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리은행 '캡틴' 박혜진 "후배들이 감독님 어떻게 밟을지 기대"

    ... 떨어뜨려 발로 밟으며 혹독한 훈련에 대해 나름의 '복수'를 하는 건데, 위 감독이 2012년 지휘봉을 잡은 이후 우리은행이 챔피언결정전에서만 6차례 우승했으니 여자농구에선 익숙한 풍경이다. 2020-2021시즌 통산 13번째 정규리그 ... 지켜보지만은 않을 기세다. 삼성생명의 주장 배혜윤은 "우리와 신한은행이 각각 PO에서 이겨서 최초로 정규리그 3·4위가 챔프전에서 만났으면 좋겠다"고 도발했고, 신한은행의 김단비도 "우리은행과 KB는 챔프전 경험이 많지 않으냐"며 맞장구를 ...

    한국경제 | 2021.02.25 16:50 | YONHAP

  • thumbnail
    임근배 "목표는 업셋" vs 위성우 "1위 팀 탈락은 안 되지"

    KB 안덕수 "김단비 막아야"…신한은행 정상일 "우리는 박지수 봉쇄" 2020-2021시즌 여자프로농구 플레이오프(PO)에 오른 4개 팀 사령탑은 저마다의 우승 출사표를 내놓으며 선전을 다짐했다. 이번 시즌 정규리그 우승을 ... ◇ 안덕수 KB 감독 정규리그에서 아쉬웠던 경기가 있는 만큼 만회하기 위해서라도 PO 1차전 먼저 승리해 빨리 챔프전에 올라가겠다. 새로운 것을 준비하기보단 지금껏 잘해온 것들을 가다듬어 준비하려고 한다. 신한은행은 노련미가 ...

    한국경제 | 2021.02.25 15:48 | YONHAP

  • thumbnail
    [WKBL PO 미디어데이] 삼성생명도 신한은행도 "챔프전에서 만나자"

    ... 플레이오프는 각 3전 2선승제로 플레이오프를 치르고 승자 간 챔피언결정전(5전 3선승제)로 진행된다. 정규리그 1위 아산 우리은행 위비는 4위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와 27일부터 플레이오프를 치른다. 정규리그 2위 청주 KB스타즈는 3위 인천 ... 좋겠다`고 말했다. 김단비 역시 `혜윤이와 같은 마음이다. 여자농구가 흥행하면 좋겠다. 처음 있는 일이니까 삼성생명과 챔프전에서 만나고 싶다. KB스타즈와 우리은행은 챔프전 경험도 많으니까 이번만큼은 3, 4위가 챔프전에 올라가면 좋겠다`고 ...

    한국경제 | 2021.02.25 15:15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4개 팀에 열린 '여왕의 문'…여자농구 플레이오프 27일 시작

    1위 우리은행 vs 4위 삼성생명·2위 KB vs 3위 신한은행…승자 간 챔프전 4개 팀이 '봄 농구의 여왕'에 도전장을 내민 여자프로농구 포스트시즌이 27일 막을 올린다. 정규리그 1위 아산 우리은행과 4위 용인 삼성생명이 27일부터, 2위 청주 KB와 3위 인천 신한은행이 28일부터 3전 2승제의 플레이오프(PO)에 나선다. PO 승리 팀끼리 맞붙는 챔피언결정전은 다음 달 7일부터 5전 3승제로 펼쳐진다. 2019-2020시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한국경제 | 2021.02.25 15:08 | YONHAP

  • thumbnail
    [WKBL PO 미디어데이] "KB스타즈는 헤비급" vs "김단비 막겠다"

    ... 플레이오프는 각 3전 2선승제로 플레이오프를 치르고 승자 간 챔피언결정전(5전 3선승제)로 진행된다. 정규리그 1위 아산 우리은행 위비는 4위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와 27일부터 플레이오프를 치른다. 정규리그 2위 청주 KB스타즈는 3위 인천 ... KB스타즈 감독은 `정규리그 때 아쉬웠던 경기가 있던 만큼 만회하기 위해서라도 플레이오프 2-0을 목표로 해 빠르게 챔프전에 갈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정상일 신한은행 감독은 `2-0, 2-1보다는 우리가 하던 대로 해 보겠다. ...

    한국경제 | 2021.02.25 15:08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여자농구 최초 '7관왕' 박지수 "MVP, 10번은 더 받고 싶어요!"

    "제가 저를 힘들게 한 시즌…PO 2승으로 끝내고 챔프전 우승하고파" "앞으로 제 선수 생활이 10년 넘게 남았을 테니, 10번은 더 받고 싶습니다!" 여자프로농구 청주 KB의 '기둥' 박지수(23)가 압도적인 기량을 뽐낸 ... 있었는데 큰 힘이 됐다"며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시즌 중 가장 힘들었던 순간으로는 10일 아산 우리은행과의 맞대결에서 져 사실상 정규리그 1위가 멀어졌을 때를 꼽았다. 그러면서 박지수는 "다시 힘들어지고 싶지 않기 ...

    한국경제 | 2021.02.25 13:16 | YONHAP

  • thumbnail
    삼성생명 vs 우리은행 PO2, 챔프전 1차전 시간 변경

    ...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플레이오프와 3월 7일부터 시작하는 챔피언결정전 경기 중 일부 경기 시간이 바뀌었다.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 각각 1경기씩 변경됐다. 3월 1일 용인에서 열리는 삼성생명과 우리은행의 플레이오프 2차전이 오후 6시에서 오후 2시 15분으로 변경됐으며, 3월 7일 우리은행과 삼성생명의 경기 승자의 홈 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인 챔피언결정전 1차전 경기는 오후 6시에서 오후 1시 45분으로 바뀌었다. 바뀐 두 경기는 ...

    한국경제 | 2021.02.24 11:16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우리은행 정규리그 우승] 위성우 감독 "김진희 홍보람 없었다면 우승 어려웠다"

    [엑스포츠뉴스 부산, 김현세 기자] `올 시즌 정규리그 우승하는 데 있어서는 둘 역할이 정말 컸죠.` 아산 우리은행 위비가 21일 부산 스포원파크 BNK 센터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부산 ... 거라고 예상한다. 다르게 보면 그나마 조금 젊다는 건 다행이다. (웃음) 장점일 수 있다. 플레이오프만 넘기면 챔프전 가서 좋은 경기할 수 있을 거라고도 보는데, 일단 플레이오프라는 산부터 넘어야 한다`고 말했다. kkach...

    한국경제 | 2021.02.21 17:53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우리은행 박혜진 "어린 후배들, 우승 감격 맛보여주고 싶었죠"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의 '에이스' 박혜진(31)은 2009년부터 이 팀에서 뛰며 지난 시즌까지 정규리그에서 7차례, 챔피언 결정전에서 6차례나 우승을 차지했다. 우리은행이 21일 부산 BNK센터에서 열린 2020-2021시즌 ... 챔피언결정전 우승에 도전한다. 박혜진은 "정규리그에 아주 힘들었지만 이렇게 우승하니까 힘들었던 것들이 잊혀 간다"면서 "(챔프전에서 우승해) 올 시즌 다 끝났을 때도 좋은 기억만 남았으면 한다"고 힘줘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1 17:39 | YONHAP

  • thumbnail
    위기에도 굳건한 '위성우 매직'…우리은행 10년 차에 8번째 우승

    조금은 부드러워진 '호랑이 감독'…이제 '챔프전 7회 우승'도 도전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이 21일 2020-2021시즌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 통산 13번째 정상에 오른 데엔 위성우(50) 감독의 존재를 빼놓고 설명할 수 없다. 위 감독은 2012년 4월 우리은행의 지휘봉을 잡고 올해 10년 차를 맞이했다. 이번 2020-2021시즌까지 총 9번의 시즌을 치르면서 2018-2019시즌을 빼고 무려 ...

    한국경제 | 2021.02.21 15: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