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2,7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람, 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 3R 4타 차 선두…우즈는 37위

    ... 두 명이 한 조를 이뤄 경기하는 취리히 클래식 지난해 대회에서 우승을 합작한 바 있다. 1년 3개월 전에 '2인 1조'로 취리히 클래식을 제패했던 람과 파머는 이번 대회에서는 우승 경쟁을 벌이게 됐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는 버디 4개, 보기 3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쳤다. 2오버파 218타가 된 우즈는 전날 공동 64위로 힘겹게 컷을 통과했으나 이날 순위는 공동 37위까지 상승했다. 교포 선수 케빈 나(미국)가 세계 랭킹 1위 매킬로이 ...

    한국경제 | 2020.07.19 07:34 | YONHAP

  • thumbnail
    임성재, 메모리얼 토너먼트 컷 탈락…우즈는 턱걸이

    ... 챌린지에서는 공동 10위에 올랐지만, 이후 메모리얼 토너먼트 포함 5개 대회에서는 50위 안에도 들지 못하고 2번은 컷 탈락했다. 2월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이후 5개월 만에 투어에 복귀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는 턱걸이로 컷을 통과했다. 우즈는 이날 버디 3개를 잡고 보기 5개, 더블보기 1개로 흔들리며 4타를 잃었지만, 전날 1타를 줄인 덕분에 중간합계가 컷 기준인 3오버파 147타를 기록했다. 순위는 공동 64위다. 현재 통산 ...

    한국경제 | 2020.07.18 16:28 | YONHAP

  • thumbnail
    우즈, 워밍업 때 허리 통증 느꼈지만…행운의 컷 통과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고질적인 허리 문제로 발목을 잡힐 뻔했지만, 다행히 컷 탈락을 면했다. 우즈는 18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지 골프클럽(파72·7천456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 2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5개, 더블보기 1개를 묶어 4오버파 76타를 쳤다. 중간합계 3오버파 147타를 기록한 우즈는 컷(3오버파)을 턱걸이로 통과해 3라운드에 진출했다. 우즈는 컷 ...

    한국경제 | 2020.07.18 10:35 | YONHAP

  • thumbnail
    임성재, 메모리얼 토너먼트 컷 탈락…우즈는 턱걸이

    ... 찰스 슈와브 챌린지에서는 공동 10위에 올랐지만, 이후 메모리얼 토너먼트 포함 5개 대회에서는 50위 안에도 들지 못하고 2번은 컷 탈락했다. 2월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이후 5개월 만에 투어에 복귀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는 턱걸이로 컷을 통과했다. 우즈는 이날 버디 3개를 잡고 보기 5개, 더블보기 1개로 흔들리며 4타를 잃었지만, 전날 1타를 줄인 덕분에 중간합계가 컷 기준인 3오버파 147타를 기록했다. 순위는 공동 64위다. 현재 통산 ...

    한국경제 | 2020.07.18 08:02 | YONHAP

  • thumbnail
    니클라우스와 최경주 '특별한 우정'

    ‘황금곰’ 잭 니클라우스(80·미국)가 ‘탱크’ 최경주(50)에게 특별한 선물을 보내며 애정을 나타냈다. 최경주는 17일 SNS에 “니클라우스 부부가 딸 졸업 선물로 귀여운 작은 곰을 보내줬다”며 사진을 공개했다. 최경주의 장녀 신영씨는 올해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미국 아이비리그 명문 코넬대 건축학부에 입학했다. 니클라우스의 선물은 직접 쓴 편지와 학사모를 쓴 크리스...

    한국경제 | 2020.07.17 17:39 | 김순신

  • thumbnail
    5개월 만에 복귀한 우즈, 언더파 선방…간간이 허리 잡는 모습…혹시?

    타이거 우즈(45·미국·사진)가 151일 만에 출전한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대회에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스피드 4.2m의 유리알 그린과 시속 40㎞의 강풍이 분 난코스에서 상위권으로 대회를 시작했다. 부드럽고 날카로운 황제 샷 우즈는 17일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지 골프코스(파72·7456야드)에서 열린 메모리얼 토너먼트(총상금 930만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3개를 엮어 1언더파 ...

    한국경제 | 2020.07.17 17:33 | 김순신

  • thumbnail
    공포의 뮤어필드서 언더파 친 우즈…"그런데 허리가 어째"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45·미국)가 151일만에 출전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대회에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스피드 4.2m의 유리알 그린과 시속 40㎞의 강풍이 휘감아 돈 난코스에서 상위권으로 대회를 시작했다. 부드럽고 날카로운 황제 샷 우즈는 17일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지 골프코스(파72·7456야드)에서 열린 메모리얼 토너먼트(총상금 930만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

    한국경제 | 2020.07.17 16:07 | 김순신

  • thumbnail
    우즈, 5개월의 공백과 무관중에도 "좋은 출발 했다"

    5개월의 공백과 처음 경험하는 무관중에도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는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우즈는 1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지 골프클럽(파72·7천456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 1라운드에서 1언더파 71타를 치고 공동 18위에 올랐다. 우즈는 지난 2월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이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

    한국경제 | 2020.07.17 09:33 | YONHAP

  • thumbnail
    우즈, 5개월 만의 PGA 복귀 첫날 1언더파 공동 18위

    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 1라운드…피나우 단독 선두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5개월 만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복귀전 첫날 언더파에 성공했다. 우즈는 1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지 골프클럽(파72·7천456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총상금 930만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3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쳤다. 1번 홀(파4)부터 버디를 잡고 3번 홀(파4)에서도 ...

    한국경제 | 2020.07.17 08:08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3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한다 [공식]

    배우 김정은이 3년 만에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김정은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레드우즈는 15일 “김정은이 오는 9월 첫 방송되는 MBN 새 드라마 '나의 위험한 아내' 출연을 최종 확정하고 3년 만에 컴백한다”고 밝혔다. '나의 위험한 아내'는 사랑보다는 생활이 우선이 된 이 시대를 살아가는 다수의 부부가 공감할 수 있는 '부부 잔혹극'이다. 가장 안전하다고 생각했던 가정에서 가장 위험한 ...

    텐아시아 | 2020.07.16 14:29 | 태유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