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24,4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강풍 뚫고 지옥훈련한 이소영, 생애 첫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 루키’ 유해란(19)이 흔들렸다. 넣어야 한다는 압박감이 유해란을 짓눌렀다. 2m가 안 되는 퍼트가 홀을 외면했다. 17번홀(파3), 18번홀(파4)에서도 2타 차를 뒤집는 유해란의 반전 샷은 나오지 않았다. 이소영의 우승이 확정됐다. 이소영은 31일 경기 이천 사우스스프링스CC(파72·6415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쳤다. 최종합계 17언더파 271타. 이소영은 나흘간 한 번도 선두 자리를 내주지 않는 ...

    한국경제 | 2020.05.31 18:10 | 조희찬

  • thumbnail
    "텅 빈 야구장, 하룻밤 빌려 드립니다"

    ... 어드마이럴 페터맨필드는 미국 플로리다주 펜사콜라 지역에 있다. 5000명을 수용하는 관중석이 있고 구장 크기는 1만㎡가 넘는다. 왓슨은 자신의 고향인 바그다드와 30분 거리에 있는 위성도시 펜사콜라에 애정을 드러내왔다. 마스터스에서 우승할 때마다 블루와후스에서 시구를 했다. 2015년 미네소타 트윈스 산하 구단인 블루와후스의 지분을 일부 사들여 공동 구단주가 됐다. 또 다른 구단주와는 친구 사이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31 18:08 | 조희찬

  • thumbnail
    '칼 간' 이소영, 10일간 지옥훈련…20개월만에 5승째 신고

    ... 세 홀 전 '벙커샷 이글'로 추격해 온 '슈퍼 루키' 유해란(19)이 흔들렸다. 넣지 못하면 안된다는 압박감이 역으로 유해란을 짓눌렀다. 2m가 안되는 퍼트. 유해란은 결국 이를 놓쳤다. 이소영의 우승이었다. 이소영은 31일 경기 이천 사우스스프링스CC(파72·6415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쳤다. 최종합계 17언더파 271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나흘 간 한 번도 선두 자리를 내주지 않은 ...

    한국경제 | 2020.05.31 16:15 | 조희찬

  • thumbnail
    '구단주 겸업' 왓슨 "야구장 하룻밤 빌리는데 1500달러"

    ... 페터맨 필드는 미국 플로리다주 펜사콜라 지역에 위치해 있다. 5000명을 수용하는 관중석이 있고 구장 크기는 1만㎡가 넘는다. 왓슨은 자신의 고향인 바그다드와 30분 거리에 있는 위성도시 펜사콜라에 애정을 드러내왔다. 마스터스에서 우승할 때마다 블루와후스에서 시구를 했다. 그리고 지난 2015년 미네소타 트윈스 산하 구단인 블루와후스의 지분을 일부 사들이며 공동 구단주가 됐다. 또 다른 구단주와는 친구 사이다. 장타자로 유명한 왓슨은 메이저대회 마스터스 2승을 ...

    한국경제 | 2020.05.31 13:00 | 조희찬

  • 기아차 한국여자오픈 골프…내달 18일 예정대로 개최

    ... “내셔널 타이틀이라는 대회의 격을 감안할 때 대회를 쉽게 취소하거나 연기할 상황이 아니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총상금 10억원이 걸린 이번 대회는 4라운드 72홀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펼쳐진다. 지난해 우승자 이다연(23)과 올해 KLPGA 챔피언십 우승으로 ‘메이저 퀸’으로 떠오른 박현경(20) 등 144명의 선수가 참가해 경쟁을 벌인다. 이번 대회 우승자에게는 상금 2억5000만원과 카니발 차량이 수여된다. ...

    한국경제 | 2020.05.29 17:47 | 김순신

  • thumbnail
    '슈퍼 루키' 유해란, 송곳 아이언샷 10언더 2위 껑충

    ‘화수분 투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의 신인상 레이스가 불붙었다. ‘슈퍼 루키’ 유해란(19)이 침묵을 깨고 우승 후보로 떠올랐다. 그는 29일 경기 이천 사우스스프링스CC(파72·6501야드)에서 열린 KLPGA투어 E1채리티오픈 2라운드에서 버디만 5개를 몰아쳤다. 중간합계 10언더파 단독 2위. 유해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대회가 줄어 한 경기도 ...

    한국경제 | 2020.05.29 17:44 | 조희찬

  • thumbnail
    태양 커버영상 화제…방예담 '왜요' 공개 지원사격

    ... 프로듀서 FUTURE BOUNCE가 작사·작곡·편곡, Andrew Choi가 작곡에 함께했다. 한편, 트레저 메인보컬 방예담은 지난 2012년 'K팝스타 시즌2'에 출연해 11살의 나이로 준우승을 차지하며 주목받았다. YG에서 7년 동안 실력을 쌓은 그는 프로그램 'YG보석함'에서 보컬 포지션 1위에 오르며 트레저 멤버로 최종 발탁됐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HEI | 2020.05.29 13:16 | 장지민

  • thumbnail
    [포토] 박현경, '챔피언십 우승의 기세를 이어간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제8회 E1 채리티 오픈' 2라운드 경기가 29일 오전 경기도 이천시 사우스스프링스 컨트리클럽(파72·6415야드)에서 계속됐다. 대회에 출전한 박현경이 10번 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HEI | 2020.05.29 09:45 | 변성현

  • thumbnail
    [제44기 하림배 전국아마여자국수전] 인공지능 포석

    지난 11일 예선으로 개막한 제5기 미래의 별 신예최강전의 본선이 진행 중이다. 이 대회는 입단 5년 이하의 신예 프로들에게 출전 자격이 주어지며, 그동안 박재근 3단, 김명훈 7단, 안정기 5단, 박하민 7단이 우승했다. 미래의 별 후원회가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는 이 대회의 상금은 우승 1000만원, 준우승 500만원이다. 백10을 걸쳐두고 12에 다시 걸치는 수순이 정석화된 포석이다. 백12에 흑은 몇 가지 선택이 있었는데, ...

    한국경제 | 2020.05.28 18:20

  • thumbnail
    임성재와 캐디 앨빈 최…'환상 듀오' 다시 뭉쳤다

    ... 앨빈 최에게 ‘풀타임 캐디’직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성재는 “(앨빈 최가) 진심으로 나를 위해준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했다. 앨빈 최는 임성재가 3월 PGA투어 혼다클래식에서 첫 우승을 거머쥘 때 캐디백을 멨던 인물이다. 골프 선수 출신으로 캐디를 급하게 구하던 임성재를 도와 첫 우승을 합작했다. 한국어와 영어를 유창하게 구사하는 그는 임성재의 전담 통역사로도 활약하며 코스 안팎에서 큰 도움을 줬다. 임성재가 ...

    한국경제 | 2020.05.28 18:06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