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0351-40360 / 42,3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호주에 1-0 승...4강은 좌절

    첫 경기 참패가, 호주에 1승을 선사해준 프랑스가 못내 한스러운 날이었다. 2001컨페더레이션스컵축구대회 첫 경기에서 프랑스에 0-5로 대패했던 한국은 이후 투혼을 발휘하며 2승을 거두고도 골득실에서 밀려 아깝게 4강 티켓을 ... 전반 25분 절묘한 로빙슛으로 결승골을 뽑아 호주를 1-0으로 꺾었다. 울산에서 동시에 진행된 경기에서는 98년월드컵, 2000년유럽선수권대회 우승팀프랑스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위다운 실력을 앞세워 멕시코를 4-0으로 물리쳤다. ...

    연합뉴스 | 2001.06.03 22:44

  • [캘린더] 4일 (월) ~ 10일 (일)

    ... 간담회(낮 12시 신라호텔) □정치·외교 ▶국회 본회의(오전 11시) ▶한·멕시코 정상회담(오전 10시15분) ▶월드컵축구 및 부산아시아경기대회 지원 관계장관 회의(오후 3시 중앙청사) ▶이한동 국무총리,멕시코 대통령 환영만찬(오후 6시) ... ▶오페라 마네킹(오후 7시 LG아트센터) ▶테너 김상곤 독창회(오후 7시30분 영산아트홀) ▶컨페드레이션스컵 축구대회 3·4위전(오후 7시 울산 문수 경기장) (10일.일) □사회.문화 ▶세계 음악과 만나는 우리춤(오후6시 ...

    한국경제 | 2001.06.03 16:49

  • 마스타카드 2001년 연차총회, 호주서 열려

    ... 세미나가 열린다. 특히 6~7일 본회의에서는 마스타카드 인터내셔널의 전년도 성과와 주요 마케팅활동,서비스 전략 등에 대한 설명회가 마련된다. 함께 진행되는 신기술 박람회에서는 전세계 카드 관련업체들이 개발한 최신 IC칩기술,전자상거래 솔루션,시스템등이 소개된다. 한편 이번 총회에는 2002년 한일 월드컵 공식 후원사인 마스타카드인터내셔널의 대변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축구영웅 펠레도 참석한다. 백광엽 기자 screa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03 13:44

  • [컨페더레이션스컵] 日축구, 카메룬 격파 '이변'

    일본 축구가 열도에 ''지진''을 일으켰다. 2일 일본 니가타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1 컨페더레이션스컵 카메룬과의 B조 예선 2차전에서 일본은 카메룬을 2 대 0으로 누르고 2연승,가장 먼저 4강에 진출하는 이변을 연출했다. 이날 투톱으로 이번 대회에 첫선을 보인 일본의 스즈키 다카유키(가시마 앤틀러스)는 전반 7분과 후반 20분에 연속골을 넣으며 ''니가타의 영웅''으로 떠올랐다. 첫 경기에서 브라질에 2 대 0으로 패했던 아프리카 최강 ...

    한국경제 | 2001.06.03 13:23

  • 마스타코리아 총회 개최..4일~8일 호주

    ... 세미나가 열린다. 특히 6~7일 본회의에서는 마스타카드 인터내셔널의 전년도 성과와 주요 마케팅활동,서비스 전략 등에 대한 설명회가 마련된다. 함께 진행되는 신기술 박람회에서는 전세계 카드 관련업체들이 개발한 최신 IC칩기술,전자상거래 솔루션,시스템등이 소개된다. 한편 이번 총회에는 2002년 한일 월드컵 공식 후원사인 마스타카드인터내셔널의 대변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축구영웅 펠레도 참석한다. 백광엽 기자 screa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03 10:21

  • [컨페드컵] 브라질, 캐나다와 무승부

    브라질이 2001컨페더레이션스컵 축구대회에서 약체로 평가되던 캐나다와 승부를 가리지못해 세계 최강의 자존심을 구겼다. 브라질은 2일 일본 이바리키현 가시마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B조 예선 2차전에서 시종 우세한 경기를 펼치고도 득점으로 연결시키지 못해 캐나다와 0-0으로 비겼다. 이로써 1승1무를 기록한 브라질은 4일 열리는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홈팀 일본을 반드시 꺾어야 하는 부담을 안게 됐고 1무1패가 된 캐나다는 카메룬전에서 준결승 진출에 ...

    연합뉴스 | 2001.06.02 22:16

  • [컨페드컵] 일본, 카메룬 제치고 4강 선착

    '흙 속에 묻혀있던 진주' 스즈키 다카유키(25.가시마)를 앞세운 일본이 2001컨페더레이션스컵축구대회 준결승에 맨 먼저 진출했고 카메룬은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일본은 2일 니가타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B조예선 2차전에서 스즈키가 ... 추가골까지 작렬한데 힘입어 아프리카의 강호 카메룬을 2-0으로 완파하는 이변을 연출했다. 또 브라질은 이바리키현 가시마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캐나다와의 경기에서 시종 우세한 경기를 펼치고도 득점으로 연결시키지 못해 0-0으로 비겼다. 이로써 ...

    연합뉴스 | 2001.06.02 22:03

  • [컨페드컵] 결승골 주인공 '유비' 유상철

    극적인 결승골을 선사하며 나락에 빠질뻔 한 한국 축구를 살려낸 '유비' 유상철(29.가시와 레이솔)은 모든 포지션을 소화해 낼 수 있는 만능 선수. 국가대표팀간 경기(A매치)에 86회 출전, 14골을 뽑아낸 한국 대표팀의 대들보중 ... 슈팅과 헤딩력이 발군인 유상철은 멕시코와의 2차전 종료 직전 천금같은 헤딩슛을 성공시켰다. 지난 98년 프랑스월드컵 E조 마지막 벨기에와의 경기서 1-1 동점골을 터뜨려 국민들에게 감동을 주기도 했다. 울산 현대에서 중원을 지휘하다 ...

    연합뉴스 | 2001.06.01 23:04

  • 컨페드컵-한국, 4강 불씨 살렸다

    한국 축구가 기사회생했다. 프랑스에 0-5 완패의 수모를 당했던 한국이 3년전 프랑스월드컵축구 본선 첫 경기에서 역전패했던 멕시코에 설욕하면서 2001컨페더레이션스컵대회의 4강행 불씨를 살려냈다. 거스 히딩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일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A조 예선 2차전에서 후반 11분 '황새' 황선홍의 헤딩 선제골에 이어 44분 유상철의 결승 헤딩골이 터져 멕시코를 2-1로 꺾었다. 앞선 대구 경기에서는 후반 15분 스트라이커 ...

    연합뉴스 | 2001.06.01 22:35

  • [컨페드컵] 황선홍-김도훈, 투톱 기용 적중

    한국축구 대표팀이 멕시코를 상대로 짜릿한 첫 승을 거두며 4강 진출의 희망을 밝힌 데는 황선홍-김도훈 '투톱' 카드를 뽑아 든 것이주효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개막전에서 세계최강 프랑스에 0-5로 참패했던 한국은 31일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멕시코전에서 키가 작은 상대 수비진에 맞서 장신 황선홍과 김도훈을 최전방에 포진시켜 소중한 1승을 낚을 수 있었다. 황선홍과 김도훈은 한국을 대표하는 스트라이커이지만 자신이 직접 득점기회를 만들기 ...

    연합뉴스 | 2001.06.01 2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