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55,2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리금융, 다문화 학생에 장학금 전달

    우리금융그룹의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30일 서울 회현동 우리은행 본점에서 ‘2020년 다문화 학생 장학금 전달식’을 열었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겸 재단 이사장(가운데)이 장학생 430명에게 총 6억3000만원을 전달했다. 다문화 가정 학생 330명과 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 자녀 100명 등이 대상이다.

    한국경제 | 2020.06.30 17:09

  • thumbnail
    [5대 은행장 인터뷰] 국민 허인 "IB-글로벌 경쟁력 강화…자산관리 신뢰도 높여야"

    ... 대형 은행들이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난처해하고 있다. 기준금리 인하로 수익성이 줄어드는 와중에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가계와 기업에 금융지원을 늘리라는 정부 정책에 따라야 하기 때문이다. 한국경제신문은 서면 인터뷰를 통해 코로나19 위기에 처해있는 신한 국민 하나 우리 농협은행장에게 하반기 경영계획을 물었다. 허인 국민은행장(사진)은 "위험도가 높은 업종에 대한 모니터링과 자산관리부문의 리스크 관리를 강화할...

    한국경제 | 2020.06.30 16:29 | 김대훈/정소람

  • thumbnail
    사상 최초 '주담대 연 1% 시대' 오나…"당분간 변동 금리가 유리"

    ... 고려해 볼 만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변동금리 기준’ 코픽스 하락세 30일 금융권에 따르면 주담대 변동금리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는 사상 최저치로 떨어졌다. ... 은행별로는 신한은행이 연 2.28~3.53%, 국민은행이 연 2.26~3.76%, 하나은행이 연 2.54~3.84%, 우리은행이 연 2.56~4.16%, 농협은행이 연 2.13~3.74%다. 고정금리는 이보다 더 낮다. 은행별로 연 ...

    한국경제 | 2020.06.30 15:32 | 정소람

  • thumbnail
    '대한민국 동행세일' 카드사도 동행…72가지 혜택 쏟아낸다

    ... 합치겠다는 취지다. 정부도 신용·체크카드 소득공제 한도를 높이는 등 지원 사격에 나섰다. 30일 여신금융협회에 따르면 신한 삼성 KB국민 현대 롯데 우리 하나 비씨 NH농협 등 9개 카드사는 대한민국 동행세일 기간 동안 ... ‘소중한 보따리’를 새롭게 마련했다. 소중한 보따리에서 기획 상품을 20% 이상 싸게 살 수 있다. 우리카드도 자체 쇼핑몰인 위비마켓에 소상공인을 위한 별도 기획전을 진행한다. NH농협카드는 온라인 쇼핑업체와 손잡고 지역 ...

    한국경제 | 2020.06.30 15:20 | 박진우

  • thumbnail
    美, 홍콩 특별지위 박탈…국내 수출 산업에 미칠 파장은?

    ... 홍콩정책법에 따라 홍콩에 관세, 무역, 비자 등의 분야에서 혜택을 주고 있다. 특별무역지위가 없어지면 아시아 금융허브이자 자유무역항으로서 홍콩의 매력이 떨어질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OECD 평균(23.4%)보다 낮은 법인세율(16.5%), ... 무역분쟁 악화로 글로벌 경기에 부정적인 영향이 확대되는 것을 더 걱정하고 있다. 미중 사이에 샌드위치 신세에 놓인 우리 기업이 낭패를 볼 가능성이 크다는 우려도 나온다. 경제단체 관계자는 "미국과 중국 간 통상분쟁이 본격화 ...

    한국경제 | 2020.06.30 13:29 | 황정수

  • thumbnail
    안철수 "삼성 언급 주변서 말려…불리한 주제 침묵하는건 비겁" [전문]

    ... 말한다"면서 "어느 때보다도 어려운 상황에서 이 부회장이 사법처리돼 삼성이 휘청거리게 된다면 우리 경제가 예전과 같을 수 있을까 우려한다. 하지만 세계적인 기업 삼성이 총수의 구속 여부만으로 기업 전체가 흔들리지는 ... 그런 나라를 원하십니까? 자유시장경제의 모델이라는 미국을 보십시오. 회계부정을 저질렀던 엔론은 공중 분해됐고, 금융위기의 주범인 몇몇 회사들은 역사의 뒤편으로 사라졌습니다. 자유에 따른 책임을 그 어떤 나라보다 엄격하게 묻고 있는 ...

    한국경제 | 2020.06.30 13:16 | 이미나

  • thumbnail
    홍남기 "추경으로 640만명 수혜…현장에서 손꼽아 기다린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우리 국민과 기업이 고비를 버텨내기 위한 단비가 될 이번 추가경정예산(추경)을 통한 지원을 현장에서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30일 열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 '타이밍과 속도'가 관건"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정부는 올해 세수부족분을 반영한 세입경정, 135조원 금융안정패키지 지원 소요, 10조원 고용안정 특별대책 뒷받침 소요, 하반기 경기회복 지원 소요 등을 담아 세입경정 11조4000억원, ...

    한국경제 | 2020.06.30 11:36 | 이미경

  • thumbnail
    V자보다 U자 경기 반등이 증시에 더 좋다?[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흘러야할 것으로 관측되고 있습니다. 골드만삭스는 "항공 운항 트렌드는 기존에 예측했던 것보다 처진다. 우리는 (코로나19 이전) 2019년 수준까지는 상당히 느린 속도로 회복되는 것을 생각하고 있다. 특히 기업과 국제항공 ... 붕괴로 발생했던 침체의 경우 2001~2007년 'V'자로 회복됐었습니다. 하지만 이어진 글로벌 금융위기에 따른 침체는 2009~2020년 U자형으로 느리게 반등했습니다. 또 1980~1982년 경기 침체의 경우 ...

    한국경제 | 2020.06.30 08:25 | 김현석

  • thumbnail
    파월 "美 회복 예상보다 빠르지만…전망 여전히 불투명"

    ... 밝혔다. 다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억제 여부에 경제 회복이 달렸다고 강조했다. 로이터통신과 AFP통신 등에 따르면 파월 의장은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 출석에 앞서 준비한 서면 답변자료에서 "경기 전망이 매우 불투명하다"며 이같이 답했다. 파월 의장은 "우리는 새로운 국면에 진입했고 예상보다 빨랐다"며 "경제활동의 반등은 환영할만하지만 새로운 도전, 코로나19 바이러스 통제 필요성이 제기되고 ...

    한국경제 | 2020.06.30 07:25 | 윤진우

  • 법원, 함영주 부회장 'DLF징계' 효력 정지

    ... DLF 중징계 효력을 정지해달라며 낸 집행정지 신청을 29일 받아들였다. 재판부는 본안 사건의 1심 판결 선고 후 30일이 되는 날까지 중징계 처분 효력을 정지한다고 밝혔다. 금융위원회는 지난 3월 5일 고객에게 제대로 설명하지 않고 DLF를 판매했다는 이유로 하나은행과 우리은행에 각각 6개월 업무 일부 정지 제재와 과태료 부과를 통보했다. 또 함 부회장,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에 대해서도 ‘문책 경고’ 조치를 내렸다. 손 ...

    한국경제 | 2020.06.29 19:29 | 남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