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창록 서울대법과대학 동창회장

    우창록 법무법인 율촌 명예회장(사진)이 지난 28일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서울대 법과대학동창회 2020년도 정기총회에서 제38대 동창회장에 선출됐다. 임기는 2년. 대한상사중재원 중재인, 대한민국 교육봉사단 이사장, (재)굿소사이어티 이사장, 대한중재인협회 명예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한국경제 | 2020.05.31 18:11

  • thumbnail
    법무법인 율촌 "전문성 갖춘 변호사들로 무장…공정거래·조세분야 강점 키울 것"

    율촌의 강석훈 대표변호사(사법연수원 19기·사진)는 사내 첫 ‘세대교체’ 멤버다. 창업자인 우창록 변호사의 뒤를 이어 지난해 2월부터 윤용섭, 윤희웅 공동대표와 함께 율촌을 이끌고 있다. 구성원의 추천과 논의로 출범한 대표 2기 체제를 앞두고 강 대표는 ‘잘할 수 있을까’ 걱정이 많았다고 한다. 기우였다. 율촌은 지난해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해외 업무를 비롯해 전체 수임 건수 ...

    한국경제 | 2020.04.23 16:05 | 안효주

  • thumbnail
    [한경과 맛있는 만남] 강석훈, 대법원 연구관 때 못바꾼 판례…법복 벗고 사건 맡아 결국 해냈죠

    ... 재미를 붙일 때였는데 일선 법원에 가면 일반 형사나 민사부 재판장을 맡게 될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2007년 법원을 나오며 강 대표가 향한 로펌은 ‘조세의 명가’ 율촌이었다. 조세로 이름을 날리던 우창록 변호사가 김앤장 법률사무소를 나와 차린 율촌은 현대그룹의 1300억원대 세금 소송을 ‘100% 승소’로 이끌며 자리를 잡았고 강 대표의 영입으로 승승장구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변호사가 되니까 뭐가 좋냐고 물으니 “좋아하는 ...

    한국경제 | 2020.02.21 17:30 | 신연수/이인혁/남정민

  • thumbnail
    한국당 오늘 공관위원장 후보군 압축, 황교안에 보고

    ... 중 공관위원장을 낙점할 것으로 보인다. 추천위는 지난달 홈페이지로 6천100여건의 추천을 받았고, 여기서 중복을 제외한 300여명 중 54명을 추렸다. 당 안팎에선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김형오 전 국회의장, 우창록 전 법무법인 율촌 대표변호사, 이용구 전 중앙대 총장 등이 최종 후보군에 올랐다는 관측이 나온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시당 신년인사회에 심재철 원내대표와 함께 참석해 '총선 필승' 결의를 다진다. 황 대표는 지난 2일 대구·경북을 ...

    한국경제 | 2020.01.16 05:45 | YONHAP

  • thumbnail
    '통합열차' 올라탄 한국당…이르면 이번 주 공관위 띄운다

    공관위원장엔 김종인·김형오·우창록·이용구 등 거론…혁통위 "사전교감 원해" 공천룰도 보수통합에 연계…'100% 여론조사 경선' 가능성 '비례자유한국당' 카드는 일단 제동…당명 변경할 듯 총선을 석 달 앞두고 패스트트랙 정국이 막 내리고 보수통합을 논의할 혁신통합추진위원회(혁통위)가 출범하면서 자유한국당이 총선 채비를 서두르고 ...

    한국경제 | 2020.01.14 15:49 | YONHAP

  • thumbnail
    무역전쟁·가짜 뉴스 등 '법조계 핫이슈' 200여개 놓고 격론

    ... ‘5G 네트워크와 신기술’ 관련 세션에서 발표한다. 최정환 변호사는 ‘세계 각국 법률시장 개방 현황과 효과’ 토론 세션에 참여한다. 율촌에서도 20여 명의 변호사가 세션 발표자 및 패널로 참여한다. 우창록 명예회장이 ‘로펌 매니징파트너(MP)의 경력’을, 윤세리 명예 대표변호사가 ‘로펌의 미래’를 발제한다. 윤희웅 대표변호사도 ‘MP 조찬’ 세션에 참여한다. 세종에선 ...

    한국경제 | 2019.09.08 17:21 | 신연수

  • thumbnail
    [IBA 서울총회] AI·성희롱·가짜뉴스 등 200개 주제놓고 '격론'

    ... ‘5G 네트워크와 신기술’ 관련 세션에서 발표한다. 최정환 변호사는 ‘세계 각국 법률시장 개방 현황과 효과’ 토론 세션에 참여한다. 율촌에서도 20여 명의 변호사가 세션 발표자 및 패널로 참여한다. 우창록 명예회장이 ‘로펌 매니징파트너(MP)의 경력’을, 윤세리 명예 대표변호사가 ‘로펌의 미래’를 발제한다. 윤희웅 대표변호사도 ‘MP 조찬’ 세션에 참여한다. 세종에선 ...

    한국경제 | 2019.09.08 16:58 | 신연수

  • thumbnail
    "IBA서 해외 인맥 쌓자"…로펌들 네트워크 확대 총력전

    ... 세션 참여를 준비 중이다. 광장에서도 10여 명의 변호사가 무대에 오를 전망이다. 이번 행사 조직위원장을 맡고 있는 최정환 변호사는 한국의 법률시장 개방에 대해 발표한다. 율촌에서는 전·현직 대표변호사들이 나선다. 우창록, 윤세리 명예 대표변호사와 윤희웅 대표변호사 등이 ‘로펌의 미래’ 등을 주제로 발표한다. 이들을 포함해 율촌에서는 손도일 변호사 등 변호사 15명이 세션에 참여한다. 세종에서도 현재까지 김두식 대표변호사 등 9명이 ...

    한국경제 | 2019.08.11 18:09 | 이인혁/안대규

  • thumbnail
    윤용섭 "협업 DNA가 승소 이끄는 경쟁력, 지재권·헬스케어서도 성과 낼 것"

    ... 형식의 비전 선포식을 연 데 대해 “60세가 훨씬 넘은 나이인지라 어색하고 민망하기도 했지만 끝내고 나니까 잘 한 것 같다는 느낌이 들었다”고 전했다. 올해는 율촌 2기 리더십이 시작되는 원년이다. 창업자인 우창록 변호사가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고, 윤 대표를 비롯해 윤희웅 강석훈 3인 공동체제를 가동한다. 윤 대표는 “율촌이 강점인 조세 분야를 기본으로 지식재산권, 헬스케어 등에서도 성과를 낼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윤 대표는 ...

    한국경제 | 2019.04.24 16:51 | 이인혁

  • thumbnail
    [빅 로펌 대표에 듣는다] 율촌 윤용섭 "협업 DNA 기반으로 최적의 '토털 솔루션' 제공할 것"

    ... 수 있었다. 윤 대표는 “60세가 훨씬 넘은 입장에서 어색하고 민망하기도 했지만 나중에 끝내고 나니까 잘 한 것 같다는 느낌이 들었다”고 전했다. 올해는 율촌 2기 리더십이 시작되는 원년이다. 창업자인 우창록 변호사가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고, 윤 대표변호사를 비롯해 윤희웅 강석훈 3인 공동체제가 가동된다. 윤 대표는 “새롭지만 낯설지 않은 리더십으로 율촌 2기를 이끌 것”이라면서 “율촌이 현재 강점을 ...

    한국경제 | 2019.04.19 11:43 | 이인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