월 알뜰폰 가입자 수는 756만3천580명으로 전월 ...

    한국경제 | 2020.05.29 06:11 | YONHAP

  • thumbnail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 1년…"사고 원인 근본적 성찰 필요"

    ... 63만5천명이 적수 피해를 본 것으로 추산했다. 부실 행정으로 투입된 혈세는 수백억원 규모로 추산된다. 인천시가 사태로 피해를 본 시민들에게 지급할 보상금으로 확정한 금액만 67억원에 이른다. 인천시가 피해 가구를 대상으로 상하수도요금을 면제해준 금액도 270억원에 달한다. 사태로 피해를 본 주민들이 인천시를 상대로 손해배상을 청구한 금액도 수십억원 규모다. 인천시는 붉은 수돗물 사태가 재발하는 것을 막기 위해 시민이 참여하는 수질 감시체계를 구축하고, 수질 정보도 ...

    한국경제 | 2020.05.29 06:01 | YONHAP

  • thumbnail
    언텍트 문화 확산 속 KT SK LG 등 인터넷가입 비교사이트 신규가입 문의량 대폭 늘었다

    ... 소통하는 운영으로 호평 받고 있다. 또한 KT·SK·LG 인터넷가입·변경 및 IPTV비교 ‘통합 상담 서비스’를 통한 맞춤 인터넷속도와 인터넷TV 추천으로 불필요한 인터넷 요금을 줄일 수 있도록 해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개통 후기, 지인추천 이벤트 등을 통해 펭귄통신을 이용하는 고객에게 추가 혜택을 제공하고 있어 인터넷가입을 찾는 소비자의 방문률은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

    한국경제 | 2020.05.29 00:00

  • 반도체·조선·석유 등 26개 산업…업종 달라도 원하는 건 하나였다

    ... 최고세율이 25%로 높아지면서 국제 경쟁력을 잃고 있다는 분석이다. 단체들은 이어 최저임금 인상 속도를 조절하고 근로시간 단축(주 52시간제) 도입에 따른 부작용을 해소하기 위한 후속 입법을 서둘러 달라고 요구했다. 산업용 전기요금 인상 속도를 조절해 달라는 건의도 이어졌다. 불필요한 규제를 풀어 달라는 호소도 나왔다. 국회의원을 통한 무분별한 청부입법을 막는 장치를 만들고, 화학물질 관리 및 미래산업 관련 규제를 과감하게 없애달라고 주문했다. 142개 기업을 ...

    한국경제 | 2020.05.28 17:20 | 도병욱

  • thumbnail
    충성고객 탄탄한 카카오…멜론, 경쟁사 할인 공세에도 1위 굳건

    ... 음악사업(멜론)이었다. 왜냐하면 얼마 전부터 경쟁사들이 국내 스트리밍 음악시장 선점을 위해 엄청난 가격할인 경쟁을 하면서 시장 1위인 멜론의 점유율이 하락할 것으로 예상했기 때문이다. 6개월 무료, 6개월간 매월 1000원, 특정 휴대폰 요금제 가입 시 계속 무료 등 경쟁 음악 서비스의 무료 할인 공세는 사실상 멜론을 돈 주고 들을 이유가 하나도 없을 정도였다. 멜론은 이 와중에도 경쟁사처럼 과도한 가격할인 프로모션을 하지 않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멜론 유료가입자는 줄지 ...

    한국경제 | 2020.05.28 1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