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8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롯데, 코로나 위기 속 점포 정리 속도 내고 '롯데ON' 중심 생존전략 짠다

    ... 호텔롯데 등 계열사 상장을 통해 기업가치를 높이고, 롯데쇼핑의 구조조정에도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은 27일 오전 10시 서울시 송파구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주주총회에서 "미국에 아마존이 있다면 우리에겐 ... 있다. 롯데지주는 이날 주주총회를 통해 신동빈 회장과 황 부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송영덕 부회장과 윤종민 지주 경영실장(사장)을 신규 선임했다. 사외이사로는 이장영 전 금융감독원 부원장을 신규 선임했다. 호텔롯데 상장에 금융권 ...

    한국경제 | 2020.03.27 11:30 | 고은빛

  • 금주(3월 20일~3월 26일) 신설법인 1042개

    ... ▷굿뉴스인베스트먼트(장승훈·300·국내외 사업 컨설팅 및 투자컨설팅 업무)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6길 33 1224호 (여의도동,맨하탄빌딩) ▷그레이스톤홀딩스(김주호·50·경영컨설팅업)서울특별시 ...딩) ▷아트앤라이프(최범권·1·자회사의 지분소유를 통해 자회사의 사업내용을 지배하는 지주사업)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16 12층 149호 (역삼동,신웅타워) ▷안둔코리아(반경수·2...

    한국경제 | 2020.03.27 11:22 | 민경진

  • thumbnail
    [특징주] 금융안정 대책 기대감에 은행·증권주 강세

    ... 은행주 낙폭이 과도하다는 인식에 따라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는 데다 정부의 민생·금융안정 지원책에 대한 기대감이 작용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오전 9시 36분 현재 주식시장에서 KB금융은 전 거래일보다 7.29% 오른 3만5천300원에 거래됐다. 같은 시간 신한지주(6.22%), 하나금융지주(8.45%), 우리금융지주(4.52%)도 동반 강세를 보였다. 그동안 은행주는 은행의 대표적 수익성 지표인 순이자마진(NIM) 악화 우려에 약세를 면치 ...

    한국경제 | 2020.03.27 09:59 | YONHAP

  • thumbnail
    수장 교체한 삼성·롯데·BC카드, 승부수는

    ... 쇄신에 나섰다. 3월 19일 김대환 삼성카드 대표의 공식 취임을 시작으로 조좌진 롯데카드 사장, 이동면 BC카드 사장이 카드업계 새 판짜기에 나선다. 금융권 인사에서 은행계 카드사 최고경영자(CEO)와 비(非)은행계 카드사들의 희비가 엇갈렸다. 지난해 12월 수장의 임기 만료를 앞뒀던 신한·KB국민·우리카드 등 은행계 카드사 3곳은 '연임'으로 안정을 택했다. 지난해 5088억 원의 순이익을 거둬들인 신한카드의 임영진 사장은 카드업계 부동의 1위를 지켜내며 ...

    Money | 2020.03.26 16:15

  • thumbnail
    BNK경남은행, 창립 50돌…100년 지역은행 주춧돌 놓는다

    ... 공적자금 수혈을 받는 처지에 놓였다. 공적자금 투입으로 경남은행은 한빛·평화·광주은행 및 하나로종금과 함께 2001년 3월 우리금융지주에 편입됐다. 경남은행이 우리금융그룹으로 편입되고 안정을 되찾자 민영화 논의가 잇따랐다. 2013년 6월 정부의 우리금융지주 분리 매각 공고로 민영화는 급물살을 탔다. 각계각층에서 경남은행의 지역 환원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일었지만, BNK금융지주의 전신인 BS금융지주가 2013년 12월 ...

    한국경제 | 2020.03.26 15:23 | 김해연

  • thumbnail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연임안 주총 통과…임기 3년

    신한금융지주가 26일 오전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의 연임을 통과시켰다. 임기는 2023년 3월까지다. 신한금융 회장후보추천위원회(회추위)는 지난해 12월 조 회장을 차기 회장 최종후보자로 단독 추천했다. ... 밝히기도 했다. 그럼에도 이날 조 회장 연임 안건은 주총을 무난히 통과했다. 재일교포 주주(10% 중반 추정), 우리사주(5.07%) 등 20% 넘는 우호지분이 조 회장 연임을 지지했기 때문이다. 신한금융은 또 윤재원 홍익대 경영대 ...

    한국경제 | 2020.03.26 13:26 | 윤진우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국민연금硏, "국민연금 의결권 영향력 대기업일수록 강해져"

    ... 별다른 성과를 보지 못했다. 국민연금은 최근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과 조현상 효성 사장의 사내 이사 선임 및 정동채 전 문화부장관의 효성 사외이사 선임건에 반대표를 던졌지만 모두 원안대로 통과됐다. 국민연금은 최대주주로 있는 하나금융지주에 대해서도 7건의 사외이사 선임건에 반대표를 던졌지만 그대로 통과됐다.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과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의 연임 등에도 반대 의사를 밝혔으니 업계선 이 역시도 최종 부결로 이어질 가능성이 낮다고 보고 있다. 연구진은 ...

    마켓인사이트 | 2020.03.26 11:10

  • thumbnail
    금감원, 우리금융에 '이사회 투명성 강화' 경영유의

    하나금융에는 사외이사 견제 기능 강화 등 경영유의 금융감독원은 26일 우리금융지주에 이사회 운영의 투명성을 강화하라며 경영유의 조치를 통보했다고 밝혔다. 금감원은 우리금융 부문검사 결과 우리금융이 이사회 의사록을 형식적으로 작성하고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 지난해 1∼9월 우리금융 이사회 의사록에는 개회 선언, 안건보고, 결의 결과, 폐회 선언 등 형식적인 내용만 있고 이사들의 논의 내용은 없었다. 우리금융의 정식 이사회가 열리기 전에 안건을 ...

    한국경제 | 2020.03.26 08:13 | YONHAP

  • thumbnail
    연임 성공한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코로나 금융지원 현장부터 찾았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연임에 성공했다. ‘2기 체제’에 들어섰지만 손 회장의 어깨는 무겁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금융권이 휘청이는 가운데 기업 가치 제고와 당국과의 관계 회복이라는 ... 인수합병(M&A), 해외 시장 개척 및 기업설명회(IR)를 통한 투자자 유치 등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우리금융은 4대 금융지주 가운데 은행 비중이 가장 높다. 증권사, 생명보험사 등 비은행 계열사 추가 인수가 주요 과제로 ...

    한국경제 | 2020.03.25 17:52 | 정소람

  • thumbnail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주총서 연임 확정…2기 체제 숙제 산적

    금융당국과 불편한 관계 해소하고 코로나19 피해 금융지원도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이 우여곡절 끝에 공식으로 연임에 성공했다. 우리금융은 25일 정기 주주총회에서 손 회장의 사내이사 선임안이 가결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손 회장은 금융지주로 다시 출범한 우리금융 최고경영자(CEO)로서 두 번째 임기를 시작하게 됐다. 2기 체제에 들어간 손 회장 앞에는 풀기 어려운 숙제가 적지 않다. 우선 자신에게 중징계를 내린 금융당국과 원만한 관계를 회복해야 ...

    한국경제 | 2020.03.25 11: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