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071-10080 / 18,3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그룹, 현대건설 인수 좌초 위기

    현대그룹의 현대건설[000720] 인수 작업이 사실상 무산될 위기에 놓였다. 15일 금융권에 따르면 현대그룹이 채권단의 요구에 미흡하게 대응했다는 결론이 내려지면서 앞으로 이 그룹으로의 현대건설 매각 작업이 중단되는 쪽으로 절차가 ... 것으로 보인다. 안건이 통과되려면 의결권 비율로 80% 이상의 주주가 찬성해야 한다. 채권단 관계자는 "그간 현대그룹과 MOU를 체결했고 두 차례에 걸쳐 자료 제출을 요구하는 등 충분한 소명 기회도 줬다"며 "우리로서는 법률적인 범위 ...

    연합뉴스 | 2010.12.15 00:00

  • thumbnail
    채권단 80% 동의하면 현대그룹 우선협상 자격 잃어

    ... 방침이다. ◆채권단 "현대그룹 소명 불충분" 법률자문사인 법무법인 태평양은 15일 열린 주주협의회 실무자회의에서 현대그룹의 2차 대출확인서가 자금출처 증빙 자료로 불충분하다는 의견을 내놨다. 회의에 참석한 8개 채권금융회사(현대그룹 계열인 ... 받지 않기 위해 주식매매 계약을 맺지 않는 쪽이 유리하다는 입장을 내놓고 있다. 채권은행 관계자는 "외환은행,정책금융공사,우리은행이 참여하는 운영위원회에서 조율한 후 17일 주주협의회에 안건을 부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그룹은 ...

    한국경제 | 2010.12.15 00:00 | 김수언

  • 현대건설 채권단 "현대그룹 대출확인서 불충분"

    ... 당초 채권단이 요구했던 자금 출처 증빙 자료로 불충분하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이날 회의에는 주주협의회 소속 9개 금융회사 중 현대그룹 계열사인 현대증권을 제외한 8개 회사의 실무자들이 참석했다. 채권단은 17일 전체 주주협의회를 ... 의결 정족수가 채워지면 그 즉시 MOU가 해지된다. 현대건설 매각과 관련한 의결권 비율은 외환은행 24.99%,정책금융공사 22.48%,우리은행 21.37% 등이다. 현대그룹과 맺은 MOU를 해지한 뒤 예비협상 대상자인 현대자동차그룹과 ...

    한국경제 | 2010.12.15 00:00 | 이태훈

  • 채권단, "현대그룹 대출확인서 불충분"

    ... 전체적으로 불충분해 MOU 해지 사유에 해당한다는 법률 검토 의견이 나왔다"고 설명했다. 회의에는 외환은행, 우리은행, 정책금융공사 등 주주협의회 소속 9개 기관 중 현대그룹 계열사로 이해당사자인 현대증권을 제외한 8개 기관의 ... 올린 뒤 22일까지 최종 의결할 예정이다. 채권단 관계자는 "구체적인 안건은 운영위원회 소속 3개 기관(외환.우리은행, 정책금융공사)과 조율해 주주협의회에 올릴 예정"이라며 "22일까지 각 기관은 입장을 내면 되며 그 이전이라도 ...

    연합뉴스 | 2010.12.15 00:00

  • 현대건설 채권단 3시부터 실무자 회의

    ... 제외한 8개 회사의 실무자들이 참석한다. 외환은행 관계자는 “법률자문사와 공동매각 주관사로부터 전날 현대그룹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대한 설명과 법률 검토 내용 등을 들은 뒤 대응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외환은행 우리은행 정책금융공사로 구성된 운영위원회는 의견 조율은 계속하되 이날 별도의 회의는 개최하지 않기로 했다. 외환은행 관계자는 “오늘 회의에 참석한 실무자들은 확정된 의견을 내놓는게 아니라 각자 회사로 돌아가 며칠간 입장을 정리할 시간을 ...

    한국경제 | 2010.12.15 00:00 | rang

  • 채권단 "현대건설문제, 이번주 주주협서 매듭"

    ... 현대건설[000720] 주주협의회(채권단)는 이번주에 현대건설 매각을 둘러싸고 벌어지고 있는 우선협상대상자인 현대그룹과의 공방을 끝내기로 했다. 15일 금융권에 따르면 채권단은 우선협상대상자인 현대그룹의 자격 시비 등에 대해 오는 ... 외환은행에서 실무자회의를 열어 현대건설이 제출한 2차 대출확인서를 인정할지 등을 논의한다. 이날 회의에는 외환은행, 우리은행, 정책금융공사 등 주주협의회 소속 9개 기관 중 현대그룹 계열사인 현대증권을 제외한 8개 기관의 실무자들이 참석한다. ...

    연합뉴스 | 2010.12.15 00:00

  • 현대건설 매각…채권단 선택 주목

    ... 오후 3시 외환은행에서 실무자회의를 열어 현대건설이 제출한 2차 대출확인서를 인정할지 등을 논의한다. 이날 회의에는 외환은행, 우리은행, 정책금융공사 등 주주협의회 소속 9개 기관 중 현대그룹 계열사인 현대증권을 제외한 8개 기관의 실무자들이 참석한다. 외환은행 관계자는 "법률자문사와 공동매각 주관사로부터 전날 현대그룹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대한 설명과 법률 검토 내용 등을 들은 뒤 대응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대그룹은 이번 대출확인서에서 ...

    연합뉴스 | 2010.12.15 00:00

  • 월가 톱뱅커들 올해는 '검소한' 휴가

    미국 월가의 돈 많은 금융인들이 올 겨울에는 휴가 패턴을 바꿀 수 밖에 없을 것으로 보인다. 예년보다 줄어든 연말 보너스 때문에 나름 검소한 휴가를 보내야할 처지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들의 내핍성 휴가는 일반인들의 그것과는 ... 고가의 기내 음식도 올해는 취소할 계획이라고 한다. 전세 비행기 회사인 블루스타제트의 릭키 시토머 CEO는 "우리 고객들중 상당수가 자신들의 점심식사를 직접 가져오겠다는 뜻을 전해 왔다"고 말했다. 4인 가족의 1회 기내 식사 ...

    연합뉴스 | 2010.12.15 00:00

  • thumbnail
    전경련 "테샛을 경제계 대표시험으로 육성"

    ... 치르며 11월 9회까지 총 3만5000여명이 응시했다. 현대자동차 LG SK KT 한화 동양 금호아시아나 등의 그룹과 국민은행 기업은행 우리은행 신한은행 대우증권 키움증권 토마토저축은행 등 100여개사가 이미 사원 채용이나 인사평가 ... 경제학과는 테샛을 졸업시험으로 채택,일정 점수 이상을 얻으면 졸업논문을 제출한 것으로 인정해주고 있다. 현재 금융권을 비롯해 100여개 기업에서 활용하고 있는 테샛은 최근 국가공인 취득으로 공기업들도 적극 활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

    한국경제 | 2010.12.15 00:00 | 강현철

  • [15일 증권사 추천종목]두산인프라코어·대림산업 등

    ... <추천 제외종목> -삼성물산(종목교체 차원에서 편입 제외. 플랜트 사업을 포함한 해외시장 진출 확대와 그룹공사 매출 비중 증가 등 중장기 성장 전망은 유효하므로 추후 재편입을 고려할 예정) -현대제철(종목교체 차원에서 ... 석유화학 사업부 가치 부각될 전망. 2011년부터 부동산 시장 개선으로 주택 부문 리스크가 현저하게 줄어들 전망) ◆우리투자증권 <신규 추천종목> -한진해운(2011년 해운시장은 물동량 증가와 운임 호조세로 견조한 해상운임지수 ...

    한국경제 | 2010.12.15 00:00 | jinh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