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3,3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완공 얼마 안남았는데'…미, 러-독 가스관에 추가제재 무게

    ... 하려는 러시아의 지정학적 프로젝트"라고 비판했다. 미국은 노르트 스트림 2로 러시아에 대한 유럽의 에너지 의존도가 높아져, 그만큼 러시아의 정치적 영향력도 커질 수 있다는 점을 우려해왔다. 러시아와 유럽 간의 천연가스관이 지나는 우크라이나, 러시아의 영향력 증대를 경계하는 폴란드와 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등의 국가들이 노르트 스트림 2에 반대하고 있다. 그러나 블링컨 장관은 지난주 하원 청문회에서 노르트 스트림 2 사업의 대처에 대해 지적받자 "나는 ...

    한국경제 | 2021.03.19 11:25 | YONHAP

  • thumbnail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는 실수" 이란 당국 최종 조사 결과

    우크라이나 외무부 "보고서는 진실을 숨기려는 이란의 시도에 불과" 지난해 1월 이란의 수도 테헤란 부근 상공에서 격추된 우크라이나항공(UIA) 여객기의 사고 원인은 군 당국의 오인이었다는 최종 조사 결과가 나왔다고 로이터 통신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란 민간항공기구는 이날 발표한 조사 결과 보고서에서 "군의 방공망 담당자가 우크라이나 항공기를 실수로 적대적인 표적으로 식별하고 요격 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방공 ...

    한국경제 | 2021.03.18 02:17 | YONHAP

  • thumbnail
    불가리아서 90억원 어치 위조 달러·유로 압수

    ... 급습해 고품질의 위조 달러와 유로화 지폐를 압수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위조지폐를 제작하는 데 사용된 장비를 압수하고 불법 외환 위조 혐의로 2명을 체포했다. 불가리아 경찰 관계자는 "약 400만 달러(약 45억원)와 360만 유로(약 48억원)를 현장에서 압수했다"며 "이는 심각한 범죄"라고 말했다. 경찰은 체포된 용의자들이 우크라이나로 위조 달러를 공급하고 서유럽으로 위조 유로화를 공급하는 대형 위조 조직의 조직원으로 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7 17:45 | YONHAP

  • thumbnail
    "러, 작년 美 대선서 '트럼프 당선' 공작…푸틴이 지시한 듯"(종합2보)

    ... 정보와 의혹을 미국 언론과 정부 관리, 유력인사, 트럼프 전 대통령의 측근에 주입하는 일"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이런 공작에 가담한 러시아와 연결된 인사들이 트럼프 대통령의 측근과도 접촉했다는 사실도 파악됐다. 이 보고서엔 우크라이나 의원 안드리 데르카치가 트럼프 전 대통령의 개인 변호사 루디 줄리아니를 만나 바이든 후보를 겨냥한 허위 정보를 반복해서 강조했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DNI는 이런 활동은 푸틴 대통령의 이해 범위 안에 있었다면서 푸틴 대통령과 ...

    한국경제 | 2021.03.17 17:22 | YONHAP

  • thumbnail
    "러, 작년 美 대선서 '트럼프 당선' 공작…푸틴이 지시한 듯"(종합)

    ... 정보와 의혹을 미국 언론과 정부 관리, 유력인사, 트럼프 전 대통령의 측근에 주입하는 일"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이런 공작에 가담한 러시아와 연결된 인사들이 트럼프 대통령의 측근과도 접촉했다는 사실도 파악됐다. 이 보고서엔 우크라이나 의원 안드리 데르카치가 트럼프 전 대통령의 개인 변호사 루디 줄리아니를 만나 바이든 후보를 겨냥한 허위 정보를 반복해서 강조했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DNI는 이런 활동은 푸틴 대통령의 이해 범위 안에 있었다면서 푸틴 대통령과 ...

    한국경제 | 2021.03.17 10:36 | YONHAP

  • thumbnail
    미 안보보좌관, 유럽동맹과 통화…중국과 회담 대비 박차

    ... 동맹의 중요성과 유럽 동맹과 긴밀히 협력한다는 조 바이든 행정부의 약속을 재확인하고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과 가질 18일 미중 고위급회담에 대해 설명했다"고 했다. 이어 "4명의 안보보좌관은 또한 아프가니스탄과 이란, 리비아, 우크라이나, 러시아와 관련한 공동의 우선순위를 논의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통화의 주된 주제는 미중 고위급 회담에 앞서 유럽 동맹과의 조율에 있었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중국은 미국과의 경쟁 심화 속에 유럽과의 관계 강화를 도모하고 ...

    한국경제 | 2021.03.17 04:43 | YONHAP

  • thumbnail
    손명수 국토 2차관, 우크라이나 인프라부와 철도사업 협력 논의

    손명수 국토교통부 2차관은 16일 서울 용산구 국가철도공단 수도권본부에서 우크라이나 인프라 협력 방한단을 만나 고속철도 건설 사업과 관련한 양국 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고 국토부가 밝혔다. 우크라이나 인프라 협력단은 드미트로 아브라모비치 우크라이나 인프라부 1차관, 알렉산드르 카바 우크라이나 재무부 차관 등으로 구성됐다. 이번 면담에서 손 차관은 우크라이나가 유럽과 아시아를 잇는 교통의 요충지라는 점을 언급하며, 단기간 고속철도망을 성공적으로 확충한 ...

    한국경제 | 2021.03.16 16:17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수석보건의, AZ백신 1차 접종 뒤 코로나19 양성 판정

    "백신 접종 뒤 면역 완전히 형성되기 전 걸린 듯" 동유럽 국가 우크라이나의 수석보건의가 아스트라제네카(AZ)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 뒤에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15일(현지시간) 밝혔다. 러시아 스푸트니크 통신 등에 따르면 빅토르 랴슈코 수석보건의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 13일 만에 유전자증폭(PCR)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랴슈코는 앞서 이달 ...

    한국경제 | 2021.03.16 00:35 | YONHAP

  • thumbnail
    반정부 성향 러시아 언론사 "편집장, 화학물질 공격 받아"

    ... 고문과 사살 등에 관한 자사 보도와 관련이 있을 수 있음을 시사했다. 이날 3곳의 러시아 비정부기구(NGO)는 노바야 가제타 보도를 근거로 바그네르를 당국에 고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바야 가제타는 그동안 아프리카, 중동, 우크라이나 등 분쟁지역에 투입된 민간용병업체 바르네르의 불법적 활동에 대해 보도했다. 신문사는 이날 별도 성명을 통해서도 화학물질 공격에 대해 "사무실에서 모든 직원과 방문객들이 강하고 자극적인 화학물질 냄새를 느꼈으며 건물 내 ...

    한국경제 | 2021.03.16 00:22 | 김정호

  • thumbnail
    러시아 반정부 성향 신문사 "편집국 화학물질 공격 받아" 주장

    ... 고문과 사살 등에 관한 자사 보도와 관련이 있을 수 있음을 시사했다. 이날 3곳의 러시아 비정부기구(NGO)는 노바야 가제타 보도를 근거로 바그네르를 당국에 고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바야 가제타는 그동안 아프리카, 중동, 우크라이나 등 분쟁지역에 투입된 민간용병업체 바르네르의 불법적 활동에 대해 보도해 왔다. 신문사는 이날 별도 성명을 통해서도 화학물질 공격에 대해 밝히면서 "사무실에서 모든 직원과 방문객들이 강하고 자극적인 화학물질 냄새를 느꼈으며 건물 내 ...

    한국경제 | 2021.03.15 23: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