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5,7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해시태그 경제 용어] 전방 연쇄효과

    ... 전방 연쇄효과는 한 산업의 발전이 그 산업의 생산물을 중간 투입물로 사용하는 산업을 발전시키는 효과다. 예를 들어 원자재 산업이 규모의 경제와 기술혁신, 경영 혁신으로 제품 가격을 내린다면 이를 활용하는 다른 산업군도 원가를 절감할 수 ... 수출 비율이 높다는 점을 고려하면 해외 수요 여건의 변화가 국내 산업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원자재값 #내리면 #경제도성장?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41호(2019.09.09 ~ 2019.09.15) ...

    한경Business | 2019.09.02 13:50

  • thumbnail
    [중부지방국세청]유재철 청장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 세정지원"

    ... ▲성실신고확인 사업자에 대한 인센티브 부여 ▲중소기업에 대한 세무조사 최소화 ▲납부기한 연장 및 납세담보 면제 등 중소기업의 애로사항 등이 집중 논의 됐다. 이날 동화산업단지 운영협의회 관계자들은 "최근 일본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해 원자재 상승 등으로 인해 중소기업의 경제적 어려움이 큰 상황"이라며 "세무조사 축소, 납기연장, 납세담보 면제 등 경영 애로 중소기업에 대한 세정지원을 확대해 달라"고 건의했다. 유 청장은 "최근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일본 ...

    조세일보 | 2019.08.28 10:21

  • thumbnail
    "어게인 2015"…불황기에 뜨는 음식료株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화학 등 수출주로 시장의 관심이 쏠리면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이상기후로 밀가루, 설탕 등 원자재 가격이 폭등해 원가 부담이 커진 것도 악재로 작용했다. 음식료주가 다시 관심을 받기 시작한 것은 올해 2분기 실적 시즌부터다. 주요 기업들이 제품 가격을 인상한 효과가 나타나기 시작했고, 원자재값 안정으로 비용 부담은 줄어들었다. 미국 시카고상품거래소(CBOT)에 따르면 밀 가격은 1년 전보다 약 20% 하락했다. “성장 ...

    한국경제 | 2019.08.19 17:22 | 최만수

  • 어게인2015?…증시서 부각되는 음식료株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화학 등 수출주로 시장의 관심이 쏠리면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이상기후로 밀가루, 설탕 등 원자재 가격이 폭등해 원가 부담이 커진 것도 악재로 작용했다. 음식료주가 다시 관심을 받기 시작한 것은 올해 2분기 실적시즌부터다. 주요 기업들이 제품 가격을 인상한 효과가 나타나기 시작했고, 원자재값 안정으로 비용 부담은 줄어들었다. 미국 시카고상품거래소(CBOT)에 따르면 밀 가격은 1년전보다 약 20% 하락했다. ◆“성장 ...

    한국경제 | 2019.08.19 15:57 | 최만수

  • thumbnail
    달러강세 장기화에 美기업·원자재·신흥국 압박 확대

    상대적 경기호조에 달러가치 작년 저점보다 11% 상승 美 기업이익 감소, 기름 상승, 신흥국 외자탈출·부채증가 우려 미국 달러화 강세 현상이 장기화하면서 미국 기업의 실적과 국제 원자재 가격, 신흥국 금융시장을 둘러싼 우려가 ... 기업들도 강달러로 인해 외국에서 벌어들인 돈을 달러로 바꾸는 데 비용이 더 들게 된다. 가격이 달러로 표시되는 원자재도 강달러로 인한 가격 상승을 피할 수 없게 되면서 외국 구매자들은 석유, 구리, 기타 주요 원자재 구매 시 더 높은 ...

    한국경제 | 2019.08.19 10:01 | YONHAP

  • thumbnail
    '전범기업' 미쓰비시의 한국자회사, 일본 내 그룹사와 짬짜미 정황

    ... 고려해 수입가격을 조정해 준다는 것은 특수관계를 고려하지 않고서는 합리적으로 설명하기 어렵다"고 판시했다. 실제로 원자재인 희토류의 국제적인 시세 상승으로 가격이 인상됐던 '모터'와 달리 '모션·앰프'의 시세는 특별한 이유가 없었음에도 ... 통상적으로 기계는 싼값에 팔고 부품은 비싸게 팔아 마진율을 높이는 경우가 많다"며 "수출자가 오히려 부품을 싼 에 파는 경우는 극히 드문 사례"라고 설명했다. 그는 "부품 가격을 낮게 책정한 채로 수입해 가격에 큰 차이가 발생한다면 ...

    조세일보 | 2019.08.14 16:04

  • thumbnail
    '중국발 원자재 폭등'에 초호황 누린 조선·해운…금융위기로 침몰

    ... 모두가 사상 최대 이익을 만끽하던 10여 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2003부터 2008년 사이 ‘원자재 슈퍼사이클(commodity super cycle)’이 세계를 휩쓸던 때였다. 사이클의 시작 “왜 ... 해운업체들은 치솟는 운임을 활용해 더 많은 돈을 벌 방법을 모색했다. 빚을 내 장기로 배를 빌리고(용선), 다시 비싼 에 짧게 빌려주는(대선) 사업을 공격적으로 확대했다. 운임이 오르면 더 나은 가격으로 다시 대선했다. 시장을 낙관하고 ...

    한국경제 | 2019.08.09 17:19 | 이태호

  • 中, 짙어지는 '디플레 그림자'…7월 생산자 물가 -0.3%

    ... 전달 상승률(0.0%)과 시장 예상치(-0.1%)에 크게 못 미치는 수준이다. 2016년 8월 이후 첫 마이너스다. 원자재와 중간재 가격, 제품 출고가 등을 반영하는 PPI는 제조업 활력과 관련된 경기 선행지표 중 하나다. PPI가 마이너스로 전환되면 통상 디플레이션 전조로 해석한다. PPI는 일정한 시차를 두고 소비자가 실제로 느끼는 물건 을 반영하는 소비자물가지수(CPI)에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중국의 PPI 상승률은 지난해 6월 4.7%를 기록한 뒤 ...

    한국경제 | 2019.08.09 16:06 | 강동균

  • thumbnail
    中 디플레 우려…생산자물가지수 상승률 마이너스 전환(종합)

    ...I) 상승률이 마이너스로 전환되면서 디플레이션 우려가 현실화할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반대로 과일과 돼지고기 이 급등하는 등 식품을 중심으로 소비자 물가가 들썩이면서 민생 안정을 위한 중국 정부의 고심은 한층 깊어지게 됐다. ... 이후 근 3년 만에 처음이다. PPI 상승률이 마이너스로 전환되는 것은 통상 디플레이션의 전조로 해석된다. 원자재와 중간재 가격, 제품 출고가 등을 반영하는 PPI는 제조업 활력과 관련된 경기 선행 지표 중 하나다. 중국의 PPI ...

    한국경제 | 2019.08.09 11:58 | YONHAP

  • thumbnail
    코발트 상승 조짐…코스모화학 등 '들썩'

    ... 8850원에 거래를 마쳤다. 1년 내 최저가(7470원)까지 떨어진 지난 5일 이후 반등하고 있다. 세계 최대 코발트 생산지인 콩고민주공화국 무탄다광산이 운영을 중단한다는 소식이 매수세를 뒷받침했다. 무탄다광산을 운영하는 글로벌 원자재업체 글렌코어는 채산성이 떨어진 코발트 광산의 문을 연말부터 닫기로 했다. 2차전지의 핵심 소재 중 하나인 코발트 가격은 지난해 고점을 찍고 하락 중이다.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코발트 현물 가격(7일 기준)은 t당 2만3000달러에 ...

    한국경제 | 2019.08.08 18:05 | 김기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