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0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휘발유값 바닥 찍고 2주째 올라…상승 지속 전망

    ... L당 1286.7원, 최저가 알뜰주유소 휘발유가 1232.7원이었다. 경유 판매 가격도 지난주보다 15.6원 오른 L당 1084.2원을 기록했다. 국내 기름값은 국제유가 상승을 반영해 당분간 더 오를 것으로 보인다. 한국으로 수입하는 원유의 기준인 두바이유의 이번주 가격은 배럴당 38.9달러로 전주보다 4.6달러 올랐다. 국제유가의 상승은 산유국들의 감산규모 연장 합의 등의 소식 때문이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06 09:21 | 한민수

  • thumbnail
    기름값 본격 상승세…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올라

    ... 1천232.7원이었다. 경유 판매 가격도 지난주보다 15.6원 오른 ℓ당 1천84.2원을 기록했다. 정유업계에 따르면 국내 기름값은 국제유가 상승을 반영해 당분간 더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국제유가는 이번 주 상승세를 이어갔다. 한국으로 수입하는 원유의 기준인 두바이유 가격은 배럴당 38.9달러로 전주보다 4.6달러 올랐다. 석유공사는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의 감산 규모 연장 합의 등 영향으로 국제유가가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06 08:57 | YONHAP

  • thumbnail
    뉴욕 증시, 깜짝 고용지표에 '급등'…나스닥, 장중 최고치 경신

    ... 상당히 잘 이행했다"며 "지난 수주간 중국이 미국 상품을 상당히 많이 구매했다"고 했다. 또 이날 미 교통부는 중국 항공사 여객기의 미국 왕복 노선을 매주 2차례 허용하기로 했다. 국제유가도 급등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7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2.14달러(5.7%) 오른 39.5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WTI는 한주 동안 약 11% 올랐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06 08:16 | 한민수

  • thumbnail
    '감산 연장' 국제유가 급등…WTI 5.7%↑

    주요 산유국들의 감산 합의가 한 달 연장되는 등 호재에 국제유가가 5일(이하 현지시간) 급등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7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5.7% 오른 39.55달러를 기록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8월물 브렌트유도 배럴당 5.20% 상승한 42.07달러를 나타내고 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에 비회원 산유국까지 참여하는 ‘OPEC+’는 하루 970만배럴 감산 합의를 7월까지 ...

    한국경제 | 2020.06.06 08:08

  • thumbnail
    멕시코 대통령, OPEC+ 감산 연장회의 앞두고 "더 감산 못해"

    "이미 감산 약속 지켰다…약속 이행하지 않은 나라들이 감산해야" OPEC+(석유수출국기구 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의 원유 감산 연장 회의를 앞두고 멕시코 대통령이 더는 감산할 수 없다고 못을 박았다.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멕시코 대통령은 5일(현지시간) 타바스코주 방문 중에 연 정례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원유) 생산을 더는 조정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감산 약속을 지켰다. 우리가 그 이상의 원유를 ...

    한국경제 | 2020.06.06 05:29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감산연장·미 일자리 증가 훈풍…WTI 5.7% 급등

    국제유가가 5일(현지시간) 급등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7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5.7%(2.14달러) 오른 39.5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로써 이번 주 11%가량 상승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8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30분 현재 배럴당 5.20%(2.08달러) 상승한 42.07달러를 나타내고 있다. 주요 산유국들의 감산 합의가 한 달 연장됐다는 소식이 지속적인 훈풍으로 작용했다고 CNBC방송이 ...

    한국경제 | 2020.06.06 05:26 | YONHAP

  • thumbnail
    미 일자리 V자 턴어라운드…셧다운 풀자 일터복귀 시동 걸렸다

    ...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973.16포인트(3.70%) 상승한 27,254.98을 나타내고 있다. 장중 1,000포인트 이상 올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90.82포인트(2.92%) 상승한 3,203.17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03.50포인트(2.12%) 오른 9,818.31을 각각 나타내고 있다. 수요증가 기대 속에 미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7월물은 장중 5% 안팎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06 01:29 | YONHAP

  • thumbnail
    모두의 예상 뒤엎고…美 일자리 250만개 증가

    ... 무디스애널리틱스는 한 자릿수인 8.5%를 제시했다. 미 경제의 V자 회복 기대에 월가는 환호했다. 이날 뉴욕증시는 강세로 출발했고, 미국 10년 만기 국채 금리도 상승했다. 경기 회복에 따른 수요 증가 기대에 힘입어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도 뛰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앞으로 실업률 감소폭에서 미 실업급여 체계가 변수라고 보도했다. 미 의회예산국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실직한 근로자에게 주당 600달러를 추가로 지급하는 실업급여 정책이 민주당 주장대로 ...

    한국경제 | 2020.06.06 00:07 | 이고운

  • 뉴욕증시, 美 5월 고용지표 깜짝 호조 급등 출발

    ... 시티즌뱅크의 토니 베디키안 글로벌 시장 담당 대표는 "코로나19의 2차 유행이 아니라면, 놀라운 고용지표가 증명하듯 전반적인 미국 경제가 전환점을 돌았을 수 있다"고 말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도 급등했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지수는 1.94% 올랐다. 국제유가도 상승했다. 7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3.90% 상승한 38.87달러에, 브렌트유는 4.60% 오른 41.83달러에 움직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05 22:57 | YONHAP

  • thumbnail
    05일, 거래소 기관 순매수상위에 전기,전자 업종 2종목

    ...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기관 투자자의 순매수 상위 20개 종목은 삼성전자, KODEX 레버리지, SK하이닉스, LG화학, 현대차, KODEX 코스닥150 레버리지, 삼성바이오로직스, KODEX 200, 삼성물산, KODEX WTI원유선물(H)등이다. 이중에 전기,전자 업종에 속한 종목이 4개 포함되어 있다. 삼성전자, KODEX 레버리지, SK하이닉스 등은 전일 대비 주가가 상승했고, LG생활건강, NAVER, KODEX 코스닥150선물인버스 등은 주가가 하락했다. ...

    한국경제 | 2020.06.05 18:35 | 한경로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