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7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경제(제조업 체감경기 4분기도 비관적…내수·수출…)

    ... 69로 1포인트 하락했다. 대한상의는 "수출이 10개월째 마이너스, 상장사 상반기 영업이익은 37% 감소하는 등 세계 경제 성장 둔화세로 민간 부문의 성장 모멘텀이 약해진 상황"이라며 "여기에 미·중 무역분쟁, 일본 수출규제, 원자재 변동성, 노동환경 변화 등 대내외 불안 요인들이 한꺼번에 몰려 체감경기를 끌어내렸다"고 지적했다. 지역별로 보면 자동차·부품·기계 업종이 밀집한 전북(51)과 경남(61), 대구(61)의 체감 경기가 다른 지역보다 부진하게 ...

    한국경제 | 2019.10.14 08:31 | YONHAP

  • thumbnail
    제조업 체감경기 4분기도 비관적…내수·수출 동반 하락

    ... "수출이 10개월째 마이너스, 상장사 상반기 영업이익은 37% 감소하는 등 세계 경제 성장 둔화세로 민간 부문의 성장 모멘텀이 약해진 상황"이라며 "여기에 미·중 무역분쟁, 일본 수출규제, 원자재 변동성, 노동환경 변화 등 대내외 불안 요인들이 한꺼번에 몰려 체감경기를 끌어내렸다"고 지적했다. 지역별로 보면 자동차·부품·기계 업종이 밀집한 전북(51)과 경남(61), 대구(61)의 ...

    한국경제 | 2019.10.14 06:01 | YONHAP

  • thumbnail
    車강판 가격↑…철강사 실적개선 기대감

    ... 6일 업계에 따르면 포스코는 국내 한 완성차업체에 공급하는 자동차 강판 가격을 t당 2만~3만원 인상키로 결정했다. 포스코가 자동차 강판 가격을 인상하는 것은 2017년 하반기 이후 2년 만이다. 이번 자동차 강판 인상은 철광석 등 원자재 가격 인상을 반영한 조치다. 올해 1월 t당 70달러 수준이던 철광석 가격은 세계 최대 철광석 공급사인 발레의 브라질 댐 붕괴에 따른 철광석 수급 차질로 상승하기 시작했다. 7월엔 연초보다 70% 이상 급등한 120달러까지 치솟았다. ...

    한국경제 | 2019.10.06 18:30 | 김보형

  • thumbnail
    해외 자산 배분에 달러 표시 신흥국 채권이 필요한 이유

    ... 가까이 길다. ◆선진국 채권 중 호주 채권의 변동성 가장 낮아 한편 원·달러 환율의 연 환산 변동성의 관측 은 8.5%로 해외 채권 변동성과 비교하면 매우 높다. 따라서 환 헤지를 하지 않으면 해외 채권의 변동성은 원·달러 ... 통화는 통상 안전 자산이다. 하지만 호주 통화는 주요 선진국 통화와 다른 면이 존재한다. 호주는 전체 수출 중 원자재가 차지하는 비율이 55%가 넘는 만큼 원자재 가격에 민감하다. 이 때문에 호주 통화는 주요 선진국과 달리 원자재 ...

    한경Business | 2019.09.30 15:54

  • thumbnail
    아시아 전역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전세계 돈육 '들썩'

    ... 소비국이기 때문에 돈육 가격 변화에 더욱 민감할 수밖에 없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으로 1인당 연간 돈육 소비량은 유럽연합(35.5㎏), 중국(30.4㎏), 한국(30.1㎏), 베트남(29.7㎏) 순이었다. 원자재 시장에서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이 글로벌 식품시장을 흔들 수도 있는 변수로 주목하고 있고 보험업체들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의 파괴력을 고려해 축산농가의 리스크를 줄일 상품을 내놓고 있다. 독일 정부는 축산농가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병에 대비해 ...

    한국경제 | 2019.09.17 14:43 | 강경주

  • thumbnail
    돼지열병 아시아 강타…올해 글로벌 돈육 13% 급등

    ... 돈육 가격 변화에 더욱 민감할 수밖에 없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면 2018년 현재 1인당 연간 돈육 소비량은 유럽연합(35.5㎏), 중국(30.4㎏), 한국(30.1㎏), 베트남(29.7㎏) 등으로 나타나고 있다. 원자재 시장에서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이 글로벌 식품시장을 흔들 수도 있는 변수로 주목하고 있다. 미국 투자회사인 인터내셔널 FC스톤은 지난 5월 아프리카돼지열병을 전례가 없는 사례로 진단한 바 있다. 인터내셔널 FC스톤은 돈육 공급부족으로 ...

    한국경제 | 2019.09.17 11:35 | YONHAP

  • thumbnail
    ETF 8월 수익률 '금' 앞지른 1위는 '美 장기국채'

    ... 지난달 28일(현지시간) 한때 사상 최저인 1.905%까지 하락했고 2%를 밑돈 날이 많았다. 금리 하락은 채권 상승을 의미한다. 이에 따라 미국 장기 국채 선물 가격 지수를 추종하는 국내 ETF도 큰 수익을 낼 수 있었다. ... 0.1%로 아직 미미한 수준이다. 이 가운데 해외주식형의 거래대금은 전월보다 2.3% 증가한 데 비해 해외채권형과 해외원자재형의 거래대금은 각각 272.2%, 207.5% 늘었다. 해외 채권과 원자재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폭발적으로 ...

    한국경제 | 2019.09.14 08:03 | YONHAP

  • 中 디플레 조짐 '뚜렷'…생산자물가 두 달째 마이너스

    ... 하락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시장이 예상한 하락 폭(0.9%)보다는 작지만 7월 하락 폭(0.3%)을 크게 웃돈 것이다. 중국의 월별 PPI 상승률은 5월부터 떨어지기 시작해 7월엔 3년 만에 처음으로 마이너스로 돌아섰다. 원자재와 중간재 가격, 제품 출고가 등을 반영하는 PPI는 제조업 활력과 관련된 경기 선행지표 중 하나다. PPI가 마이너스로 전환되면 통상 디플레이션 전조로 해석한다. PPI는 일정한 시차를 두고 소비자가 실제로 느끼는 물건값을 반영하는...

    한국경제 | 2019.09.10 14:59 | 강동균

  • thumbnail
    [강동균의 차이나 톡]中, 짙어지는 '디플레이션' 그림자…8월 생산자물가 -0.8%

    ... 상승률이 마이너스를 기록한 것은 2016년 8월 이후 지난 7월이 처음이었는데요. 8월 들어 하락 폭이 더욱 커진 겁니다. 원자재와 중간재 가격, 제품 출고가 등을 반영하는 PPI는 제조업 활력과 관련된 경기 선행지표 중 하나인데요. PPI가 마이너스로 전환되면 통상 디플레이션 전조로 해석합니다. PPI는 일정한 시차를 두고 소비자가 실제로 느끼는 물건 을 반영하는 소비자물가지수(CPI)에도 영향을 주기 때문이지요. 중국의 월간 PPI 상승률은 지난해 6월까지 줄곧 4%대를 ...

    한국경제 | 2019.09.10 14:14 | 강동균

  • thumbnail
    [정연일의 원자재포커스] 인니 정부 '전기차 굴기'가 불러온 니켈 폭등세

    글로벌 원자재 시장에서 니켈 가격이 폭등하고 있다. 세계 최대 니켈 생산국가인 인도네시아가 내년부터 니켈 수출을 중단할 것이라 발표한 데 따른 것이다. 시장에서는 전기차 배터리 등 차세대 산업 장비의 주요 소재인 니켈의 공급이 불안해질 것이란 우려가 퍼지고 있다. 2일(현지시간)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거래되는 니켈 현물 가격은 전일 대비 4.28% 상승한 톤당 1만8625달러를 기록했다. 니켈의 가격이 1만8000달러를 넘어선 건 5년만에 ...

    한국경제 | 2019.09.03 15:14 | 정연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