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32,1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리는 마스크부"…산업부 공무원, 자부심도 근성도 사라졌다

    ... 이유”라고 말했다. 하지만 그사이 세계 선박 발주가 작년 대비 절반 이하로 줄어들고, 주요 대기업의 해외 공장은 사나흘이 멀다 하고 멈춰 서고 있다. 주요 법무법인이 “해고와 정리해고 관련 법률 자문이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대비 두 배 늘었다”고 할 정도로 일자리도 위협받고 있다. 산업부는 청와대와 정치권이 관심을 두는 사안에는 적극적으로 움직였다. 마스크 공급 문제가 대표적인 예다. 성 장관은 지난달 6일과 9일 두 차례에 걸쳐 마스크 ...

    한국경제 | 2020.04.06 17:28 | 노경목/송형석/구은서

  • thumbnail
    '서울시 민생혁신금융 전담창구' 운영

    코로나19 여파로 타격을 받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서울시 민생혁신금융 전담창구' 운영을 시작한 6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남대문시장지점을 찾은 고객들이 상담을 받고 있다. 전담창구에서는 코로나19 피해기업 긴급경영안정자금(8천억원), 서울형 골목상권 119 긴급자금(2천억원), 서울형 이자 비용 절감 대환자금(600억원)에 대한 상담과 실제 자금 지원 등을 실시한다./김범준기자bjk0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6 16:41 | 김범준

  • thumbnail
    연 1.5%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이차보전 대출 스타트

    ... 주요 시중은행들의 대출 취급액은 농협은행이 73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신한은행(52억원), 하나은행(14억원), 우리은행(10억원)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차보전 대출은 정부가 만든 코로나19 피해자에 대한 ‘패스트트랙 ... 받아갔다는 설명이다. 농협은행은 시중은행 중 가장 많은 1100개의 지점 보유하고 있다. 주요 광역시 뿐 아니라 금융소외지역인 도농지역에도 폭넓은 지점망을 갖추고 있어 신속한 지원이 가능했다는 설명이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4.06 16:06 | 김대훈

  • thumbnail
    [나우한경] "삼성전자 1분기 실적 악화…반도체 장기침체 가능성"

    ... 삽니다. 물론 개인이 이길 때도 있긴 한데요. 외국인, 기관은 말고 외국인이 왜 삼성전자를 계속 팔까? 한 번쯤은 우리가 생각을 해봐야할 것 같아요. 일부에서는 유동성이 부족하니 마진콜도 당했고, 자금이 필요하고, 그래서 신흥국 이런 ... 유가가 형성되지 않을까 합니다 당분간은. ▶허란 기자 공포지수라는 게 있는데, 이번 코로나 사태로 인해서 이전 금융위기에 비해 두 번째 최대치라고 보도가 나오던데요. 이렇게 공포지수가 높을 때 대표적 안전자산이라면 금이겠죠. 이런 ...

    한국경제 | 2020.04.06 15:35 | 허란

  • thumbnail
    항공 첫 구조조정 몇명?…이스타 '750→350명' 축소 유력

    ... 있다"며 "항공업계와 수출기업에 대한 정부의 전향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대만, 독일 등 해외사례에 비춰 우리 정부의 지원 규모가 부족하다는 지적이다. 전경련에 따르면 대만의 경우 모든 항공사를 대상으로 2조2000억원 규모의 재원을 투입했다. 아울러 독일은 자국 항공사에 대해 무한대 금융지원을 발표하는 등 전폭적인 지원방책을 발표한 점을 예로 들며 우리 정부도 국내 항공사에 대한 지원을 강화해야 한다고 전경련은 주장했다. ...

    한국경제 | 2020.04.06 15:00 | 오정민

  • thumbnail
    [집코노미TV] 소비·생산·투자 '트리플' 침체…중국 경기부양책 발표가 유일한 희망

    ... 현대경제연구원 주원 경제연구실장님 모시고 경제 얘기 나누겠습니다. 실장님께서는 코로나 사태 이전부터 작년 말부터 우리경제가 침체국면에 빠질 것이다 이렇게 전망을 내놓으셨어요. 적중하신 건데? ▷주원 실장 그건 뭐 선견지명이 있었기 ... 것도 있고 올라가는 것도 있고. ▶허란 기자 최악의 수치인가요? ▷주원 실장 외환위기 때는 더 심했죠. 금융위기 때는 0.8%인가? 제 기억으론 그랬던 거 같고요. 0.5% 내외 정도가 올해 연간 성장률인데. 코로나 시작된 ...

    한국경제 | 2020.04.06 14:57 | 허란

  • thumbnail
    전경련 "항공망 훼손돼 수출도 타격…항공업 지원 강화해야"

    ... 감소했고, 여객기 운항 축소로 감소한 화물 적재량이 90∼100%에 달한다고 전했다. 전경련은 대만의 경우 모든 항공사를 대상으로 2조2000억원 규모의 재원을 투입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독일은 자국 항공사에 대해 무한대 금융지원을 발표하는 등 전폭적인 지원방책을 발표한 점을 예로 들며 우리 정부도 지원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우리 정부도 저비용항공사(LCC) 대상 3000억원 규모의 긴급융자 등 내용이 담긴 대책을 발표했지만, 업계의 어려움을 ...

    한국경제 | 2020.04.06 08:09

  • thumbnail
    민주, 접전지서 "국난 극복"…통합, 충청권서 "정권 심판"

    ... 청주와 세종시를 찾아 지원 유세를 펼쳤다. 김종인 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은 “3년 동안 경제 정책 무능으로 우리 소상공인·자영업자 등 말단의 경제주체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코로나) ... 기준을 놓고 혼란을 초래했다”며 “문재인 대통령이 긴급재정경제명령을 발동해 1주일 이내에 금융회사를 통해 1인당 50만원을 지급하도록 하자”고 제안했다. 고은이 기자 koko@hankyung....

    한국경제 | 2020.04.05 18:22 | 고은이

  • thumbnail
    금감원장 '배당 자제령'에 은행권 갑론을박

    금융감독원이 은행권에 내린 ‘배당 자제령’을 놓고 업계에서 찬반양론이 엇갈리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대비해 ‘실탄(현금)’을 충분히 확보할 필요가 ... 것”이라고 주장했다. 최근 국내 은행주의 주가순자산비율(PBR)은 0.2배 안팎이다. M&A에 적극적이었던 금융지주는 자금 조달 계획이 꼬일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은행 비중이 90%를 넘는 우리금융의 경우 은행에서 들어오는 ...

    한국경제 | 2020.04.05 17:49 | 임현우/정소람

  • thumbnail
    코로나 이후…개인 삶, 기업 경영, 정부 역할 다 바뀐다

    ... 흑사병(페스트), 1차 세계대전 직후의 스페인독감, 2009년 이후 신종플루 등과의 사투에서도 최종 승자는 인류였다. 우리의 절박한 관심은 코로나19가 바꿔놓을 세상이다. 그 새로운 세상에서 어떤 모습으로 살아남을 것이냐다. 미국 국무장관을 ... 제품은 20여 년간 세계 시장을 지배했다. 제너럴모터스 씨티은행 AIG 같은 거대 기업을 휘청거리게 한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의 승자는 삼성과 애플이었다. 위기가 물러나자 스마트·모바일 제품의 새로운 수요가 폭발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0.04.05 17:38 | 박준동/노경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