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4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푸틴의 경고 "안보 이익 반하는 세력 있으면 후회하게 될 것"

    ... 러시아를 상대로 소위 '레드라인'을 넘으려는 생각을 갖지 않기를 바란다"면서 "어디가 (레드라인의) 경계인지는 구체적 상황마다 우리가 직접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서방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 분쟁과 야권 운동가 알렉세이 나발니 투옥과 관련해 비난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지난달 EU 이사회는 러시아를 포함해 6국의 개인 11명과 4개 단체를 대상으로 인권 유린을 이유로 제재를 부과하기로 결정했다. 이어 조 ...

    한국경제 | 2021.04.22 01:40 | 김정호

  • thumbnail
    푸틴 "대러 도발에 비대칭적이고 단호히 대응…레드라인 지켜야"(종합)

    ... 무장한 항공대와 최신형 '칼리브르' 순항미사일로 무장한 군함들도 증강 배치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밖에 해상발사 극초음속 미사일 '치르콘'도 조만간 실전 배치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방을 향한 푸틴 대통령의 강경 발언은 최근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 분쟁과 러시아 야권 운동가 알렉세이 나발니 투옥, 지난해 러시아의 미 대선 개입 의혹 등으로 미국을 비롯한 서방과 러시아 간 긴장이 최고 수준으로 악화한 가운데 나왔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약 1시간 20분 동안 ...

    한국경제 | 2021.04.21 22:14 | YONHAP

  • thumbnail
    푸틴 "대러 도발에 비대칭적이고 신속하며 단호히 대응할 것"

    ... 것"이라고 경고했다. 또 "누구도 러시아를 상대로 소위 '레드라인'을 넘으려는 생각을 갖지 않기를 바란다"면서 "어디가 (레드라인의) 경계인지는 구체적 상황마다 우리가 직접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방을 향한 푸틴 대통령의 이 같은 경고는 최근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 분쟁과 러시아 야권 운동가 알렉세이 나발니 투옥, 지난해 러시아의 미 대선 개입 의혹 등으로 미국을 비롯한 서방과 러시아 간 긴장이 최고 수준으로 악화한 가운데 나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1 20:35 | YONHAP

  • LG화학, 미끄럼방지 주사기 개발

    ... 반영해 이런 디자인을 고안해냈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국내 의료진 30여 명을 대상으로 사전 테스트를 한 결과 미끄럼 방지와 손의 피로도 감소 효과가 뛰어나다는 반응을 얻었다”고 말했다. LG화학은 이 주사기의 밀대 및 지지대 디자인에 대해 국내를 포함한 38개국에 특허를 출원했다. 이탈리아 스페인 불가리아 우크라이나 벨라루스 칠레 등 6개국에서 특허로 등록됐다. 오상헌 기자 ohyeah@hankyung.com

    바이오인사이트 | 2021.04.21 17:44 | 오상헌

  • thumbnail
    우크라 대통령, 푸틴에 "교전 지역 돈바스서 만나자" 제안

    "서방 지원받고 있어 러시아 위협 두렵지 않아…전쟁 준비돼"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자국 동부 교전 지역인 돈바스에서 만나자고 제안했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젤렌스키 대통령은 이날 동영상 연설을 통해 "나는 매달 그곳(돈바스 지역)을 방문한다"면서 푸틴 대통령을 향해 "전쟁이 진행 중인 우크라이나 돈바스의 어느 지점에서든 만날 것을 당신에게 제안한다"고 말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21.04.21 17:23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우크라이나 국경에 전력 집결…'군사 침공' 우려 고조

    Su-30 전투기 등 공군기와 대규모 군함 크림 해역 배치 확인 병력도 10만명 이상 배치…"실제 침공보다 군사 과시용" 분석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와의 국경 및 크림반도 지역에 병력 및 전투기를 집결시키면서 긴장이 한층 고조되고 있다. 현재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에서는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과 우크라이나 정부군 간 교전이 격화하고 있다. 이런 와중에 반군을 지원하는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국경지대로 몰려들면서 ...

    한국경제 | 2021.04.21 17:04 | YONHAP

  • thumbnail
    '스트롱맨' 푸틴이 심상찮다…NYT "서방에 편집증적인 공세"

    정적 나발니 탄압하고 우크라이나 국경서 무력시위 러시아의 장기 집권 지도자 블라디미르 푸틴(68) 대통령의 행보가 예사롭지 않다. 러시아를 약 20년 동안 통치한 푸틴 대통령은 지난 몇주 사이 국제사회의 우려에도 우크라이나 사태에서 서방과 대립각을 세우고 러시아 야권 지도자 알렉세이 나발니에 대한 탄압을 강화했다.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20일(현지시간) 푸틴 대통령의 강경 노선이 나타나고 있다며 그가 우월감을 바탕으로 조 바이든 미국 ...

    한국경제 | 2021.04.21 15:58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우크라이나 국경에 병력 집결…크림반도 병합 재현되나

    위성사진상 러시아 SU-30 전투기 등 크림지역 배치 확인돼 병력 10만명 이상 집결 후 저격수 등이 우크라이나군에 도발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와의 국경 및 크림반도 지역에 병력 및 전투기를 집결시키면서 긴장이 한층 고조되고 있다. 현재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에서는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과 우크라이나 정부군 간 교전이 격화하고 있다. 이런 와중에 반군을 지원하는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국경지대로 몰려들면서 2014년 크림반도 병합 당시와 같은 ...

    한국경제 | 2021.04.21 12:21 | YONHAP

  • thumbnail
    LG화학, 미끄럼 방지 주사기 적용…필러 리뉴얼

    ... 소재, 신발의 충격 흡수층 등에 주로 사용) 소재를 추가 합성한 국내 유일 이중층 타입 주사기다. LG화학은 해당 주사기의 밀대 및 지지대 디자인에 대해 국내를 포함, 38개국에 특허를 출원했고, 현재 이탈리아, 스페인, 불가리아, 우크라이나, 벨라루스, 칠레 등 6개국에 특허가 등록됐다. 김혜자 LG화학 에스테틱사업부 상무는 "작은 변화가 혁신이 되어 결국 큰 차이를 만들어 낸다"며 "고객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기울여 개선점을 찾아내고 사업운영에 적극 반영해 이브아르의 ...

    한국경제TV | 2021.04.21 10:57

  • thumbnail
    LG화학, 손 미끄럼방지 주사기 적용해 필러 6종 새단장

    ... 주사기다. 그립감(잡는 느낌)을 개선해 시술 시 손의 피로도를 낮춰 정교하고 섬세한 동작이 가능하도록 디자인됐다. LG화학은 시술을 많이 하면 손에 피로가 누적되는 점을 개선했으면 좋겠다는 현장 의료진들의 의견을 반영해 새로운 디자인을 고안해냈다고 설명했다. LG화학은 국내를 포함한 38개국에 이 주사기의 밀대와 지지대 디자인 특허를 출원했다. 현재까지 이탈리아, 스페인, 불가리아, 우크라이나, 벨라루스, 칠레 등 6개국에 등록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1 09: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