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4,5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리은행 소속선수 5명, 도쿄올림픽서 메달사냥 나선다

    우리은행은 제32회 도쿄하계올림픽에 우리은행 소속 선수와 감독 5명이 태극마크를 달고 출전한다고 22일 밝혔다. 특히, 우리은행 여자프로농구단의 전주원 코치가 한국인 여성 최초로 올림픽 구기종목 사령탑을 맡았다. 우리나라 여자농구 ... 또 우리은행 여자사격단의 박희문 선수도 여자 10m 공기소총에 출전해 도쿄올림픽 첫 번째 메달 사냥에 나선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우리나라 최초로 1958년에 창단한 여자농구팀에서 한국인 여성 최초 구기종목 ...

    한국경제 | 2021.07.22 14:01 | 고은빛

  • thumbnail
    대기업 UAM 경쟁에도 KAI가 느긋한 까닭은

    ... 국내 다수 기업이 도심항공교통(UAM) 시장에 진입하겠다고 선언했지만 이미 진입한 곳은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우리 하나뿐입니다. 국내에서 UAM을 가장 잘 하는 업체는 KAI입니다.” 안현호 KAI 사장(사진)은 지난 ... 진출 의사를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안 사장의 발언은 업계에서 한동안 화제에 오르내렸다. 현대자동차와 한화그룹 등 국내 굴지의 대기업이 UAM에 뛰어든 상황에서 상대적으로 자금력이 약한 KAI가 시장을 선도할 수 있을지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07.22 10:49 | 강경민

  • thumbnail
    KB국민은행, 북미 9,700억원 규모 프로젝트 파이낸싱 주선

    KB국민은행이 미화 8억4천만 달러, 우리 돈 9,679억3,200만 원 규모의 미국 태양광 발전소·에너지저장소(ESS, Energy Storage System) 프로젝트파이낸싱(PF) 공동 주선에 성공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 글로벌 IB 역량을 최대한 발휘하고, ESG를 핵심가치로 신사업 확대 전략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금융그룹은 ESG 경영 중장기 로드맵인 `KB GREEN WAVE 2030`을 수립해 2030년까지 탄소 배출량을 25% ...

    한국경제TV | 2021.07.22 10:44

  • thumbnail
    손태승 회장 "환경·사회적 책임 앞장"…우리금융, ESG캠페인 확대 시행

    우리금융지주(회장 손태승)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와 ESG 기업문화 확산을 위해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나부터 시작하고 우리가 함께하는 으쓱(ESG) 캠페인'을 확대 실시한다. 우리금융은 상반기에 ▲그룹 ... 지역 주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교육을 받고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학교 숲 조성도 지속 지원할 계획이다. 우리금융은 앞서 1호숲(강원 고성 인흥초등학교)과 2호숲(경기 안성 어울초등학교)을 조성한 데 이어 3호숲 조성을 위한 ...

    한국경제TV | 2021.07.22 10:43

  • thumbnail
    MZ세대가 MZ마케팅…전통 금융사의 변신

    ...squo;를 개발하자는 아이디어 등도 내놨다. 이 대리 등은 2030 직원으로 구성된 신한카드의 역(逆)멘토링그룹 알스퀘어의 일원이다. 임 사장이 “MZ세대에게 MZ 마케팅을 맡기자”며 지난 4월 구성한 조직이다. ... 있다. 하나은행은 임원 1명당 MZ세대 직원 3명을 연결해 임원들이 MZ세대의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하도록 했다. 우리금융은 MZ세대 직원들이 임원 대상 정기 특강을 하고 있다. 금융권이 MZ세대 ‘열공’에 한창인 ...

    한국경제 | 2021.07.21 17:50 | 이인혁/김대훈

  • thumbnail
    우리금융, 상반기에 이미 작년 실적 추월

    우리금융이 올 상반기 1조4197억원의 순이익을 거뒀다. 반년 만에 작년 연간 순이익(1조3072억원)을 훌쩍 뛰어넘은 사상 최대 실적이다. 작년 같은 기간(6605억원)에 비하면 두 배 이상(114.9%)으로 늘었다. 우리금융은 ... 지급하는 요구불예금 등이 늘면서 조달비용이 대폭 절감된 결과다. 대표적 수익성 지표인 순이자마진(NIM)은 지주(그룹 전체) 기준 1.61%, 은행 기준 1.37%로 각각 1분기보다 0.01%포인트, 0.02%포인트 올랐다. 우리금융과 ...

    한국경제 | 2021.07.21 17:37 | 빈난새

  • thumbnail
    우리금융, 상반기 순익 1.4조 '사상최대'…작년 연간실적 넘어(종합)

    2분기 순익 7천526억, 전년 대비 429%↑ 우리금융그룹이 올 상반기에 2019년 지주사 전환 이후 사상 최대 반기 실적을 거두며, 반기 만에 작년 연간 실적을 초과 달성했다. 우리금융은 2분기에 7천526억원의 당기순이익(지배기업 소유지분 기준)을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28.7% 증가한 것으로, 분기 기준 최대 실적이다. 상반기 연결 당기순이익은 1조4천197억원으로, 작년 상반기보다 114.9% 늘었다. ...

    한국경제 | 2021.07.21 17:21 | YONHAP

  • thumbnail
    우리금융, 상반기 순이익 1조4197억원…작년 순이익 뛰어넘어

    ... 자회사별로는 우리은행의 연결 기준 상반기 당기순이익은 1조279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8.71% 늘었다. 우리카드는 1214억원, 우리금융캐피탈 825억원을 각각 기록했다. 우리종합금융은 440억원을 시현했다. 이자이익과 ... 않았으나, 이번 중간배당을 포함해 향후에도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우리금융그룹은 디지털혁신과 ESG경영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고객 편의성을 높인 '우리WON' 플랫폼 혁신과 ...

    한국경제 | 2021.07.21 16:10 | 고은빛

  • thumbnail
    우리금융, 상반기 당기순익 1조 4,197억원…지주 전환 이후 최대

    우리금융그룹이 상반기 1조 4,197억 원의 당기순이익을 시현했다. 이는 반기만에 전년도 연간 실적을 초과 달성한 수치로, 지주 전환 이후 최대다. 2분기만 따로 떼어놓고 봐도 당기순이익은 7,526억 원으로 분기 기준 최대 ... 포함해 향후에도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주요 자회사별 연결 당기순이익은 우리은행 1조 2,793억 원, 우리카드 1,214억 원, 우리금융캐피탈 825억 원 및 우리종합금융 440억 원을 시현했다. ...

    한국경제TV | 2021.07.21 16:04

  • thumbnail
    우리금융, 2분기 순익 7천526억, 전년 대비 429%↑

    상반기 순익 1.4조, 사상 최대…반기만에 작년 연간 실적 초과 우리금융그룹이 2분기 7천526억원의 당기순이익(지배기업 소유지분 기준)을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28.7% 증가한 것으로, 분기 기준 최대 실적이다. 우리금융의 상반기 연결 당기순이익은 1조4천197억원으로, 작년 상반기보다 114.9% 늘었다. 올 상반기에 2019년 지주사 전환 이후 사상 최대 반기 실적을 거두며, 반기 만에 작년 연간 실적을 초과 ...

    한국경제 | 2021.07.21 15: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