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4,2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법안 게이트키퍼' 법사위 의사봉, 정청래 손으로?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의원이 16일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되면서 공석이 된 법제사법위원장 자리를 누가 이어받을지 관심이 쏠린다. 법안의 본회의 상정 여부를 정하는 법사위는 상임위의 최종 관문이자 게이트키퍼다. 상임위원장은 여야 ... 거듭하던 전반기 원 구성 협상 당시, 과반 의석을 무기 삼아 18개 상임위원장직을 여당 단독으로 선출해버렸다. 원내사령탑이 바뀌었지만, 윤 신임 원내대표의 입장 역시 강경하다. 법사위는 물론 상임위원장 자리를 야당에 일체 넘겨줄 ...

    한국경제 | 2021.04.16 18:45 | YONHAP

  • thumbnail
    윤호중 선택한 與…'포스트 재보선' 정국 험로 걷나

    더불어민주당의 신임 원내대표에 '이해찬계 친문'인 4선의 윤호중 의원이 당선되면서 향후 여야 관계도 험로가 예고된다. 민주당이 4·7 재·보궐선거에서 참패하며 정책은 물론 대야(對野) 기조에도 변화가 예상됐으나 전임 김태년 전 원내대표와 마찬가지로 주류인 윤 원내대표원내를 지휘하게 돼 강경 기조에 대한 큰 변화는 기대하기 어렵다는 전망이다. 실제로 윤 원내대표는 16일 당선 직후 "검찰 개혁, ...

    한국경제 | 2021.04.16 18:39 | YONHAP

  • thumbnail
    목동씨사이트, 2022학년도 가천대 논술고사 대비반 5월 개강

    ... 크지 않다. 단, 쉬운 문제에서의 실수가 치명적으로 작용하기 때문에, 철저한 대비가 필수적이다. 개념을 다진 후 대표 유형에 대한 반복 학습을 통해 정확도 향상이 필요하다는 설명이다. 이에 목동씨사이트학원은 `2022학년도 가천대 ... 설명회도 마련했다. 가천대 입학관계자가 참석하여 가천대 논술 전형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며 5월 1일(토) 오전 11시 원내 대강의실에서 진행된다. 참석자에게는 2022학년도 가천대 입학전형 안내 책자, 가천대 국어/수학 예상 문제 자료, ...

    한국경제TV | 2021.04.16 18:24

  • thumbnail
    첫 고비 넘은 野 통합…安 '호남 설득'이 다음 관문

    ... 예상됐다. 지난 12일 재선, 14일 초선과 중진 모임, 15일 비상대책회의에서 잇따라 야권 통합 논의에 대한 문제 제기가 터져 나왔기 때문이다. 특히 주호영 원내대표대표 권한대행이 차기 당권을 거머쥐려고 통합 논의를 지렛대로 삼는다는 불신이 저변에 깔려 있었다. 그러나 주 대표 대행이 비공개 의총에서 조기 사퇴 카드를 던지면서 잡음이 일단 수면 밑으로 가라앉았다. 일순간 정권 교체를 위한 야권 통합이라는 대의에 거부하기 어려운 흐름이 형성된 ...

    한국경제 | 2021.04.16 18:06 | YONHAP

  • thumbnail
    윤호중 "檢개혁, 새 지도부 선출된 뒤 협의할 것"(종합)

    ... 반성·혁신…2030 민심 확인하고도 못 변해" 강성지지층엔 "인신공격 삼가해달라"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신임 원내대표는 16일 취임 일성으로 "철저히 반성하고 혁신해 유능한 개혁정당, 일하는 민주당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시기를 못박지 않겠다. 지금 소급적용 법안이 논의되고 있기 때문에, 충실히 논의하겠다. 예산 확보 문제도 정부와 긴밀히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원내수석부대표에는 한병도 의원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6 17:58 | YONHAP

  • thumbnail
    선거 참패에도 결국 또 친문…與 새 원내사령탑에 윤호중

    ... 16일 치러진 민주당 원내대표 선거에서 총 169표 중 104표(63.8%)를 받아 박완주 의원(65표)을 꺾고 원내사령탑 자리를 거머쥐었다. 4선인 윤 원내대표는 86그룹(1980년대 학번·60년대생)의 맏형 격인 인물이다. ... 재건을 주도할 리더십으로 윤 원내대표의 안정감과 추진력이 의원들에게 인정을 받았다는 평가다. 여권에선 일찌감치 윤 원내대표가 이번 선거의 승기를 잡았다고 점치는 사람이 많았다. 대표적인 친문 인사인 데다 지난 총선 때 당 사무총장으로 공천 ...

    한국경제 | 2021.04.16 17:52 | 고은이/전범진/조미현

  • thumbnail
    [사설] 총리·장관·靑 동시 교체…사람만 바꿔선 소용없다

    국무총리 및 5개 부처 장관 개각, 청와대 참모진 개편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경선 결과를 보면 안도보다는 문재인 정부의 남은 임기 1년에 대한 걱정부터 앞선다. 4·7 재·보궐선거 참패에 대한 ... 생각은 거의 없어 보인다. 게다가 여당은 “개혁 기조를 바꿔서는 안 된다”고 역설해 온 대표적 친문 인사가 원내대표로 선출돼 앞으로 어떤 행보를 보일지 짐작하게 한다. 내달 2일 당 대표 선거 후보자들까지 ...

    한국경제 | 2021.04.16 17:51

  • thumbnail
    與, 쇄신 격랑 속 '안정적 쇄신' 선택…'도로 친문' 우려도(종합)

    ... 돼" 쇄신을 앞세운 비주류의 함성은 '찻잔 속 태풍'에 그쳤다. 16일 4·7 재보선 참패의 거센 후폭풍 속에서 치러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의원들은 이해찬계인 윤호중 의원의 손을 들어줬다. 선거 패배 후유증을 딛고 재건을 주도할 원내 리더십으로 '안정감 있는 쇄신'을 택한 것으로 풀이된다. 당장 원내에서 야당과 줄다리기를 해야 하는 난제가 산적해 있다는 점도 표심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가깝게는 부동산 정책부터 멀리는 검찰·언론개혁 ...

    한국경제 | 2021.04.16 17:51 | YONHAP

  • thumbnail
    문재인 정부 마지막 총리…왜 김부겸인가

    ... ‘전국구 스타’로 발돋움했다. 친문(친문재인)이 득세하는 민주당 내에선 비주류로 평가받는다. 여야 정치인들은 김 후보자에 대해 “통합과 화합을 상징하는 정치인”이라고 입을 모은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홍준표 무소속 의원 등 현 야당 인사들과도 격의 없이 교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후보자는 여권 잠룡으로 꼽힌다. 2017년 대선 때는 문재인 대통령, 이재명 경기지사, 안희정 충남지사와 함께 민주당 경선주자로 뛰기도 했다. 여권에서 ...

    한국경제 | 2021.04.16 17:45 | 임도원/좌동욱

  • thumbnail
    국민의힘 "국민의당과 합당" 결의…주호영 조기사퇴

    국민의힘 의원들이 국민의당과 합당하기로 뜻을 모았다. 다만 당대표를 뽑는 전당대회 이전에 통합할지, 아니면 이후에 할지는 끝내 결론짓지 못했다. 주호영 대표권한대행 겸 원내대표의 거취와 관련해서는 주 대표대행이 직접 원내대표 사퇴 ... 국민의당과 합당의 건을 결의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77명의 의원 대부분이 찬성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주 대표대행은 의총 후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당과 통합을 찬성한다는 쪽으로 결론이 났다”며 “반대는 ...

    한국경제 | 2021.04.16 17:34 | 성상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