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SPAC 이어 비트코인까지…투기자산 약세는 위험신호?

    ... 10월 자신의 SPAC과 버진갤럭틱을 합병해 상장하며 시작됐습니다. 그런데 차마스가 지난달 예고 없이 버진갤럭틱 주식을 대거 팔아치웠고, 이후 리처드 브랜슨 버진그룹 회장까지 지분을 대거 매각하면서 버진갤럭틱 주가는 올 들어 50% 내렸습니다. 대부분 SPAC이 비슷한 상황입니다. 미 금융당국이 SPAC에 대한 대대적 조사에 나서고 있기도 합니다. 최근 직상장한 코인베이스도 '암호화폐 업계의 테슬라'라는 찬사 속에서도 주가가 이날도 ...

    한국경제 | 2021.04.20 08:10 | 김현석

  • thumbnail
    아주산업 보유 우리금융캐피탈 지분, 우리금융에 전량매각

    우리금융캐피탈은 아주산업이 갖고 있던 우리금융캐피탈 지분(12.85%)을 최대 주주인 우리금융지주에게 지난 15일 장 종료 후 전량 블록딜(시간 외 대량거래) 방식으로 매각했다고 19일 공시했다. 우리금융지주 측은 "아주산업에서 ... 됐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우리금융캐피탈에 대한 우리금융지주 지분율은 86.9%로 상향됐다. 나머지 지분은 우리사주 및 소액주주들이 보유하고 있다. 우리금융캐피탈은 우리금융지주의 자회사로, 그룹 내 자회사와 협업해 서민금융 ...

    한국경제 | 2021.04.19 18:00 | YONHAP

  • thumbnail
    한화, 佛토탈 등 글로벌기업과 손잡고 K방산·K에너지 국가대표 도약

    한화그룹은 신재생에너지와 수소를 중심으로 미국, 유럽 등 세계 무대에서 경쟁력 확보에 나서고 있다. 글로벌 기업과의 합작과 협력에 특히 주력하고 있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은 올해 신년사에서 “방산, 에너지를 비롯한 우리 사업들이 세계 시장에서 국가를 대표하는 브랜드로 성장하고 있다”며 “혁신 속도를 높여 K방산, K에너지, K금융에서 진정한 글로벌 리더로 나아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화큐셀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4.19 16:27 | 김형규

  • thumbnail
    [한경 CFO Insight] 딜리뷰-마켓컬리의 몸값은 몇조일까

    ... 부릅니다. 하지만 유니콘처럼 입에 착 붙지는 않네요. 10조원은 좀 크고.. 1, 3, 5, 10 이렇게 가는 게 우리의 숫자 개념이니까 이제 3조원을 부를 무슨 이름이 필요할 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4. SK그룹의 파이낸셜 스토리 ... 않습니다. 도시바의 이야기 한 번 읽어보실 만 합니다. 6. 씨티은행 소매금융 철수 씨티은행이 결국 소매금융 철수를 공식화했습니다. 빈난새 기자, 김대훈 기자, 정소람 기자 등 금융부 기자들이 쓴 기사에 따르면 씨티그룹은 ...

    한국경제 | 2021.04.19 05:50 | 이상은

  • thumbnail
    美은행주 '어닝 서프라이즈'에 강세…韓은행주는?

    ... 35.4달러를 기록했다. 연초 이후 20.08% 올랐다. 이 ETF는 △JP모건체이스 △뱅크오브아메리카 △웰스파고 △씨티그룹 △모건스탠리 등 미국의 주요 금융주를 고루 담고 있는 상품이다. 이 ETF는 지난해까지만 해도 코로나19 이전 고점을 ... 현재 KRX 은행지수는 연초 대비 14.69% 오르면서 이런 기대감을 반영 중이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KB금융 △신한지주 △하나금융지주 △우리금융지주 △기업은행 등 5개 금융주들의 1분기 지배주주순이익은 총 3조 8803억원을 ...

    한국경제 | 2021.04.18 14:23 | 이슬기

  • thumbnail
    `한국 소매금융 철수` 씨티그룹 "부유층 자산관리·기업금융 집중"

    한국을 비롯한 대다수 아시아 국가에서 소매금융 사업을 철수키로 한 씨티그룹이 부유층 자산관리와 기업금융에 집중적으로 투자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피터 바베지 씨티그룹 아시아태평양지부 최고경영자(CEO)는 현지시간 17일 월... 1,100명, 기술·운영직 1,200명을 추가 고용해 아시아 지역 운용자산 규모를 2025년까지 4,500억 달러, 우리 돈 약 503조 원으로 늘리겠다고 밝혔다. 현재 씨티그룹이 아시아 지역에서 운용하는 부유층 자산 규모인 3천억 ...

    한국경제TV | 2021.04.18 10:46

  • thumbnail
    아시아 소매금융 손 떼는 씨티그룹 "거액자산가·기업금융 주력"

    부유층 많은 홍콩·싱가포르선 소비자금융 남겨둬 아·태지부 CEO "PB·RM 등 추가고용해 운용자산 50% 키울 것" 한국을 비롯한 대다수 아시아 국가에서 소매금융 사업을 철수키로 한 씨티그룹이 부유층 자산관리와 기업금융에 ...)과 인터뷰에서 이같은 향후 영업 계획을 예고했다. 그는 앞으로 홍콩과 싱가포르에서 프라이빗뱅커(PB), 기업금융전담역(RM) 1천100명, 기술·운영직 1천200명을 추가 고용해 아시아 지역 운용자산 규모를 2025년까지 4천500억달러(약 ...

    한국경제 | 2021.04.18 08:33 | YONHAP

  • thumbnail
    [프로배구결산] ② 케이타·산틸리 열풍…정지석·나경복 '토종 자존심'

    ... 분위기를 달구는 것은 덤이었다. 케이타는 올 시즌 1천147득점을 폭발하며 득점왕에 올랐다. 2위 알렉스 페헤이라(우리카드·903득점)보다 244점 많다. 52.74%의 성공률로 공격 5위에도 올랐고, 서브 3위(세트당 0.51개), ... 플레이오프에서 1회, 챔피언결정전에서 1회 등 총 4번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했다. 국내 선수 중에서는 송명근(OK금융그룹)이 2번 트리플크라운을 세웠고, 정지석과 윤동혁, 허수봉(현대캐피탈)이 각각 1번 성공했다. 나경복(우리카드)은 ...

    한국경제 | 2021.04.18 07:00 | YONHAP

  • thumbnail
    [프로배구결산] ① 현대캐피탈의 나비효과…KB손보·한국전력 약진

    ... 휘젓는 '독수리 세리머니'와 다섯 손가락을 쫙 펴고 얼굴을 가리는 '손바닥 세리머니'는 케이타의 상징이 됐다. OK금융그룹도 V리그에서만 4시즌째 뛰는 브라질 출신 펠리페 알톤 반데로의 활약을 앞세워 1라운드 6전 전승을 거두며 돌풍을 ... OK금융그룹은 4위로 간신히 '봄 배구'에 합류했지만, 여정은 오래가지 못했다. KB손보는 준플레이오프 단판 승부에서 OK금융그룹에 세트 스코어 1-3으로 패해 10년을 기다린 '봄 배구'가 1경기 만에 끝났다. OK금융그룹우리카드와의 ...

    한국경제 | 2021.04.18 07:00 | YONHAP

  • thumbnail
    소매금융 손 떼는 씨티은행 '출구전략' 언제 어떻게?

    '매각 vs 업무폐지' 선택지 관심…씨티은행 "결정안돼…나라별 상황 달라" '언제, 어떤 식으로 국내 소비자금융 사업의 출구 전략을 실행할 것인가' 한국씨티은행이 개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하는 대출, 예금, 신용카드 등 소매금융 ... 은행업을 산업이 아닌 도구로 보는 시선 등에 대해서도 한 번쯤 점검할 필요가 있지 않나 싶다"고 말했다. 반면 금융당국은 씨티그룹의 발표 다음 날인 16일 보도참고자료에서 "씨티그룹이 소매금융 출구전략 추진과 관련해 특정 국가에서의 ...

    한국경제 | 2021.04.18 06: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