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40,4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골대만 두 번' 안양, 경남과 무승부…K리그2 선두 탈환 실패

    프로축구 K리그2(2부) FC안양이 '골대 불운'에 울면서 선두 탈환에 실패했다. 안양은 11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29라운드 경남FC와 홈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안양은 최근 ... 35(9승 8무 12패)로 일단 6위에서 5위로 올라섰다. 안양은 코스타리카 국가대표로 뽑혀 2022 카타르 월드컵 예선에 참여했던 K리그2 득점 2위 조나탄(11골)을 이날도 쓰지 못한 가운데 두 번이나 상대 골대를 맞추며 결국 ...

    한국경제 | 2021.09.11 17:54 | YONHAP

  • thumbnail
    산투 감독 "손흥민 상태 좋지 않아"…C.팰리스전 출전 불투명

    국가대표팀 소집 기간 종아리를 다친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이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경기에 나서지 못할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토트넘은 11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셀허스트 ... 몇몇 선수의 결장 가능성을 시사했다고 알렸다. 산투 감독은 전날 열린 경기 전 공식 기자회견에서 2022 카타르 월드컵 예선에 참여하느라 국가대표팀에 소집됐던 선수들과 관련된 문제들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손흥민의 몸 상태에 대해 "좋지는 ...

    한국경제 | 2021.09.11 11:04 | YONHAP

  • thumbnail
    클롭 리버풀 감독 "2년마다 월드컵 연다고? 결국 돈 때문!"

    FIFA 월드컵 격년 개최 추진하자 강력 비판 과르디올라 맨시티 감독은 "더 재미있을 것" 찬성 위르겐 클롭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버풀 감독이 '월드컵 격년 개최안'은 "결국 돈 때문에 하는 것"이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11일 영국 BBC 보도에 따르면 클롭 감독은 주말 정규리그 경기를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관련 질문이 나오자 "축구처럼 일정이 과도한 스포츠 종목은 세상에 없고, 우리 모두 왜 이런 일이 벌어지는지 알고 있다"며 국제축구연맹(FIFA)을 비판했다. ...

    한국경제 | 2021.09.11 09:36 | YONHAP

  • thumbnail
    '네덜란드에 1-6 참패' 터키, 귀네슈 대표팀 감독과 계약 해지

    ... 3승 2무 1패, 승점 11로 네덜란드와 노르웨이(이상 4승 1무 1패, 승점 13)에 이은 G조 3위로 밀려나 월드컵 본선 지출을 장담할 수 없는 처지에 놓였다. 카타르 월드컵 유럽예선에서는 10개 조 1위가 본선에 직행한다. ... 성적 2개 팀과 남은 3장의 본선 진출권을 놓고 플레이오프를 치른다. 귀네슈 감독은 터키 대표팀 사령탑으로 한일월드컵 3·4위 결정전에서 한국을 꺾고 터키 축구 역사상 역대 최고 성적인 3위의 위업을 이룬 지도자다. 2005∼2007년 ...

    한국경제 | 2021.09.11 08:31 | YONHAP

  • ◇오늘의 경기(11일)

    ... LG-두산(잠실) SSG-kt(수원) 삼성-한화(대전) NC-KIA(광주) 키움-롯데(부산·이상 17시) △프로축구= 인천-제주(16시30분·인천축구전용경기장) 수원-광주(19시·수원월드컵경기장) △프로농구= KBL 컵대회 ... 코리안투어 신한동해오픈(베어즈베스트 청라 GC) KLPGA 투어 KB금융 스타챔피언십(블랙스톤 이천) △프로축구2부= 안양-경남(16시·안양종합운동장) 부천-서울E(18시30분·부천종합운동장) △하키= 전국체육대회 사전경...

    한국경제 | 2021.09.11 06:15 | YONHAP

  • thumbnail
    '한일월드컵 4강 신화' 히딩크, 은퇴 선언 "돌아올 일 없다"

    2002년 한일월드컵 4강 신화를 이끌었던 거스 히딩크(75) 감독이 은퇴를 선언했다. 10일(현지 시각) 히딩크 감독은 스페인 매체 마르카와 인터뷰에서 감독직을 맡고 있는 퀴라소 대표팀에서 즉시 물러남과 동시에 지도자 생활을 ... 이후 페네르바체(터키), 발렌시아, 레알 마드리드(이상 스페인) 등을 이끌었다. 히딩크 감독은 2002년 한일월드컵을 앞두고 한국 대표팀 감독을 맡아 4강에 올려놓으며 국민적 영웅이 됐다. 그는 한국 대표팀을 떠난 뒤에도 국내 축구 ...

    한국경제 | 2021.09.10 19:53 | 김정호

  • thumbnail
    한국을 감동시켰던 이 남자..."은퇴합니다"

    2002 한일 월드컵 4강 신화를 지휘한 거스 히딩크(75·네덜란드) 감독이 사실상 은퇴를 선언했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 등은 10일(한국시간) 히딩크 감독이 네덜란드령 퀴라소 대표팀 지휘봉을 내려놓으면서 지도자 생활도 끝내기로 ... 높은 체력 훈련과 카리스마 넘치는 리더십, 선수들의 의욕을 끌어내 적재적소에 기용하는 탁월한 용병술을 앞세워 세계축구 변방에 머물렀던 한국을 월드컵 중심 무대에 세웠다. 월드컵이 끝나고는 박지성, 이영표 등 제자들의 유럽 리그 진출에도 ...

    한국경제TV | 2021.09.10 16:55

  • thumbnail
    명장 히딩크 감독, 퀴라소 사령탑 끝으로 사실상 은퇴 선언(종합)

    네덜란드 방송서 은퇴 결심 밝혀…"아드보카트처럼 번복하진 않을 것" 2002 한일 월드컵 4강 신화를 지휘한 거스 히딩크(75·네덜란드) 감독이 사실상 은퇴를 선언했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 등은 10일(한국시간) 히딩크 감독이 ... 높은 체력 훈련과 카리스마 넘치는 리더십, 선수들의 의욕을 끌어내 적재적소에 기용하는 탁월한 용병술을 앞세워 세계축구 변방에 머물렀던 한국을 월드컵 중심 무대에 세웠다. 월드컵이 끝나고는 박지성, 이영표 등 제자들의 유럽 리그 진출에도 ...

    한국경제 | 2021.09.10 16:25 | YONHAP

  • thumbnail
    메시, 펠레 넘어 남미선수 A매치 최다골…월드컵예선서 해트트릭(종합)

    ... 펠레 제쳐 '네이마르 1골 1도움' 브라질, 페루 꺾고 8연승으로 선두 질주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가 '축구 황제' 펠레(81·브라질)를 제치고 남미 선수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최다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다. 메시는 ... 남자축구 역대 A매치 최다 득점자는 포르투갈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다. 호날두는 지난 2일 아일랜드와 치른 카타르 월드컵 유럽예선(포르투갈 2-1 승)에서 A매치 통산 110, 111호 골을 연달아 터트려 이란 축구의 전설 알리 다에이가 ...

    한국경제 | 2021.09.10 13:37 | YONHAP

  • thumbnail
    메시, 펠레 넘어 남미선수 A매치 최다골…월드컵예선서 해트트릭

    볼리비아와 경기서 세 골 넣어 A매치 통산 79골 기록…77골 펠레 제쳐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가 '축구 황제' 펠레(81·브라질)를 제치고 남미 선수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최다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다. 메시는 ... 남자축구 역대 A매치 최다 득점자는 포르투갈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다. 호날두는 지난 2일 아일랜드와 치른 카타르 월드컵 유럽예선(포르투갈 2-1 승)에서 A매치 통산 110, 111호 골을 연달아 터트려 이란 축구의 전설 알리 다에이가 ...

    한국경제 | 2021.09.10 11: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