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9,8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유가] 증산 가능성·레벨 부담에 3.2% 급락

    뉴욕 유가는 최근 급등에 따른 레벨 부담과 산유량 증가 가능성 등으로 큰 폭 하락했다. 26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배럴당 2.03달러(3.2%) 급락한 61.50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WTI는 지난해 11월 이후 최대 하루 낙폭을 기록했다. 다만 2월 월간으로 약 18% 급등했다. 원유시장 참가자들은 미국 국채금리 동향과 다음 주 산유국 회동 등을 주시했다. 유가가 배럴당 60달러대 중반을 회복하는 ...

    한국경제 | 2021.02.27 05:21 | YONHAP

  • 뉴욕증시, 美 국채금리 동향 촉각 혼조 출발

    ... 고려하면 실질 금리가 너무 낮았던 만큼 경제 지표가 개선되면 장기 실질 금리가 지속해서 오를 수 있다"고 말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는 약세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지수는 1.04% 내렸다. 국제유가는 하락했다. 4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1.27% 내린 62.74달러에, 브렌트유는 0.90% 하락한 66.28달러에 움직였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선물 시장은 9월 25bp 기준금리 인상 ...

    한국경제 | 2021.02.27 00:16 | YONHAP

  • thumbnail
    美 경제회복·한파에 국제 유가 이달 17%↑

    국제 유가가 이달 들어 약 17% 올랐다. 주요 산유국이 감산을 유지하는 와중에 경제 회복 기대감이 커지면서 가격이 뛰고 있다. 26일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원유(WTI) 4월물은 배럴당 62.63달러에 거래됐다. WTI는 전날엔 63.53달러에 손바뀜해 2019년 5월 1일 이후 1년9개월 만에 최고가를 찍었다. 이날 만기가 도래한 브렌트유 4월물은 런던 ICE선물거래소에서 배럴당 66.12달러에 팔렸다. WTI와 브렌트유 ...

    한국경제 | 2021.02.26 17:19 | 선한결

  • thumbnail
    [모닝브리핑] 뉴욕증시, 국채금리 급등에 폭락…국내 코로나 백신 접종 시작

    ... 위축시켰습니다. ◆ 국제유가, 수요 회복 기대로 강세…WTI 0.5% 상승 반면 국제유가는 상승했습니다. 미국 국채금리 급등 여파로 금융시장이 불안정했지만 수요 회복 기대가 작용한 결과입니다. 같은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31달러(0.5%) 오른 63.53달러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WTI는 2019년 5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 국내 첫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작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한국경제 | 2021.02.26 06:59 | 오정민

  • thumbnail
    미국 증시, 국채금리 급등에 불안…나스닥, 3.52% 급락

    ... 가운데 기술주가 3.53% 급락했다. 금리 상승 수혜 분야로 꼽히는 금융주도 1.81% 내렸다. 뉴욕 유가는 미국 국채금리 급등으로 금융시장 전반이 불안정한 와중에도 수요 회복에 대한 기대로 상승했다. 25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배럴당 0.31달러(0.5%) 상승한 63.53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WTI는 2019년 5월 이후 최고치로 올라섰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

    한국경제TV | 2021.02.26 06:50

  • thumbnail
    국제유가, 수요 회복 기대로 강세…WTI 0.5% 상승

    국제유가는 미국 국채금리 급등 여파로 금융시장이 불안정했지만 수요 회복 기대로 상승했다. 25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0.31달러(0.5%) 오른 63.53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WTI는 2019년 5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국제유가는 주요 경제 지표와 다음주에 개최 예정된 산유국 회동, 한파 피해 이후 미국 산유량 동향 등에 영향을 받았다. 미 국채 10년물 금리 급등 여파로 ...

    한국경제 | 2021.02.26 06:36 | 오정민

  • [뉴욕유가] 금융시장 불안에도 수요 회복 기대 0.5% 상승

    뉴욕 유가는 미국 국채금리 급등으로 금융시장 전반이 불안정한 와중에도 수요 회복에 대한 기대로 상승했다. 25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배럴당 0.31달러(0.5%) 상승한 63.53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WTI는 2019년 5월 이후 최고치로 올라섰다. 원유시장 참가자들은 주요 경제 지표와 다음 주 예정된 산유국 회동, 한파 피해 이후 미국 산유량 동향 등을 주시했다. 미 국채 10년물 금리가 1.5%를 ...

    한국경제 | 2021.02.26 05:22 | YONHAP

  • 뉴욕증시, 美 국채금리 상승 압력 여전 하락 출발

    ... 정상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다만 "금리가 너무 빨리, 너무 많이 오르면 금리 상승이 시장과 경제에 제약이 되지 않도록 연준이 개입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덧붙였다. 유럽 주요국 증시는 강보합세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지수는 0.16% 상승했다. 국제유가는 소폭 하락했다. 4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0.28% 하락한 63.05달러에, 브렌트유는 0.28% 내린 66.87달러에 움직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6 00:04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투심 회복에 WTI 2.5% 급등…작년 1월 이후 최고

    국제유가가 큰 폭 상승했다. 글로벌 투자심리가 전반적으로 회복된 가운데 원유 생산량이 감소한 점이 유가를 밀어올렸다. 24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배럴당 1.55달러(2.5%) 상승한 63.22달러에 마쳤다. WTI는 지난해 1월 이후 최고치 수준으로 상승했다. 시장 참가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에 대한 희소식을 주목했다. 백신 보급에 따른 경기회복이 원유 수요를 자극할 ...

    한국경제 | 2021.02.25 08:01 | 채선희

  • thumbnail
    다시 불붙은 뉴욕증시, 파월 시장 달래기…여행株 '랠리'[간밤 해외시황]

    ... 전날보다 주당 3.68달러(3.69%) 상승한 103.31달러를, 엑슨모빌도 같은 기간 주당 1.65달러(3.0%) 오른 56.7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국제유가가 미국 원유 생산 감소에 큰 폭 올라서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 대비 배럴당 1.55달러(2.5%) 상승한 63.22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13개월만에 최고치다. 테슬라도 간만에 상승했다. 테슬라는 전날보다 주당 43.18달러(6.18%) 오른 742.02달러에 ...

    한국경제 | 2021.02.25 07:38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