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2,7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잭니클라우스 쓴소리 "배부른 요즘 선수들, 열심히 운동 안해"

    ... 챌린지 기자회견에 참석해 "우승을 하지 않고 투어에 뛰기만 해도 매해 300만~400만달러(약 47억원)을 벌 수 있는 탓에 최선을 다하지 않는 선수들이 보인다"며 "젊은 선수 가운데 상당수가 타이거 우즈(45·미국)만큼 운동을 열심히 할 노력도 않하고 타성에 젖어있다"고 비판했다. 니클라우스는 PGA 투어에서 73승을 거둔 ‘살아 있는 전설’이다. 이 중 메이저 대회 우승이 18차례로 ...

    한국경제 | 2020.08.02 13:25 | 김순신

  • thumbnail
    코로나19에 메이저 석유기업들 줄줄이 '어닝쇼크'…역대급 적자

    ... 이 회사의 현대 역사상 가장 큰 폭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전했다. 2분기 매출은 326억달러(약 38조8천억원)로 작년 2분기의 절반에도 못 미쳤고, 주당 순손실은 0.73달러로 전문가 전망치(0.61달러)보다 더 컸다. 대런 우즈 엑손모빌 최고경영자(CEO)는 "(코로나19의) 전세계적 대유행과 공급과잉이 재무 실적에 영향을 미쳐 낮은 상품 가격, 마진, 판매량이라는 결과를 낳았다"고 말했다. 미국의 메이저 석유기업 중 하나인 셰브런은 이날 83억달러(약 ...

    한국경제 | 2020.08.01 00:01 | YONHAP

  • thumbnail
    [포토] 반바지 차림으로 샷 연습하는 안병훈

    ... 입은 안병훈(29)이 29일(현지시간) 월드골프챔피언십(WGC) 페덱스세인트주드인비테이셔널 개막을 하루 앞두고 샷 연습을 하고 있다. 미국 테네시주 멤피스의 TPC사우스윈드(파70)에서 개막하는 이 대회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열리는 세계 남자프로골프 투어 최대 규모 대회다. 타이거 우즈(미국)를 빼곤 세계랭킹 ‘톱10’ 선수가 모두 출전해 우승 상금 174만5000달러(약 21억원)를 놓고 샷 실력을 겨룬다. EPA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30 17:58

  • thumbnail
    30t 무게 스톤헨지 거석 비밀 풀렸다…"25km 북쪽서 옮겨져"

    ... 텔레그래프, BBC 방송에 따르면 스톤헨지 등을 관리하는 영국 잉글리시 헤리티지(English Heritage) 재단과 셰필드 대학의 고고학자들은 스톤헨지 사르센석이 북쪽으로 15 마일(약 25km) 떨어진 말버러 다운스의 웨스트 우즈(WEst Woods)에서 유래했다는 결론을 내렸다. 고고학자들은 그동안 사르센석이 말버러 다운스에서 유래했을 것으로 추정해왔지만 확실한 결론을 내리지는 못했다. 그러나 최근 잉글리시 헤리티지에 스톤헨지 사르센석에 구멍을 내면서 나온 ...

    한국경제 | 2020.07.30 17:50 | YONHAP

  • 코로나19로 확인된 '응원의 힘'…홈경기 성적 곤두박질

    ... 선수들도 무관중 경기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응원이 없어 잠재력을 끌어낼 수 있는 흥이 안 난다는 설명이다. 이달 중순 무관중으로 치러진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모리얼토너먼트에 출전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5·미국)는 "팬이 없으니 에너지가 예전과 같지 않다"며 "확실히 다른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우즈는 이 대회에서 6오버파를 치며 공동 40위에 그쳤다. 코스에 항상 팬클럽을 ...

    한국경제 | 2020.07.30 14:53 | 김순신

  • thumbnail
    리디아 고, LPGA 시즌 재개 앞두고 파라다 코치와 결별

    ... 것일 뿐"이라고 말했다. 한때 여자 골프 세계 1위였던 리디아 고는 현재 52위로, 오는 31일 미국 오하이오주 털리도에서 재개되는 LPGA 투어 드라이브온 챔피언십에 참가한다. NZME는 리디아 고의 새로운 코치는 한때 타이거 우즈, 저스틴 로즈와 함께 호흡을 맞췄던 션 폴리로 알려졌다고 전하기도 했다. 리디아 고는 파라다 코치의 지도를 받고 있던 지난 2월 호주 애들레이드에서 열린 호주오픈에 참가했으나 컷 탈락했다. 파라다 코치는 그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한국경제 | 2020.07.29 15:10 | YONHAP

  • thumbnail
    [한상춘의 world View] 코로나로 '궤도이탈'…시장경제는 복원될 수 있을까

    ... ‘93’대로 급락했다. 2년 만의 최저치다. 세계 최대 헤지펀드 운용자인 레이 달리오는 달러화가 휴짓조각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기축통화로서의 달러화 위상이 흔들림에 따라 중국을 비롯한 미국 외 국가는 브레턴우즈 체제를 유지하기 위해 어쩔 수 없이 부담했던 과다 달러화 보유 구속으로부터 벗어나려는 탈달러화 움직임이 빨라지는 추세다. 언택트(비대면)와 디지털 콘택트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각국이 디지털 통화를 앞당겨 도입하고 있다. 국제통화질서에 ...

    한국경제 | 2020.07.28 18:27

  • thumbnail
    우즈만 빼고 스타는 다 모였다…'돈 잔치' WGC 31일 개막

    ... 코로나19 사태 이후 이렇게 많은 스타 선수가 한꺼번에 출전하는 대회는 처음이다. 세계랭킹 10위 이내 선수로는 9위 애덤 스콧(호주) 단 한명만 빠졌다. 세계랭킹 15위이자 이 대회에서 무려 8차례 우승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출전하지 않는 게 아쉽다. 우즈는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인 PGA 챔피언십에 대비하느라 이 대회는 건너뛰기로 했다. 무엇보다 전·현 세계랭킹 1위끼리 우승 경쟁이 흥미롭다. 욘 람(스페인)은 세계랭킹 1위에 오른 이후 첫 ...

    한국경제 | 2020.07.28 06:00 | YONHAP

  • thumbnail
    우즈, WGC 건너뛰고 PGA챔피언십 직행

    타이거 우즈(45·미국·사진)가 최대 4개 대회에 더 출전하는 것으로 2019~2020 시즌을 마무리할 것으로 보인다. 우즈는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는 30일(현지시간) 미국 테네시주 멤피스에서 열리는 월드골프챔피언십(WGC) 페덱스 세인트 주드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50만달러)에 불참한다고 밝혔다. 미국프로골프(PGA)·유럽프로골프(EPGA)·일본프로골프(JGTO) 투어 등 6개 주요 ...

    한국경제 | 2020.07.26 18:32 | 김순신

  • thumbnail
    타이거 우즈 '쩐의 전쟁' WGC 건너뛰고 메이저 16승 정조준

    타이거 우즈(45·미국)가 최대 4개 대회에 더 출전하는 것으로 2019-2020 시즌을 마무리할 것으로 보인다. 우즈는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는 30일(현지시간)일 미국 테네시주 멤피스에서 열리는 월드골프챔피언십(WGC) 페덱스 세인트 주드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50만달러)에 불참한다고 밝혔다. 미국 PGA와 유럽프로골프투어(EPGA), 일본프로골프(JGTO)등 6개 주요 세계 투어 대표선수들이 총출동하는 WGC대회는 메이저 ...

    한국경제 | 2020.07.26 13:57 | 김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