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9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북한, 북러공동선언 21주년 맞아 "새 시대요구 맞게 친선 확대"

    ... 친선의 유대를 가일층 강화하는 데서 특기할 사변적 계기가 됐다"고 덧붙였다. 북한은 최근 북미대화에는 선을 그은 채 중국, 러시아, 쿠바 등 과거 사회주의국가 연대로 이어져 온 전통 우방국과의 친선을 부쩍 과시하고 있다. 지난 11일에는 '북중 우호협조 및 상호원조조약' 체결 60주년을 기념하며 " 전투적 우의와 혈연적 유대의 위력으로 적대 세력들의 강권과 발악적 책동을 물리치며 휘황한 미래를 향하여 매진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0 11:27 | YONHAP

  • thumbnail
    아프간 정부-탈레반, 카타르서 평화협상 테이블 마련(종합)

    ... 뜻을 비치자 강력하게 반발해왔다. 탈레반은 2001년 9·11테러 직후 미군의 침공으로 정권을 잃었지만 이후 세력을 회복하면서 정부군 등과의 장기전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탈레반은 지난 5월부터 미군이 본격적으로 철수를 시작하자 ... 시간을 낭비했다며 "외국인에게 의존하는 대신 우리끼리 우리의 이슈를 해결해야 하고 우리의 국토를 위기에서 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가 말하는 반대파는 미국 등 서구에 우호적인 아프간 정부를 말하는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18 18:00 | YONHAP

  • thumbnail
    중·러 외무, 우즈벡서 회담…"아프간 문제 해결 적극 지원"(종합)

    ... 겨냥해 양국이 힘을 모으자고 했다. 왕이 부장은 회담에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최근 중러 우호 협력조약 연장을 공식 발표한 사실을 언급한 뒤 "협력을 심화시키고 실무협력을 추진해 양국관계의 수준을 한층 더 향상시키자"고 말했다. 이어 "양국이 협력을 통해 외부 세력의 내정간섭을 막고, 국제평화와 안정을 지켜야 한다"며 "냉전적 사고가 가득한 인도 태평양 전략을 공동으로 저지하고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

    한국경제 | 2021.07.16 14:16 | YONHAP

  • thumbnail
    몰도바 조기총선서 친유럽 정당 승리…러 영향력 약화 예상(종합2보)

    ... 러시아와의 관계를 악화시키지 않을 충분한 이성을 갖고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옛 소련에서 1991년 독립한 몰도바는 인구가 332만명(미국 중앙정보국 2021년 추산치)인 소국으로서 EU와의 관계 강화와 러시아와의 전통적 우호 관계 유지 사이에서 오랜 내홍을 겪어왔다. 행동과 연대당이 과반 의석을 차지했지만 친러시아 세력의 극심한 반대 때문에 산두 대통령이 심도 있는 개혁을 진척시키기는 쉽지 않을 것이란 전망도 있다. 산두는 앞서 작년 11월 대선에서 ...

    한국경제 | 2021.07.12 22:11 | YONHAP

  • thumbnail
    200년간 이어진 발해의 나라 되찾기 활동, 후발해국·정안국·을야국·대원국 등 세웠지만…

    ... 위구르 한(칸)국의 망명인들 또한 혼란을 일으켰다. 남쪽에서는 신라가 1000년의 역사를 마감하는 중이었고, 신흥세력인 후백제와 고려가 긴박하게 경쟁을 벌이고 있었다. 국제질서의 변화를 간파한 야율아보기는 동몽골의 초원지대와 요서에서 ... 번이나 왕자를 파견했다. 신라 등(‘新羅諸國’)에 구원을 요청하는(《거란국지》) 등 타국과 우호관계를 모색했고, 왕건이 고려를 건국하자 적극적으로 관계를 맺으려고 했다. 왕건의 선조인 호경(虎景)은 백두산에서 ...

    한국경제 | 2021.07.12 09:01

  • 김정은 "시진핑과 굳게 손잡고 나아갈 것"

    북한과 중국이 11일 ‘북·중 우호협조 및 상호원조 조약’(북중우호조약) 체결 60주년을 맞아 친서를 교환하고 혈맹관계를 과시했다. 최근 미국과의 갈등으로 국제적으로 고립되고 있는 중국과 북한이 ... 조선중앙통신 등은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시진핑 국가주석이 주고받은 친서를 공개했다. 김 위원장은 “조중우호조약은 적대세력들의 도전과 방해책동이 보다 악랄해지는 오늘 두 나라의 사회주의 위업을 수호하고 추동하며 아시아와 세계의 ...

    한국경제 | 2021.07.11 18:21 | 문혜정

  • thumbnail
    북한 외무성 "북-중, 혈연적 유대로 적대세력 발악 물리쳐"

    북한 외무성이 북중우호조약 체결 60주년을 맞아 중국과의 소통과 친선 관계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외무성은 11일 홈페이지에 '조중친선관계는 변함없이 공고 발전될 것이다' 제목의 글을 싣고 '북중 우호협조 및 상호원조조약'(이하 ... 국제정세 속에서도 사회주의 위업의 정당성에 대한 신념을 굳게 가지고 전투적 우의와 혈연적 유대의 위력으로 적대 세력들의 강권과 발악적 책동을 물리치며 휘황한 미래를 향하여 매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냉전 종식 후 제국주의자들에 ...

    한국경제 | 2021.07.11 11:31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시진핑에 "적대세력 도전 더 악랄해져"…北中 친서 교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북중우호조약 60주년을 맞아 친서를 교환했다. 조선중앙통신은 11일 '북중 우호협조 및 상호원조조약'(이하 북중우호조약) 체결 60주년을 맞아 김 위원장과 시 주석이 ... 비롯한 각 분야에서 보다 높은 단계로 전면적으로 승화 발전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조중 우호협조 및 호상원조에 관한 조약은 적대 세력들의 도전과 방해 책동이 보다 악랄해지고 있는 오늘 두 나라의 사회주의 위업을 ...

    한국경제 | 2021.07.11 08:45 | 신현보

  • thumbnail
    북중 정상 친서 "우호조약, 적대세력 도전 속 더욱 강한 생활력"(종합2보)

    북중 우호조약 60주년 기념…시진핑 "북한과 전략적 의사소통 강화" 노동신문 "제국주의 연합해 사회주의국가 고립·압살 책동…북중단결 요구"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북중우호조약 60주년을 맞아 ... 군사, 문화를 비롯한 각 분야에서 보다 높은 단계로 전면적으로 승화 발전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조중 우호협조 및 호상원조에 관한 조약은 적대 세력들의 도전과 방해 책동이 보다 악랄해지고 있는 오늘 두 나라의 사회주의 위업을 ...

    한국경제 | 2021.07.11 08:19 | YONHAP

  • thumbnail
    김정은·시진핑 친서교환…"적대세력 도전 속 더욱 강한 생활력"(종합)

    북중 우호조약 60주년 기념…시진핑 "북한과 전략적 의사소통 강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북중우호조약 60주년을 맞아 친서를 교환하고 변화하는 국제정세 속에서 양국관계를 더욱 발전시킬 의지를 ... 군사, 문화를 비롯한 각 분야에서 보다 높은 단계로 전면적으로 승화 발전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조중 우호협조 및 호상원조에 관한 조약은 적대 세력들의 도전과 방해 책동이 보다 악랄해지고 있는 오늘 두 나라의 사회주의 위업을 ...

    한국경제 | 2021.07.11 07: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