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43,9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월드컵] 수원경기장서 5천여명 열띤 응원…"대표팀 최선 다해"

    수용 인원 10분의 1 수준…김민재 모교서도 단체 응원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첫 경기 우루과이전이 열린 24일 경기 수원월드컵경기장 주경기장에는 시민 5천200여명이 모여 열띤 응원전을 펼쳤다. 이들은 ... 박수를 잊지 않았다. 이어 각자 가져온 소지품과 쓰레기를 챙긴 뒤 질서 있게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이날 수원월드컵경기장 단체 응원 참여자는 수용 가능 인원의 10분의 1 수준으로, 군중 밀집에 따른 혼잡은 없었다. 경기도는 이날 ...

    한국경제 | 2022.11.25 00:3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벤투 마음 돌린 이강인, 본선 무대 데뷔전에서도 '반짝'

    ... 싶고 뛸 때가 항상 행복해 설렜습니다. " 극적으로 벤투호에 승선한 '골든보이' 이강인(21·마요르카)이 월드컵 본선 데뷔전에서 자신감 넘치는 플레이를 선보였다. 이강인은 24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후반 30분 나상호(서울)와 교체 투입돼 그라운드를 밟았다. 월드컵 최종 명단에 이름을 ...

    한국경제 | 2022.11.25 00:27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황의조 "전반 기회, 깔아 차서 득점 노렸지만 아쉽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 공격수 황의조(올림피아코스)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1차전 결과에 다소 아쉬운 마음을 내비쳤다. 한국은 2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 29분까지 뛰다가 조규성(전북)과 교체된 황의조는 경기 후 TV 방송 인터뷰에서 "저희가 4년간 준비한 축구를 잘 보여줄 수 있었다"며 "한 팀으로 축구하면서 잘 준비한 결과가 나왔다"고 소감을 ...

    한국경제 | 2022.11.25 00:26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마스크 투혼' 한국, '골대 2번' 우루과이와 0-0 무 [종합]

    12년 만에 월드컵 원정 16강에 도전하는 한국 축구 대표팀이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아쉬운 무승부를 거뒀다. 남미의 강호이자 세계적 수준의 선수들이 포진한 우루과이를 상대로 경기력에서 우세했지만 '골'이 없었다. ...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H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우루과이와 전·후반 난타전 끝에 득점 없이 0-0으로 비겼다. 전반전은 한국이 ...

    한국경제 | 2022.11.25 00:24 | 노정동

  • thumbnail
    [월드컵] "오랜만의 단체응원 설레"…대구도 "대~한민국"(종합)

    ... 탄식 오가…"무승부 아쉽지만 다음엔 이길것" 가족이나 친구끼리 삼삼오오 집에 모여서 응원도 2022 카타르 월드컵 대한민국의 첫 경기인 우루과이전이 열린 24일 밤 대구에서도 소규모지만 뜨거운 응원전이 펼쳐졌다. 대구에서는 이날 ... 거두어서 응원 분위기가 더 달아올랐으면 좋겠다"고 기대했다. 친구 4명과 주점을 찾은 20대 김모씨는 "친구들이 다 축구를 좋아해서 월드컵이나 중요한 경기가 있을 때 함께 응원한다"며 "무승부가 아쉽지만 다음 경기는 꼭 승리할 거라고 ...

    한국경제 | 2022.11.25 00:23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포르투갈 호날두, 가나와 첫 경기 선발 출격…5번째 대회 출발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한국 축구 대표팀과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맞붙을 포르투갈의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가나와의 첫 경기에 선발 출격한다. 24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스타디움 974에서 열리는 월드컵 조별리그 H조 포르투갈과 가나의 1차전 선발 명단을 보면 호날두는 포르투갈의 최전방 공격수로 배치됐다. 호날두는 2006년 독일 대회부터 생애 5번째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아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 등과 이 부문 역대 최다 ...

    한국경제 | 2022.11.25 00:2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마스크 투혼' 손흥민 "남은 2경기, 모든 걸 쏟겠다"

    ...스크 투혼' 끝에 강호 우루과이와 무승부를 맛본 '캡틴' 손흥민(30·토트넘)의 표정은 밝지 않았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4일 오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우루과이와 0-0으로 비겼다. 소속팀 경기에서 안와 골절상을 당한 뒤 수술을 받은 주장 손흥민(토트넘)은 안면 보호대까지 ...

    한국경제 | 2022.11.25 00:21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우루과이와 비긴 벤투 감독 "좋은 경기 했고, 좋은 결과 얻었다"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우루과이를 상대로 비긴 것에 대해 만족감을 나타냈다. 한국은 2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 예상대로 매우 강한 팀이었지만 우리도 잘했고, 전반적으로 공평한 결과를 얻었다"고 말했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이 끝난 뒤 최근 4년간 우리 대표팀을 줄곧 지도한 벤투 감독은 '16강 진출에 더 자신감이 생겼느냐'는 물음에 "오늘 ...

    한국경제 | 2022.11.25 00:16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손흥민 마스크 투혼' 한국, '골대 두 번' 우루과이와 무승부

    손흥민 '안와 골절상' 이후 22일 만의 실전서 풀타임 소화 4년 전 독일전 이어 월드컵 본선 2경기 연속 무실점…28일 가나와 2차전 12년 만의 월드컵 16강 진출을 노리는 한국 축구가 우루과이와 ... 상대로 대등하게 맞서면서 승점을 나눠 가져 16강 도전을 이어갈 수 있게 됐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4일 오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

    한국경제 | 2022.11.25 00:15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손흥민의 세 번째 질주 시작…골 없어도 빛난 '마스크 투혼'

    ... 투혼은 빛났다. 손흥민은 24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루과이와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풀타임을 뛰었다. 안와골절로 수술을 받은 그는 얼굴 보호를 위한 검은색 보호대를 착용한 ... 3골은 박지성, 안정환(이상 은퇴)과 한국 선수 역대 최다 타이기록이다. 카타르에서 골을 추가하면 손흥민은 한국 축구 역대 월드컵 본선 득점 단독 1위에 오른다. 또 월드컵 3개 대회 연속 득점을 달성해 이 부문에서도 박지성(2002년, ...

    한국경제 | 2022.11.25 00: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