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8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명박, 2심 징역 17년·350일 만에 재구속…"책임 저버려"(종합2보)

    ... 유죄로 판단했다. 67억여원 중 61억여원이 유죄로 인정된 1심보다 27억여원 늘어난 액수다. 반대로 이팔성 전 우리금융지주 회장과 김소남 전 의원 등에게서 받은 뇌물 인정액은 1심의 23억1천여만원에서 4억1천여만여원으로 19억원 ... 취하기 위한 목적이 드러나기도 한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재판부는 "2009년 삼성그룹 이건희 회장에 대한 특별사면의 이면에 삼성그룹이 다스 미국소송을 부담한 사정이 있었다는 점에서, 대통령의 헌법상 권한인 특별사면권이 ...

    한국경제 | 2020.02.19 18:54 | YONHAP

  • thumbnail
    황영기 前금투협 회장, 한미협회장 선임

    황영기 전 금융투자협회 회장(67·사진)이 한미협회 새 회장으로 선임됐다. 한미협회는 19일 서울 세종호텔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황 전 회장을 제7대 회장으로 선출했다. 임기는 3년이다. 황 회장은 삼성생명 전략기획실장, 한미은행 비상임이사, 삼성투자신탁운용 대표, 삼성증권 대표, 우리금융지주 회장, 우리은행장, KB금융지주 회장 등을 지낸 금융맨이다. 그는 “한·미 관계의 앞길에 직면한 여러 도전을 극복하고 ...

    한국경제 | 2020.02.19 18:39 | 이미아

  • thumbnail
    MB, 전략 바꿔 증인 불렀지만…유죄 뒷받침한 증언 잇따라

    ... 이 전 대통령은 적극적으로 증인을 불러 이들 진술의 신빙성을 다투는 쪽으로 재판 전략을 수정했다. 이에 따라 항소심에 들어와서야 이학수 전 삼성그룹 부회장, 이병모 전 청계재단 사무국장, 원세훈 전 국가정보원장 등 17명의 증인에 대한 신문이 이뤄졌다. 하지만 핵심 증인 중 이학수 전 부회장과 이팔성 전 우리금융지주 회장, 김성우 전 다스 사장 등은 이 전 대통령에게 불리한 증언을 내놨다. 처음 증인으로 출석한 이학수 전 부회장은 "이 ...

    한국경제 | 2020.02.19 16:15 | YONHAP

  • thumbnail
    2심서 늘어난 27억원 삼성 뇌물…MB 형량도 2년 증가

    ... 혐의였다. 이 전 대통령은 '소송비 대납'이 아닌 '무료 소송'이었고, 이건희 삼성 회장의 사면은 평창올림픽 유치를 위한 정책적 결정이었다고 주장해 왔다. 1심과 마찬가지로 항소심 재판부는 검찰의 손을 ... '치명타'가 됐다. 다스 소송비 대납을 제외한 다른 뇌물 혐의가 줄어들었음에도 그렇다. 1심은 이팔성 전 우리금융지주 회장에게 받은 19억1천여만원, 김소남 전 의원에게 받은 4억원 등도 뇌물이라고 봤다. 2심은 이 가운데 ...

    한국경제 | 2020.02.19 15:52 | YONHAP

  • thumbnail
    이명박, 2심 징역 17년·350일 만에 재구속…"책임 저버려"

    ... 유죄로 판단했다. 67억여원 중 61억여원이 유죄로 인정된 1심보다 27억여원 늘어난 액수다. 반대로 이팔성 전 우리금융지주 회장과 김소남 전 의원 등에게서 받은 뇌물 인정액은 1심의 23억1천여만원에서 4억1천여만여원으로 19억원 ... 취하기 위한 목적이 드러나기도 한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재판부는 "2009년 삼성그룹 이건희 회장에 대한 특별사면의 이면에 삼성그룹이 다스 미국소송을 부담한 사정이 있었다는 점에서, 대통령의 헌법상 권한인 특별사면권이 ...

    한국경제 | 2020.02.19 15:20 | YONHAP

  • thumbnail
    은성수 "손태승 우리은행장 연임…이사회·주주가 고려할 사안"

    ... 위해 보완대책을 내놓겠다"고 답했다. 은 위원장은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DLF) 사태에 책임으로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이 중징계를 받은 것과 관련해 "손 회장의 대응 등에 금융위원장으로 발언하는 건 적절하지 않다"며 "연임 관련해선 이사회가 주주 등을 고려해 결정할 사안"이라고 일축했다. 그는 우리은행 DLF 제재 안건(기관 제재)을 논의하는 금융위 정례회의 일정과 관련해 "이르면 3월 4일쯤 통보할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2.19 12:58 | 윤진우

  • thumbnail
    은성수, 행장 문책경고 금감원장 전결권 "생각해보겠다"

    ... 금융권에서는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DLF) 사태와 관련해 윤석헌 금감원장이 제재심의위원회의 건의를 받아들여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우리은행장,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 등에 대해 전결로 문책 경고(중징계) 결정을 내린 데 대해 ... DLF 제재가 마음에 안 드니 바꿔야 한다는 식으로 이해해선 안 된다"고 설명했다. 은 위원장은 DLF와 관련해 우리은행과 하나은행에 기관 제재를 하는 안건은 내달 4일 금융위 정례회의에서 논의할 것이라고 재확인했다. 그는 미국계 ...

    한국경제 | 2020.02.19 12:00 | YONHAP

  • thumbnail
    [모닝브리핑] 뉴욕증시, 코로나19 여파로 '약세'…일본 크루즈선 탑승자 중 7명 귀국

    ... 뇌물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이명박 전 대통령이 19일 두 번째 법원 판단을 받습니다. 2심에서 보석으로 불구속 재판을 받았지만, 뇌물 혐의액이 50억 늘어난 상태입니다. 1심은 다스가 대납한 미국 소송비 중 61억여원, 이팔성 전 우리금융 회장과 김소남 전 의원에게 받은 23억여원,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게 받은 10만 달러 등 85억여원의 뇌물 혐의를 인정했습니다. '다스 실소유'를 인정하고 징역 15년과 벌금 130억원을 선고받았습니다. ◆'타다 ...

    한국경제 | 2020.02.19 06:55 | 김하나

  • thumbnail
    '다스는 누구 것' 두 번째 사법판단…이명박 항소심 오늘 선고

    ... 부품업체 다스를 지배하면서 349억원가량을 횡령하고, 삼성전자가 대신 내준 다스의 미국 소송비 68억원을 포함해 총 110억원의 뇌물을 챙긴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1심은 다스가 대납한 미국 소송비 중 61억여원, 이팔성 전 우리금융 회장과 김소남 전 의원에게 받은 23억여원,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게 받은 10만 달러 등 85억여원의 뇌물 혐의를 인정했다. 또 246억원대의 다스 자금 횡령 등 총 16개 혐의 가운데 7개를 유죄라고 보고 징역 15년에 벌금 ...

    한국경제 | 2020.02.19 05:47 | YONHAP

  • thumbnail
    “코딩은 디지털 시대의 기본 소양, 고객 위한 '혁신'의 출발점이죠”

    [커버스토리=사원에서 임원까지 '코딩 삼매경' ] -한준성 하나금융그룹 그룹디지털총괄 부사장… -전 직원이 '이노베이터' 되는 게 목표 [한경비즈니스=이정흔 기자] “우리가 다 수학자가 되기 위해 학교에서 수학을 배우는 건 ... 금융업계에서 벌어지고 있는 치열한 전투의 진두지휘를 맡고 있는 인물이다. 한 부사장은 2006년 무렵부터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과 하나금융의 디지털 전략에 관한 큰 그림을 함께 그렸다. 전지지갑 하나N월렛, 모바일 은행 원큐뱅크 등이 ...

    한경Business | 2020.02.17 1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