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2,3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인원, 토트넘과 친선전 펼치는 '팀K리그' 스폰서십 체결

    ... 펼치는 '팀K리그'와 공식 스폰서십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손흥민, 잉글랜드 간판 골잡이 해리 케인 등이 소속된 토트넘은 '쿠팡플레이 시리즈'를 통해 오는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국가대표 주축 멤버들로 구성된 팀K리그와 1차전을 펼친다. 코인원은 한국프로축구연맹과 손잡고 팀K리그 스폰서십에 참여해 가상자산의 가치와 투자에 대한 인식을 넓혀 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접어든 ...

    한국경제 | 2022.06.23 10:17 | 황두현

  • thumbnail
    월드컵 준비하는 베일, 잉글랜드 2부리그 소속 고향팀으로?

    BBC "카디프시티와 협상 중…계약 성사된 건 아냐" 웨일스 축구대표팀 주장 개러스 베일(33)이 고향팀 카디프시티와 협상에 나섰다. 영국 BBC는 23일(한국시간) "카디프시티가 베일 측과 영입을 위한 대화를 나눴다. 베일의 ...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 리그)에 속한 팀이다. 그간 1부리그에서만 뛰어 온 베일이지만, 11월 개막하는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을 위해 꾸준히 경기에 나서 컨디션을 끌어올려야 하는 그에게 카디프시티는 현실적인 선택지가 ...

    한국경제 | 2022.06.23 09:03 | YONHAP

  • thumbnail
    역전골 넣은 울산 엄원상 "리바운드 볼 기도할 정도로 간절했다"

    서울과 원정 경기서 후반 43분 2-1 만드는 천금 역전골 극적인 역전 결승 골을 넣어 프로축구 울산 현대를 시즌 첫 연패 위기에서 구해낸 국가대표 공격수 엄원상은 "분위기를 바꾸려고 노력했는데 결과가 좋게 나왔다"며 안도했다. 엄원상은 2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 FC서울과 원정 경기에 전반 18분 교체 투입, 1-1로 팽팽하던 후반 43분 역전 결승 골을 터뜨려 울산에 2-1 승리를 안겼다. 울산은 ...

    한국경제 | 2022.06.22 22:34 | YONHAP

  • thumbnail
    역전승 거둔 울산 홍명보 감독…"오늘은 선제실점 얘기 맙시다"

    서울 원정서 2-1 승리…'현대가 더비' 참패 아쉬움 씻어내 "오늘은 선제 실점 얘기 너무 말하지 맙시다. 선수들 스트레스받으니까. " 프로축구 울산 현대 홍명보 감독은 강한 집중력으로 FC서울과 원정 경기에서 역전승을 거둔 선수들에 대해 흡족해했다. 울산은 2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서울에 2-1로 역전승했다. 울산은 지난 주말 열린 16라운드 '라이벌' 전북 현대와 홈 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2.06.22 22:09 | YONHAP

  • thumbnail
    '홍정호·김문환 연속골' 전북, 수원 꺾고 연승…2위 도약(종합)

    ... 울산도 서울 원정서 2-1 승리…엄원상 천금 역전골 '득점 1위' 무고사 해트트릭…인천은 강원에 4-1 쾌승 프로축구 K리그1 '디펜딩 챔피언' 전북 현대가 이번에는 수비수들의 득점포를 앞세워 수원 삼성을 꺾고 2위로 도약했다. '선두' 울산 현대 역시 이날 FC서울에 승리하면서 전북과 울산의 승점 차는 '8'로 유지됐다. 전북은 22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 홈 경기에서 홍정호의 선제골과 김문환의 결승 골을 엮어 사리치의 페널티킥 ...

    한국경제 | 2022.06.22 21:44 | YONHAP

  • [프로축구 서울전적] 울산 2-1 서울

    ◇ 22일 전적(서울월드컵경기장) 울산 현대 2(0-1 2-0)1 FC서울 △ 득점 = 팔로세비치③(전5분·서울) 바코④(후30분) 엄원상⑧(후43분·이상 울산)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22 21:23 | YONHAP

  • thumbnail
    '홍정호·김문환 연속골' 전북, 수원 꺾고 연승…2위 도약

    프로축구 K리그1 '디펜딩 챔피언' 전북 현대가 이번에는 수비수들의 득점포를 앞세워 수원 삼성을 꺾고 2위로 도약했다. 전북은 22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 홈 경기에서 홍정호의 선제골과 김문환의 결승 골을 엮어 사리치의 페널티킥 골로 맞선 수원에 2-1로 이겼다. 지난 19일 적진에서 치른 선두 울산 현대와의 '현대가 더비'에서 미드필더 쿠니모토(2골)와 바로우의 연속골로 모처럼 화력을 뽐내며 3-1로 ...

    한국경제 | 2022.06.22 20:52 | YONHAP

  • [프로축구 전주전적] 전북 2-1 수원

    ◇ 22일 전적(전주월드컵경기장) 전북 현대 2(0-0 2-1)1 수원 삼성 △ 득점 = 홍정호①(후3분) 김문환①(후26분·이상 전북) 사리치③(후10분 PK·수원)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22 20:50 | YONHAP

  • thumbnail
    황인범 붙잡고픈 K리그1 서울 안익수 감독 "수갑 하나 사려고요"(종합)

    ... 연장…FC서울서 더 뛸 수 있게 돼 "오늘 경기 끝나면 남대문시장 가서 이미테이션(가짜) 수갑을 하나 사려고요. " 프로축구 FC서울을 지휘하는 안익수 감독은 국가대표 미드필더 황인범을 붙잡아 두고픈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황인범은 지난 ... 팬들은 바라고 있다. 서울 팬들은 22일 울산 현대와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 홈경기를 앞두고 서울월드컵경기장 관중석에 황인범이 팀에 남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플래카드를 걸었다. 안 감독도 애타는 마음을 드러냈다. ...

    한국경제 | 2022.06.22 19:33 | YONHAP

  • thumbnail
    황인범 붙잡고픈 K리그1 서울 안익수 감독 "수갑 하나 사려고요"

    ... 연장…FC서울서 더 뛸 수 있게 돼 "오늘 경기 끝나면 남대문시장 가서 이미테이션(가짜) 수갑을 하나 사려고요. " 프로축구 FC서울을 지휘하는 안익수 감독은 국가대표 미드필더 황인범을 붙잡아 두고픈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황인범은 지난 ... 팬들은 바라고 있다. 서울 팬들은 22일 울산 현대와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 홈경기를 앞두고 서울월드컵경기장 관중석에 황인범이 팀에 남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플래카드를 걸었다. 안 감독도 애타는 마음을 드러냈다. ...

    한국경제 | 2022.06.22 19: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