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니투어 대회 제안한 메이저 챔프 양용은 "후배들에게 감사"

    ... 6월에 여는 등 국내에 잘하는 선수들이 대거 미니투어 출전을 약속했다"고 소개했다. 그는 "은퇴해도 되는 나이라 몇 달이라도 대회가 더 열리면 좋겠지만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때문에 어려움을 겪는 상황이라 받아들여야 한다"며 "우리 국민 모두 빨리 코로나19에서 벗어나 코로나19가 오기 전으로 돌아가는 날이 빨리 오면 좋겠다"고 기원했다. 올해 한국과 일본 투어 위주로 출전 계획을 잡고 있다는 양용은은 "최근 체중을 2∼3㎏ 정도 줄였다"며 "나이를 먹으니 ...

    한국경제 | 2020.05.25 20:13 | YONHAP

  • thumbnail
    MVP 나경복 "비예나가 받을 줄 알았는데…상금 기부 계획"

    "자신감이 성장 동력…챔프전 우승 꿈" 나경복(26·우리카드)은 프로배구 2019-2020 V리그 정규시즌 최우수선수(MVP) 후보로 거론될 때마다 "내 몫은 아닌 것 같다"고 몸을 낮췄다. 그는 개인 성적에서 앞선 안드레스 비예나(27·대한항공)의 MVP 수상을 점쳤다. 그러나 우리카드를 사상 청 정규리그 1위로 이끈 나경복에게 표심이 향했다. 나경복은 9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팀·개인상 전달식에서 MVP 트로피를 ...

    한국경제 | 2020.04.09 16:41 | YONHAP

  • thumbnail
    '조기 종료' WKBL, 챔프전 상금 8천만원 코로나19 극복에 기부

    ... WKBL은 1일 서울 마포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서 열린 전달식에서 2019-2020시즌 챔피언결정전 우승팀 상금 5천만원과 준우승팀 상금 3천만원을 전체 선수 이름으로 기부했다. 전달식에는 박정은 WKBL 경기운영본부장과 박혜진(우리은행), 박하나(삼성생명), 이경은(신한은행), 백지은(하나은행), 강아정(KB스타즈), 이소희(BNK) 등이 참석했다. WKBL의 기부금은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재난 위기 가정 등을 위해 사용된다. 이번 시즌 최우수선수(MVP) 박혜진은 ...

    한국경제 | 2020.04.01 15:15 | YONHAP

  • thumbnail
    '우승 아닌 1위' 우리카드·현대건설 감독 "현상황 받아들야야"

    ... 멈춘 2019-2020 V리그는 결국 재개하지 못하고 시즌을 종료했다. 5라운드 종료 시점 순위로 남자부에선 우리카드가, 여자부에선 현대건설이 정규리그 1위로 결정됐다. 두 팀은 V리그가 중단되기 전에도 1위를 유지했다. 우리카드는 ... 것이었다. 포스트시즌 진출은 확정했고, 그 덕에 (구단 첫) 챔피언결정전 진출로 목표를 키웠다"며 "젊은 선수가 많은 우리 팀에 챔프전 출전은 큰 자산이 될 수 있다. 그 기회를 놓친 게 아쉽다"고 말했다. 이도희 감독은 "정규리그를 ...

    한국경제 | 2020.03.23 19:33 | YONHAP

  • thumbnail
    코로나에 '강제 준우승' 안덕수 감독 "챔프전 자신 있었는데…"

    ... 팬들께 죄송하다"면서 "하지만, 국가적인 재난 상황인 만큼 WKBL의 결정을 겸연하게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우리은행과 승차는 1.5경기. 상대 전적에서도 KB가 뒤지기 때문에 우리은행이 남은 3경기에서 모두 지고, KB가 남은 ... "솔직히 정규리그 우승은 어렵다고 봤다"면서도 "포스트시즌에서 팬들께 좋은 모습을 제대로 보여드릴 자신이 있었다. 우리은행이라는 훌륭한 팀과 정말 멋진 승부를 챔프전에서 펼쳐 보이고 싶었다"고 힘줘 말했다. 그는 "올 시즌 여자농구가 ...

    한국경제 | 2020.03.20 15:37 | YONHAP

  • thumbnail
    WHO "코로나19에 이부프로펜 복용하면 위험"

    ... 치솟는 사망률의 관계에 대한 최근 연구는 없지만, 전문가들이 현재 이 문제를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우리는 이부프로펜이 아닌 해열제를 추천한다"고 말했다. 이는 최근 프랑스의 주요 보건 당국자가 코로나19에 ... 했다. 이부프로펜 계열 소염제에는 국내에서 해열제로 널리 알려진 부루펜과 진통제 이지엔, 애드빌, 어린이용인 챔프 이부펜 등이 있다. 덱시부프로펜은 이부프로펜에서 부작용을 일으키는 특정 이성질체만 제거한 약이다. 아세트아미노펜 ...

    한국경제 | 2020.03.18 07:32

  • thumbnail
    한국물가정보, 창단 5년 만에 KB리그 통합우승(종합)

    ... 백대현)을 3-0으로 완파했다. 1차전에서 3-2로 승리했지만 2차전에서 1-3으로 졌던 한국물가정보는 이로써 챔프전 전적 2승 1패를 기록, 정규리그와 챔프전까지 통합 우승을 달성했다. 반면 창단 첫해 우승에 도전했던 셀트리온은 ... 주장 신민준 9단은 "(3차전에서) 신진서 9단과 만나게 돼 많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했다"라면서도 "저만 이기면 우리 팀이 무조건 이길 것으로 생각해 팀원들을 믿고 집중했던 것이 승리로 이어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9월 ...

    한국경제 | 2020.03.08 16:29 | YONHAP

  • thumbnail
    노재욱 "허리 괜찮아요…아파도 챔프전은 뛰어야죠"

    ... 팀을 잘 이끈 노재욱이 이번 시즌 마무리까지 잘 해줬으면 한다"고 바랐다. 노재욱은 허리 통증 탓에 2월 16일 우리카드전부터 2월 23일 KB손해보험전까지, 3경기 연속 결장했다. 이 사이 후배 하승우가 노재욱을 대신해 팀 공격을 ... 노재욱은 "정규리그 1위를 할 기회가 왔다. 언제 리그를 재개할지 알 수 없지만, 남은 정규리그 4경기를 잘 마쳐서 챔프전에 직행했으면 좋겠다"고 했다. 우리카드는 한 번도 챔프전에 진출한 적이 없다. 지난 시즌 3위로 구단 역사상 ...

    한국경제 | 2020.03.07 06:05 | YONHAP

  • thumbnail
    신영철 감독 "잠재력 있는 우리카드 선수들과 첫 챔프전 우승을"

    ... 대권 도전…"리그 중단 기간에 단기전 체제로 준비" 프로배구 V리그가 중단되지 않았다면, 신영철(56) 감독과 우리카드 선수들에게 3월 7일은 매우 중요한 날이 될 수 있었다. 한국배구연맹(KOVO)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양강 구도를 깬 것에 만족해야 했다. 2011-2012, 2012-2013시즌에도 신 감독이 이끄는 대한항공은 챔프전에 올랐다. 그러나 우승 트로피는 들지 못했다. 우리카드는 아직 챔프전 무대를 밟은 적이 없다. 신 감독이 ...

    한국경제 | 2020.03.07 06:00 | YONHAP

  • thumbnail
    PGA 챔프 임성재, '레전드' 아널드 파머 생전 사무실 방문…"좋은 기운 이어갈 수 있을 것 같다!"

    "영광이다. 좋은 기운을 이어갈 수 있을 것 같다." 'PGA챔프'임성재(22)가 아놀드 파머(2016년 타계)가 생전에 쓰던 사무실을 4일 방문했다. '빅 이벤트'인 아놀드 파머 ... 강성훈(33), 안병훈(29)도 출전한다. 한편 LPGA투어에서 뛰고 있는 양희영(31)이 4일 임성재의 연습라운드를 찾아가 응원했다. 둘은 우리금융그룹 후원을 받는 공통점이 있다. 이관우 기자 leebro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3.04 15:54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