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5,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태년 "부동산 대책 후속입법 처리 안 돼 부작용…종부세 중과"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7일 "부동산 대책 관련 후속입법을 서두르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지난해 12월 발표한 고강도 대책의 후속 법안이 20대 국회에서 처리되지 않아 부동산 시장에 부작용이 발생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12·16과 6·17 부동산대책의 후속 입법과 함께 추가로 필요한 입법과제를 7월 ...

    한국경제 | 2020.07.07 09:54 | 김소현

  • thumbnail
    주호영 "추미애 지휘권 발동에 청와대 배후조종"

    "법무부, 민정수석실 통해 문서로 사전보고 후 승인받아"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7일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권 발동 배경에 청와대가 있다"며 청와대 배후설을 제기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법무부가 민정수석실을 통해 문서로 사전에 보고한 후 청와대의 승인을 받았다는 사실을 파악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윤석열 죽이기가 추 ...

    한국경제 | 2020.07.07 09:25 | YONHAP

  • thumbnail
    정의당 "성범죄자 안희정 빈소에 대통령 명의 조화라니…"

    ... 당직을 걸어 조화와 조기를 보내고 있다는 점"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안희정 전 지사는 위력에 의한 성폭력 사건의 가해자로 대법원에서 3년 6개월이 실형을 선고받은 바 있다"라면서 "민주당 대표, 원내대표, 대통령이라는 직책을 걸고 조화를 보낸 이 행동이 대체 무엇을 의미하는 것인가. 정치인이라면 본인의 행동과 메시지가 개인의 것이 아니라 공적인, 공당의 메시지라는 것을 분명 알 것"이라고 지적했다. 조혜민 대변인은 ...

    한국경제 | 2020.07.07 09:02 | 조준혁

  • thumbnail
    세제 우선, 공급은 차순위…핀셋 부동산대책 순차 발표

    ... 이상에 대해 기본공제(6억원·1세대 1주택자는 9억원)를 3억원으로 낮추는 방안, 과표 구간을 낮춰 3·4% 최고세율을 내는 다주택자를 늘리는 방안 등이 모색되고 있다. 이와 관련,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각종 공제 축소 등 종부세의 실효세율을 높이기 위한 추가 조치를 국회 논의 과정에서 확실하게 검토하겠다"고 6일 밝힌 바 있다. 종부세와 함께 재산세 부담을 강화하는 방안 또한 함께 검토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양도세의 ...

    한국경제 | 2020.07.07 06:01 | YONHAP

  • thumbnail
    통합, 오늘 부동산 정책 긴급 간담회

    미래통합당은 7일 오후 국회에서 부동산 정책 진단을 위한 긴급 간담회를 개최한다. 통합당 정책위원회와 당 싱크탱크인 여의도연구원이 주최하는 이날 간담회에는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 등 주요 당직자들이 참석한다. 통합당은 간담회에서 수도권을 비롯해 전국에서 나타나고 있는 집값 폭등 현상의 원인과 정부 부동산 정책의 문제점을 짚고, 해결책을 모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7 06:00 | YONHAP

  • thumbnail
    김태년, 국회의원 후보 '1주택 서약' 이행 앞당길 것

    더불어민주당이 4·15 총선 과정에서 진행한 국회의원 후보의 '1주택 서약' 이행 시기를 앞당기는 방안을 추진한다.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는 6일 jtbc '뉴스룸'에서 나와 "공천 신청을 할 때 (당선 후) 2년 내 1가구 1주택 외에 다 매각하는 것으로 서약을 받았는데 그 약속은 지켜지게 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이 기간이 국민 눈높이에서 조금 부족한 점이 있을 수 ...

    한국경제 | 2020.07.06 23:19 | 윤진우

  • thumbnail
    與 '1주택 서약' 이행 앞당긴다…김태년 "단축방안 마련"

    더불어민주당이 4·15 총선 과정에서 국회의원 후보들을 상대로 받았던 '1주택 서약'의 이행 시기를 앞당기는 방안을 추진한다. 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6일 jtbc '뉴스룸' 인터뷰에서 "공천 신청을 할 때 (당선 후) 2년 내 1가구 1주택 외에 다 매각하는 것으로 서약을 했는데 그 약속은 지켜지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런데 이 기간이 국민 눈높이에서 조금 부족한 점이 있을 수 있어서 더 단축하는 방안을 지금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7.06 23:13 | YONHAP

  • thumbnail
    안희정과 '옛 인연' 야당 인사들도 조문 발걸음

    ... 모친상을 당한 안 전 지사는 형 집행정지 결정에 따라 6일 새벽부터 빈소를 지키고 있다. 원유철 전 미래한국당 대표가 야당 인사들 중 가장 먼저 빈소를 찾았다. 안 전 지사와 고려대 선후배 사이인 그는 "제가 원내대표를 할 때 ... 일이 많았다"며 "슬픈 일을 당했을 때 여야를 떠나 서로 위로하고 격려하는 풍토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원 전 대표는 "안 전 지사에게 어머님을 잘 모시고 힘내라는 위로의 말씀을 건넸다"며 "안 전 지사는 '바쁜데 와주셔서 고맙다'고 ...

    한국경제 | 2020.07.06 22:27 | YONHAP

  • thumbnail
    전열 가다듬는 '통합당'…청와대 정면 겨냥

    미래통합당이 국회로 복귀하면서 민주당과 청와대를 상대할 원내투쟁 진용을 정비했다. 2년간 활동할 상임위 배치표를 전면 새롭게 작성했다. 청와대와 사정기관, 외교·안보부처 등을 겨냥한 일명 '저격수'들을 ... 상임위원 배정 명단을 제출했다. 국회 운영을 총괄하고 청와대를 담당하는 운영위원회에 저격수를 전면 배치했다. 운영위에 원내지도부와 가까운 원내대표단을 주로 선임했던 관례를 없앴다. 김도읍·김태흠·박대출 등 소위 ...

    한국경제 | 2020.07.06 18:52 | 윤진우

  • thumbnail
    정의 "안희정 모친상에 조화보낸 문대통령, 무책임한 판단"

    ... 지사 사건은 유력 정치인으로부터 일어난 성폭력 사건으로, 정치 권력과 직장 내 위력이 바탕이 된 범죄"라며 "정치 권력을 가진 이는 모두가 책임을 통감했고, 더불어민주당 역시 반성의 의지를 표했다"고 밝혔다. 이어 "민주당 대표, 원내대표, 대통령이라는 직책을 걸고 조화를 보낸 행동이 정말 책임을 통감한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며 "오늘과 같은 행태가 피해자에게, 한국 사회에 '성폭력에도 지지 않는 정치권의 연대'로 비치진 않을지 우려스럽다"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20.07.06 18: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