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8,5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태승 책임·징계권 인정받고도 항소 고심하는 금감원

    ... "법리검토·향후징계 등 고려할 요인 많아" 시민사회 "1심, 기계적·협소한 법령해석…사법부 판단 더 구해야" 금융감독원이 손태승 우리금융지주회장의 징계취소 청구소송에서 내부통제기준 미비를 이유로 은행 최고경영자(CEO)를 징계할 ... 삼으려는 잘못된 생각을 버리고, 금융소비자 보호와 준법경영 관행의 정착을 위해 즉시 항소해야 한다"고 밝혔다. 금융정의연대는 10일 항소를 촉구하는 진정서를 금감원에 제출했다. 김 대표는 "재벌보다 심각한 금융지주의 황제경영 실태에서 ...

    한국경제 | 2021.09.12 07:19 | YONHAP

  • thumbnail
    전세대출 98%가 '실수요'…애매한 규제 언급에 은행 문의 쇄도

    ... 창구로 몰려가고 있다. ◇ 전세대출 중 대출자가 직접받는 생활자금 1.94%…"빈대 잡으러 집 태우나" 12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 5대 시중은행의 8월 말 기준 전세자금 대출 잔액은 모두 119조9천670억원으로 ... 없다"면서도 '많이 늘었으니 들여다보겠다'는 식의 애매한 입장을 반복하면서 시장의 혼란을 키우고 있다. 고승범 금융위원장도 지난 10일 금융지주회장단과의 간담회 후 기자들에게 "전세대출은 실수요자가 많으니 여건 보면서 다시 한번 ...

    한국경제 | 2021.09.12 06:17 | YONHAP

  • thumbnail
    중간배당 4.4조 역대 최대…삼성전자 빼도 2.2조

    ... 늘어난 규모다. 지난해 코로나19 사태로 반기 배당을 하지 않았던 현대차와 에쓰오일은 2년 만에 각각 2천5억원과 1천125억원을 배당했다. 특히, 금융지주사가 잇따라 중간 배당을 하면서 규모가 커졌다. 하나금융지주는 작년(1천457억원)보다 500억원 이상 늘어난 2천40억원을 배당했다. KB금융지주(2천922억원)와 신한지주(1천549억원), 우리금융지주(1천83억원)는 역대 처음 중간 배당을 했다. 이에 따라 4개 금융지주의 중간 배당금은 ...

    한국경제 | 2021.09.12 06:07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4차유행 고용 타격 얼마나…대출만기 재연장 확정될 듯

    ... 만기가 연장된 대출액은 210조원, 원금상환 유예액과 이자상환 유예액은 각각 12조원과 2천억원이다. 10일 5대 금융지주회장과 상견례를 한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16일 은행연합회장 등 금융협회장들과 만난 뒤 연장 방침을 공식 발표할 ... 다음 주 금융당국은 상반기 신용카드사 영업실적, 상반기 국내은행 점포 운영 현황, 국내은행 원화대출 연체율 등 금융업권 실적과 건전성 지표를 공개한다. 손태승 우리금융지주회장의 징계 취소소송에서 패소한 금융감독원은 다음 주 항소 ...

    한국경제 | 2021.09.11 10:38 | YONHAP

  • thumbnail
    [포토] 5대 금융지주 회장 만난 고승범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10일 서울 명동 전국은행연합회에서 취임 후 처음으로 5대 금융지주 회장과 만났다. 간담회에는 빅테크 규제, 코로나 대출 만기 연장, 가계대출 문제 등이 논의됐다. 왼쪽부터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고 위원장,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손병환 NH농협지주 회장 김영우 기자

    한국경제 | 2021.09.10 17:51 | 김영우

  • 금주(9월3일~9월9일)의 신설법인

    ...·부동산 개발 및 공급업) ▷남권(양애리·0·채권, 예금, 수익증권 및 금융투자상품 등의 취득) ▷넘버원제십삼차(김지선·0·사채(전자단기사채 포함), 기업어음증권 ... ▷미켈란인터내셔널(박상준·30·자회사의 지분 소유를 통해 자회사의 사업내용을 지배하는 지주사업) ▷민트그라운드(남명혜·10·경영컨설팅업) ▷바니컴퍼니(이동철·2...

    한국경제 | 2021.09.10 17:41 | 민경진

  • thumbnail
    빅테크 때린 고승범에…반색한 금융지주 회장들 "공정경쟁 기대"

    오래간만에 화기애애했다. 주요 금융지주 회장들은 대체로 환한 표정이었다. ‘시장 친화적 정책’을 내걸고 취임한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5대 금융지주 회장(KB·신한·하나·우리·농협)과의 첫 회동에서 ‘동일 행위·동일 규제’의 원칙을 다시 꺼내들었다. 지난해부터 빅테크(대형 IT기업)와의 ‘기울어진 운동장’ 문제를 호소해 온 금융지주 ...

    한국경제 | 2021.09.10 17:39 | 정소람/김대훈

  • thumbnail
    고승범 "가계부채 관리 보완대책 20∼30 세부항목 분석중"(종합)

    전세대출 제한 "정해진 바 없다…여건 보면서 다시 한번 볼 것" 5대 금융지주회장에 "가계부채 관리에 전력" 요청 금융지주회장 "직접 책임지고 점검, 목표 내 관리" 답변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가계부채 관리 보완대책과 관련 ... 존중하겠다고 약속했다. 금융지주회장들은 가속화하는 디지털 전환에 맞춰 금융회사가 창의와 혁신을 발휘할 수 있게 금융규제 체계를 개선해달라고 건의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윤종규 KB금융 회장,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손태승 우리금융 ...

    한국경제 | 2021.09.10 17:15 | YONHAP

  • thumbnail
    고승범 "추석 이후 가계대출 추가 보완책 내놓을 것”

    ... 추가 보완대책을 내놓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 위원장은 10일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 뱅커스클럽에서 윤종규 KB금융 회장,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손병환 NH농협금융 회장과 첫 간담회를 ... 보완대책과 관련해 실무적으로 20~30개 가량 되는 세부 항목들에 대해서 면밀히 분석 중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금융지주 회장들 모두가 가계부채 관리 강화에 대해서 동의했고, 또 직접 챙기겠다고 말했다”면서 “가계부채 증가율은 가능한 ...

    한국경제TV | 2021.09.10 16:35

  • thumbnail
    고승범, 5대 금융지주회장 만나 "가계부채 관리에 전력" 요청

    금융지주회장 "직접 책임지고 점검, 목표 내 관리" 답변 첫 상견례…가계부채·만기연장 논의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10일 5대 금융지주회장단과 첫 간담회를 하고 가계부채 관리를 최우선 과제로 논의했다. 고 위원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 존중하겠다고 약속했다. 금융지주회장들은 가속화하는 디지털 전환에 맞춰 금융회사가 창의와 혁신을 발휘할 수 있게 금융규제 체계를 개선해달라고 건의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윤종규 KB금융 회장,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손태승 우리금융 ...

    한국경제 | 2021.09.10 15: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