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8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친 코스' US오픈 정복한 헐크 디섐보…'파워 골프 시대' 열었다

    ... 유일했다. 통산 7승을 기록한 그는 우승 상금 225만달러(약 26억원)도 거머쥐었다. 2015년 US아마추어 챔피언십을 제패한 디섐보는 이날 우승으로 아널드 파머, 진 리틀러, 잭 니클라우스, 제리 페이트 그리고 타이거 우즈 등과 함께 US아마추어 챔피언십과 US오픈에서 모두 우승한 12번째 선수가 됐다. 미국대학체육협회(NCAA) 개인전·US아마추어·US오픈까지 제패한 건 역사상 니클라우스와 우즈, 디섐보뿐이다. 올 ...

    한국경제 | 2020.09.21 17:37 | 김순신

  • thumbnail
    [고침] 체육('나홀로 언더파' 디섐보, US오픈서 첫 메이저…)

    ... 뒤 US오픈에서 정상에도 오르면서 두 대회를 제패한 12번째 선수로 이름을 남기게 됐다. 특히 US 아마추어와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개인전(2015년), US오픈에서 모두 우승한 선수는 잭 니클라우스(미국), 타이거 우즈(미국) 이후 디섐보가 처음이다. 메이저 대회에 두 번째로 출전한 울프는 9번 홀에서 이글을 잡았지만, 보기 5개에 더블보기 1개를 쏟아내 5타를 잃으며 선두 자리를 내주고 우승 사냥에 실패했다. 세계랭킹 1위 더스틴 존슨(미국)은 ...

    한국경제 | 2020.09.21 17:14 | YONHAP

  • thumbnail
    끝없는 '장타 욕심' 디섐보 "체중 늘리고 48인치 드라이버 사용"

    ... 디섐보의 이런 장타력 증대 계획은 다음 메이저대회 마스터스를 겨냥한 것이라고 골프 채널은 분석했다. 깊고 질긴 러프로 무장한 US오픈 개최 코스를 무장 해제한 장타력으로 '유리알 그린'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 클럽을 정복한다는 야심이다. 1997년 마스터스 때 타이거 우즈(미국)의 장타에 18언더파라는 스코어를 허용해 자존심을 구긴 이후 전장을 꾸준히 늘려온 오거스타 내셔널이 디섐보의 장타 폭격 예고에 어떤 대안을 내놓을지 관심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1 16:26 | YONHAP

  • thumbnail
    디섐보의 '괴짜 골프', 메이저 우승 거머쥔 '진짜 골프'로

    ... 말했다. 이번 대회를 계기로 디섐보의 골프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는 선수들도 많아지고 있다. 해리스 잉글리스(미국)는 "예전에는 한 번도 보지 못했던 경기였다"며 "존 댈리가 조금 바꿨던 골프를 타이거 우즈가 바꿨고, 디섐보가 다시 바꾸고 있다. 그가 하는 일은 정말 인상적"이라고 감탄했다. 신형 골프 기계 같은 이미지를 구축한 디섐보는 대회가 끝나고 뜨거운 눈물로 인간적인 면모를 보여주기도 했다. 코로나19 방역으로 ...

    한국경제 | 2020.09.21 10:07 | YONHAP

  • thumbnail
    '나홀로 언더파' 디섐보, US오픈서 첫 메이저대회 우승(종합2보)

    ... 뒤 US오픈에서 정상에도 오르면서 두 대회를 제패한 6번째 선수로 이름을 남기게 됐다. 특히 US아마추어오픈과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개인전(2015년), US오픈에서 모두 우승한 선수는 잭 니클라우스(미국), 타이거 우즈(미국)를 이후 디섐보가 처음이다. 메이저 대회에 두 번째로 출전한 울프는 9번홀에서 이글을 잡았지만, 보기 5개에 더블보기 1개를 쏟아내 5타를 잃으며 선두 자리를 내주고 우승 사냥에 실패했다. 세계랭킹 1위 더스틴 존슨(미국)은 ...

    한국경제 | 2020.09.21 09:12 | YONHAP

  • thumbnail
    '나홀로 언더파' 디섐보, US오픈서 첫 메이저대회 우승

    ... 뒤 US오픈에서 정상에도 오르면서 두 대회를 제패한 6번째 선수로 이름을 남기게 됐다. 특히 US아마추어오픈과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개인전(2015년), US오픈에서 모두 우승한 선수는 잭 니클라우스(미국), 타이거 우즈(미국)를 이후 디섐보가 처음이다. 메이저 대회에 두 번째로 출전한 울프는 9번홀에서 이글을 잡았지만, 보기 5개에 더블보기 1개를 쏟아내 5타를 잃으며 선두 자리를 내주고 우승 사냥에 실패했다. 세계랭킹 1위 더스틴 존슨(미국)은 ...

    한국경제 | 2020.09.21 07:18 | YONHAP

  • thumbnail
    마의코스 윙드폿 장타로 넘은 '헐크' 디섐보…6언더파 '메이저' US오픈 첫 정상

    ... 치는 디섐보의 공략법은 옳았다. 참가 선수 중에 언더파를 기록한 것은 디섐보가 유일하다. 2015년 US아마추어 챔피언십을 제패한 디샘보는 이날 우승으로 아널드 파머, 진 리틀러, 잭 니클라우스, 제리 페이트 그리고 타이거 우즈와 함께 US아마추어 챔피언십과 US오픈에서 모두 우승한 12번째 선수가 됐다. 이날 버디 4개, 보기 5개로 1타를 잃은 임성재(22)는 최종합계 9오버파로 단독 22위에 올랐다. 한국 선수로 유일하게 컷 통과한 그는 3라운드 73타, ...

    한국경제 | 2020.09.21 07:08 | 김순신

  • thumbnail
    원·달러 환율 급락…1년 후 1100원도 붕괴?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 별칭이 붙을 만큼 달러화 비중이 90% 이상 차지했던 원유결제시장에서도 위안화 결제가 처음 시작돼 ‘페트로 위안화’ 시대가 열렸다. 탈(脫)달러화 추세가 결제시장으로까지 확대되고 있어 2차대전 이후 지속돼 왔던 브레턴우즈 체제가 최대 위기를 맞고 있다. 미국 경기와 금리정책 등을 감안하면 위안화 강세는 상당 기간 지속될 전망이다. 달러 가치는 머큐리(mercury·펀더멘털)와 마스(mars·정책) 요인에 의해 결정된다. ...

    한국경제 | 2020.09.20 17:11 | 한상춘

  • 발톱 드러낸 윙드풋…이틀만에 언더파 선수 20명 가까이 사라져 '3명'

    ... 우승은 없다. '차세대 황제' 로리 매킬로이(31·북아일랜드)는 이날 2타를 줄이고 1오버파 7위로 도약했다. 한국 선수 중 유일하게 3라운드에 진출한 임성재는 3타를 잃으며 8오버파 공동 34위로 밀려났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5·미국)와 '베테랑' 필 미컬슨(50·미국)은 이번 대회에서 커트 탈락 했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0 11:48 | 조희찬

  • thumbnail
    미국 골프채널 "우즈, 올해 더 CJ컵 출전 가능성 있어"

    10월 조조 챔피언십, 11월 마스터스 출전은 확정적 최근 3년간 제주도에서 열린 더 CJ컵에는 아직 나온 적 없어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올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 CJ컵에 출전할 것인가.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채널은 19일(한국시간) 우즈의 다음 대회 일정을 전망하며 "10월 개막하는 더 CJ컵에 나갈 수도 있다"고 예상했다. 더 CJ컵은 2017년 창설돼 한국에서 열리는 사상 최초의 PGA 투어 정규 대회다. ...

    한국경제 | 2020.09.19 12: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