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40,4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흥민 빠진' 토트넘, 콘퍼런스리그 렌 원정서 2-2 무승부

    ...흥민(29)이 빠진 '부상 병동'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또다시 부상 악몽에 시달리며 2021-2022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조별리그를 힘겹게 시작했다. 토트넘은 17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렌의 ... 세세뇽 등 부상에서 회복 중인 토트넘 선수들은 이번 원정에 아예 동행하지 않았다. 이들 외에도 2022 카타르 월드컵 남미 예선에 참여한 뒤 영국으로 바로 입국하지 않고 크로아티아에서 머무는 조바니 로셀소와 크리스티안 로메로(이상 ...

    한국경제 | 2021.09.17 07:40 | YONHAP

  • ◇내일의 경기(18∼22일)

    ...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세종 실크리버) △씨름= 위더스제약 2021 추석장사 대회(10시·태안종합체육관) △프로축구 2부= 전남-부천(13시30분·광양축구전용구장) 경남-김천(16시·창원축구센터) 부산-안양(18시30분·부산구덕운동장) ... NC-두산(잠실) 키움-SSG(인천) LG-한화(대전) kt-KIA(광주) 삼성-롯데(부산·이상 14시) △프로축구= 수원-강원(14시·수원월드컵경기장) 광주-전북(16시30분·광주축구전용구장) 포항-울산(19시·포항스틸야드) ...

    한국경제 | 2021.09.17 06:16 | YONHAP

  • 한국, FIFA 랭킹 36위 유지…1위는 벨기에

    한국 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에서 지난달과 같은 36위를 유지했다. 한국은 FIFA가 16일 발표한 남자 축구 세계랭킹에서 1479.41점을 획득해 지난달 12일 발표된 순위와 같은 36위에 자리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국가대표팀은 지난달 랭킹 발표 후 안방에서 치른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두 번의 경기에서 1승1무를 기록했다. 이라크와의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고 레바논과의 2차전에선 1-0으로 ...

    한국경제 | 2021.09.16 19:44 | 조희찬

  • thumbnail
    한국축구, FIFA 랭킹 36위 유지…이란, 일본 제치고 아시아 1위

    한국 축구의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 랭킹이 36위에서 제자리걸음을 했다. 한국은 FIFA가 16일 발표한 남자축구 세계랭킹에서 1천479.41점으로 36위에 자리했다. 지난달 12일 발표된 순위 그대로다. 파울루 벤투 ... 기록했다. 이라크와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고 레바논과 2차전에서 1-0으로 이겼다. 우리나라의 랭킹은 아시아축구연맹(AFC) 회원국 중에서는 이란(22위), 일본(26위), 호주(32위)에 이어 여전히 네 번째다. 카타르 월드컵 ...

    한국경제 | 2021.09.16 18:01 | YONHAP

  • thumbnail
    'A매치 최다골 신기록' 도전 지소연 "빨리 골을 넣고 싶다"

    2022 AFC 아시안컵 예선 몽골·우즈베크전 앞두고 각오 밝혀 남녀를 통틀어 한국 축구 선수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최다골 신기록을 눈앞에 둔 지소연(30·첼시)이 "빨리 골을 넣고 싶다"며 새 역사에 대한 기대감을 감추지 ... 경기를 치른다. 예선에서 조 1위를 차지하면 내년 1월 인도에서 열리는 본선에 진출한다. 아시안컵 본선은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예선을 겸한다. 우즈베키스탄에서 대표팀에 합류한 지소연은 부상으로 이번에 함께하지 못한...

    한국경제 | 2021.09.16 16:48 | YONHAP

  • thumbnail
    아시안컵 예선 앞둔 여자대표팀 벨 감독 "첫 단추 잘 끼울 것"

    대한민국 여자 축구대표팀을 이끄는 콜린 벨(60) 감독이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여자 아시안컵 예선을 앞두고 '전승'을 다짐했다. 벨 감독은 몽골과 아시안컵 예선 조별리그 E조 1차전을 하루 앞둔 16일 공식 기자회견에서 ... 치른다. 조 1위에 오르면 2023년 1월 인도에서 열리는 아시안컵 본선에 진출하게 되는데, 본선은 2023년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컵(호주·뉴질랜드 공동개최) 아시아지역 예선과 겸해 열린다. 2015년 캐나다 여자월드컵과 ...

    한국경제 | 2021.09.16 16:44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K리그1 울산, 2회 연속 '팬 프렌들리'상 수상

    그린스타디움상은 대구FC 프로축구 울산 현대가 K리그1에서 가장 팬 친화적인 마케팅을 펼친 구단에 주어지는 '팬 프렌들리 클럽'(Fan-friendly Club)상을 2회 연속 수상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021시즌 K리그1 ... 경기감독관과 선수의 정성평가 점수를 합산해 결정하는데, 평가 결과 대구의 홈구장인 DGB대구은행파크가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포항 스틸러스의 포항 스틸야드, 제주 홈구장 제주월드컵경기장이 다음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6 16:09 | YONHAP

  • thumbnail
    U-23 대표팀 맡은 황선홍 "A대표 감독 되기 위한 검증 받겠다"

    "적극적이고 스피디한 축구 펼칠 것…소통 힘쓰겠다"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과 2024 파리 올림픽에서 U-23(23세 이하) 축구대표팀을 이끌게 된 황선홍(53) 감독은 "A대표팀 감독이 되기 위한 검증을 제대로 받고 싶다"고 ... 감독과의 일문일답. -- 중책을 맡은 소감은. ▲ 태극마크를 가슴에 단다는 것은 가슴 벅찬 일이다. 2002 한일월드컵 끝나고 국가대표팀 감독이 꿈이라고 말했다. A대표팀은 아니지만 20년 걸려 이 자리에 앉게 됐다. 그간 성공도 ...

    한국경제 | 2021.09.16 12:09 | YONHAP

  • thumbnail
    김판곤 전력강화위원장 "황선홍 감독, U-23 연령대 파악 잘돼"

    "선수 육성에 잘 준비된 감독입니다. " 김판곤(52) 대한축구협회 국가대표전력강화위원장은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 사령탑으로 황선홍(53) 감독을 선임한 이유에 대해 "K리그에서 지도력 검증을 마쳤고, 연령대 선수 ... 부분도 생각해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 위원장은 김학범 감독에 대한 평가를 묻자 "2018년 러시아 월드컵을 기점으로 한국 축구가 어려운 상황에 빠졌지만 김학범호의 아시안게임 우승으로 국민에게 큰 기쁨을 줬다"고 칭찬했다. ...

    한국경제 | 2021.09.16 11:28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수원, 올해도 '치매 어르신 손글씨' 유니폼 착용

    세계 알츠하이머의 날 맞아 '이름을 잊어도' 캠페인 진행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이 올해도 치매 어르신들의 손글씨가 적힌 특별 유니폼을 입는다. 수원 구단은 2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강원FC와 홈 경기에서 선수들이 특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수원이 '세계 알츠하이머의 날'(9월 21일)을 맞아 아름다운재단의 치매 가정 지원 캠페인 '이름을 잊어도'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수원 선수들은 유니폼 ...

    한국경제 | 2021.09.16 10: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