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태형 감독 "이영하, 자리 잡든 안 잡든 계속 마무리" [잠실:프리톡]

    ...스포츠뉴스 잠실, 조은혜 기자] `(자리를) 잡든 안 잡든 계속 쓸 거예요`. 선발에서 마무리로 보직을 바꾼 두산 베어스 이영하가 불펜에서 8경기를 나섰다. 8경기 동안 10이닝 2실점(1자책점)을 기록, 세이브는 아직 거두지 못했고 패전 한 번이 있었다. 지난 18일 수원 KT전에서는 동점이던 연장 10회 1사 만루 기에 몰렸으나 박승욱과 문상철을 삼진으로 돌려세우고 2이닝을 4K 무실점으로 책임졌다. 19일 잠실 LG전을 앞두고 만난 김태형 ...

    한국경제 | 2020.09.19 15:07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5로 밀린' 김태형 두산 감독 "이 순위로 끝낼 순 없죠"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는 순 경쟁팀 kt wiz와의 2연전에서 패해 5로 내려앉았다. 하지만 상위권과의 격차는 크지 않다. 디펜딩챔피언의 자존심, 2019년 대역전극의 기억도 되살린다. 김태형 두산 감독은 19일 서울시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LG 트윈스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아직 정규시즌이 끝난 건 아니다. 응원하시는 팬들을 해서라도 우리가 이렇게 끝낼 수는 없다"며 "무조건 순위를 끌어 올려야 한다"고 말했다. 110경기를 치른 18일까지 두산은 ...

    한국경제 | 2020.09.19 14:58 | YONHAP

  • thumbnail
    롯데의 비밀병기? 잊혔던 베테랑들이 다시 뛴다

    ... 롯데 자이언츠의 5강 꿈을 되살리고 있다. 롯데는 지난 18일 잠실 LG 트윈스전에서 5-3 역전승을 거두고 5 두산 베어스를 3경기 차로 추격했다. 5강 싸움의 불씨를 살린 귀중한 승리를 이끈 두 주역은 이병규와 고효준이다. ... 1군으로 돌아와 자신의 진가를 발휘하기 시작했다. 복귀 후 16경기에서 득점권 타율 0.375로 '가을야구'를 해 총력전을 펼치는 팀에 큰 힘이 되고 있다. 이병규는 "17일 경기에서 팀이 만루 찬스를 제대로 못 살린 기억이 ...

    한국경제 | 2020.09.19 10:33 | YONHAP

  • thumbnail
    '7∼9월 승률 1' kt, 상위권 판도 바꾸는 무서운 막내 구단

    ... 2020년 프로야구 전체 판도를 뒤흔들만한 강팀으로 성장했다. kt는 17·18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의 홈 2연전을 모두 승리하는 등 최근 3연승 행진을 벌이며 공동 3로 올라섰다. 이강철 kt 감독은 18일 두산전을 앞두고 "하위권 팀보다, 상위권 팀이 더 가까워 보이는데요"라고 말했다가 "농담입니다. 만 보고 가겠다는 다짐입니다"라고 성급히 말을 거두어들였다. 하지만, 실제 kt는 이제 '상위권 팀'으로 분류된다. kt는 ...

    한국경제 | 2020.09.19 09:45 | YONHAP

  • thumbnail
    3연승 NC, 1 굳히기…3연승 kt, LG와 공동 3(종합)

    양의지 '만루포+7타점'…배정대, 연장 11회 끝내기 솔로포 6 KIA, 김규성 만루포 등 17안타 폭발…7 롯데, LG 제압 상 팀들의 피 말리는 순위경쟁 속에서 NC 다이노스와 kt wiz가 나란히 3연승을 거두며 ... 홈런을 날렸으나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kt wiz는 연장 11회말 터진 배정대가 끝내기 홈런에 힘입어 두산 베어스를 5-4로 물리쳤다. 이틀 연속 두산을 물리치고 3연승을 거둔 kt는 이날 패한 LG 트윈스와 공동 3로 어깨를 ...

    한국경제 | 2020.09.18 22:41 | YONHAP

  • thumbnail
    배정대 연장 11회말 끝내기 홈런…kt, 공동 3 도약

    kt wiz가 연장 11회말에 터진 배정대의 끝내기 홈런으로 이틀 연속 두산 베어스를 제압하고 공동 3로 올라섰다. kt는 18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홈경기에서 두산을 5-4로 눌렀다. 전날(17일) 두산에 3-0으로 승리하며 4로 올라선 kt는 이날 승리로 5 두산과의 격차를 2게임으로 벌렸다. kt는 18일에 또 승리했고, 3 LG 트윈스는 롯데 자이언츠에게 패했다. kt는 ...

    한국경제 | 2020.09.18 22:18 | YONHAP

  • thumbnail
    유희관, 왼쪽 발목 염좌로 부상자 명단…배창현, 첫 1군 등록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의 베테랑 왼손 투수 유희관(34)이 올 시즌 처음으로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 두산 관계자는 18일 "유희관이 왼쪽 발목 만성 염좌로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어제도 통증을 느꼈다"라고 말했다.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만난 김태형 두산 감독은 "일단 유희관을 선발 로테이션에서 한 번 빼고, 상태를 지켜본 뒤에 복귀 시점을 정하겠다"라고 말했다. 유희관은 17일 수원 kt전에서 1⅔이닝 5피안타 3실점으로 부진했고, 시즌 ...

    한국경제 | 2020.09.18 17:16 | YONHAP

  • thumbnail
    이강철 감독 "소형준 이닝제한,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유연하게"

    ... 소형준(19)의 '이닝 제한'을 화두에 올렸다. 이 감독은 18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애초 계획했던 소형준의 이닝에 아직 여유는 있다"면서도 "무리가 되지 않는 선에서, 소형준의 ... 상의해 고졸 신인 소형준의 이닝을 120∼125이닝으로 정했다. 프로 첫 시즌을 맞이한 소형준의 어깨를 보호하기 해서다. 18일 두산전 선발인 소형준은 이날 전까지 98이닝을 소화했다. 이 감독은 소형준에게 6월말과 7월말 ...

    한국경제 | 2020.09.18 16:53 | YONHAP

  • thumbnail
    이강철 감독 '쿠에바스 승리 축하해'[포토]

    [엑스포츠뉴스 수원, 박지영 기자] 17일 오후 경기도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KT 즈의 경기, KT가 선발투수 쿠에바스의 8이닝 무실점 호투와 황재균의 3안타 맹활약에 힘입어 두산에게 3:0의 스코어로 승리를 거두며 단독 4로 올라섰다. 경기 종료 후 KT 이강철 감독이 쿠에바스와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7 21:27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구단 첫 PS 보인다' kt, 올 시즌 첫 4 도약…두산은 5

    창단 첫 포스트시즌(PS) 진출을 꿈꾸는 kt wiz가 두산 베어스와의 맞대결에서 승리하며 올 시즌 처음으로 4 도약에 성공했다. kt는 17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홈경기에서 두산을 3-0으로 꺾었다. 경기 전까지 두산에 게임 차 없이 승률에서 밀린 5였던 kt는 이날 승리로 4 도약에 성공했다. 두산은 5로 밀려났다. 시즌 10경기 이상을 치른 시점에서 두산이 5 이하로 ...

    한국경제 | 2020.09.17 21: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