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0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쉬운 판정 논란…한화 이용규 거센 항의 "3루심에 물어봐야죠"

    ... 열린 SK 와이번스와 홈 경기 3-4로 뒤진 9회말 1사 1루 기회에서 SK 서진용과 상대했다. 이날 경기는 최하 불명예를 놓고 겨루는 9-10 팀 맞대결이라 긴장감이 팽배했다. 안타 한 개면 동점이 될 수도 있는 상황. 이용규는 ... 해당 경기 심판위원 5명을 모두 퓨처스리그(2군)로 보내는 징계를 내렸다. 오훈규 심판위원은 5월 14일 두산 베어스와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주심을 보다가 두산 최주환의 헛스윙 삼진 판정을 두고 롯데 포수 정보근에게 바운드가 됐느냐고 ...

    한국경제 | 2020.09.12 09:37 | YONHAP

  • thumbnail
    NC 5점·키움 7점·롯데 10점 '빅이닝' 승리 합창(종합)

    ... 6연승 한 이닝에 4점 이상을 뽑아내는 '빅 이닝'이 3개 구장 승패를 갈랐다. 선두 NC 다이노스는 5점, 2 키움 히어로즈는 7점, 그리고 롯데 자이언츠는 무려 10점을 한 이닝에 쓸어 담았다. NC는 11일 경남 창원NC ... 한화는 8회말 SK 불펜 김태훈과 서진용을 두들겨 2점을 따라붙었지만, 경기를 원점으로 돌리지는 못했다. 광주에서 열릴 예정이던 두산 베어스와 KIA의 경기는 비로 취소됐다. 이 경기는 다음에 다시 편성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1 22:17 | YONHAP

  • thumbnail
    '치열한 선두권' 1 NC 승리·LG 2 도약…9 SK 11연패 탈출

    ... 역전승…알테어, 만루포 등 6타점 활약 '켈리 호투·이천웅 3점포' LG, 키움 제압…'최주환 역전타' 두산은 단독 4 '7회 9득점' 롯데, 삼성에 역전승…SK는 한화 제물로 연패 사슬 끊어 2권 팀의 매서운 추격에 시달리는 ... 올 시즌 키움전 3경기에서 평균자책점 1.42에 모두 승리투수가 되며 '천적'의 면모를 유감없이 뽐냈다. 두산 베어스는 광주 방문 경기에서 KIA 타이거즈를 5-4로 꺾었다. 두산은 kt를 밀어내고 단독 4로 올라섰다. 4-2로 ...

    한국경제 | 2020.09.10 22:47 | YONHAP

  • thumbnail
    류중일 LG 감독 "순 스트레스? 재미있고 쫄깃쫄깃하잖아요"

    정규리그의 3분의 2 이상을 소화한 올해 프로야구는 역대급 순 경쟁이 펼쳐지고 있다. 1 NC 다이노스와 공동 4 두산 베어스, kt wiz의 승차가 4경기 차이에 불과해 상위권 5개 팀이 모두 우승을 노려볼 수 있는 치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3 팀인 LG 트윈스를 이끄는 류중일 감독은 1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키움 히어로즈전을 앞두고 취재진이 순 스트레스를 묻자 "재미있잖아요"라며 껄껄 웃었다. 3년 계약의 마지막 해라 ...

    한국경제 | 2020.09.10 16:41 | YONHAP

  • thumbnail
    [정오의 프리뷰] '1.5G 차' 키움-LG 2 싸움, SK-한화 최하 싸움

    ... 신한은행 SOL KBO리그 ◆ 9월 10일 목요일 잠실 ▶ 키움 히어로즈 (한현희) - (켈리) LG 트윈스 1 NC와 2 키움이 반 경기 차, 그리고 키움과 3 LG가 1.5경기 차다. 2연전 결과에 따라 상위권 순위표는 ... ⅔이닝 무실점의 기록이 있다. 직전 LG전 선발 등판에서는 5이닝 3실점(2자책점)을 기록했다. 광주 ▶ 두산 베어스 (유희관) - (양현종) KIA 타이거즈 3연승을 달린 KIA가 두산까지 잡으며 5강 희망에 불을 지필까. 양현종은 ...

    한국경제 | 2020.09.10 12:53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플렉센 복귀·함덕주 연착륙…두산, 선발진 완성

    크리스 플렉센(26)이 돌아왔고, 함덕주(25)가 연착륙했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는 이제 '대체 선발' 없이 시즌을 치를 수 있다. 플렉센은 9일 서울시 잠실구장에서 열린 kt wiz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3이닝 동안 ... 선발 합류를 원해 9월에 보직 변경을 단행하기도 했다. 두산 선발진은 올해 평균자책점 4.43으로 이 부문 4를 달린다. 9월에 치른 7경기에서는 평균자책점 3.50으로 10개 구단 중 2다. 두산은 안정적인 선발진을 ...

    한국경제 | 2020.09.10 10:58 | YONHAP

  • thumbnail
    올스타 패치 단 kt 로하스, 상복 터질까?…"욕심 없어요"

    프로야구 kt wiz의 외국인 타자 멜 로하스 주니어는 지난 3년간 상복이 없는 편이었다. 2018년에는 43홈런(공동 2)을 치고도 골든글러브 수상에 실패했다. 득점도 2(114점), 볼넷 2(71개), 타점 7(114점) 등 좋은 성적을 낸 시즌이었다. 막판 홈런 경쟁에서 김재환(두산 베어스·44홈런)에게 밀려 아쉬움도 있었다. 골든글러브의 한은 2019년에 풀었다. 타율 0.322, 24홈런, 104타점, 68득점 등 투고타저 ...

    한국경제 | 2020.09.10 10:22 | YONHAP

  • thumbnail
    2020 버전 노 피어…"밑보다 만 보겠다"

    [엑스포츠뉴스 잠실, 김현세 기자] KT 즈 이강철 감독은 부임 이전 두산 베어스에서 투수코치, 퓨처스 팀 감독, 그리고 수석코치를 지냈다. 이 감독이 오고 KT는 두산에 처음으로 상대 승률 5할을 넘겼다. 9승 7패. KT는 ... 것이라고 얘기했다. 양 팀 모두에게 이번 2연전은 매우 중요했다. 순위가 갈릴 가능성이 컸다. 하지만 공동 4는 유지됐다. 두산이 더 치고 올라가지 못해 아쉬울 수 있는가 하면, KT는 다시 높은 곳으로 도약할 계기가 됐다는 ...

    한국경제 | 2020.09.10 05:16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이길 때까지 버티자…필승조 vs 필승조 [잠실:포인트]

    [엑스포츠뉴스 잠실, 김현세 기자] 두산 베어스 선발 투수 크리스 플렉센은 약 두 달 만의 복귀 등판이었고, 길게 던질 수 없었다. 제한 투구 수는 60구였다. 플렉센은 3이닝 동안 55구 던지고 교체됐다. 예정대로다. 두산 ... 주권이 8회 말 실점 없이 먼저 버텼고, 9회 말 하준호(⅓이닝 1피안타) 이후 김재윤이 1, 3루 끝내기 패배 기를 넘겼다. 조현우 또한 하이라이트였다. 조현우는 연장 10회 말 두산 중심 타선과 상대해야 했다. 그는 김재환, ...

    한국경제 | 2020.09.10 00: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kt 로하스 "내가 끝내겠다"고 이야기하고 결승포 '쾅'

    ... 승리를 이끌어야겠다고 생각했다. 그는 선수들에게 "내가 끝내겠다"고 말하고 타석에 들어갔다. 로하스는 두산 베어스의 신인 투수 권휘의 2구째 시속 130㎞ 포크볼에 방망이를 크게 휘둘렀다. 공은 거대한 포물선을 그리며 가운데 ... kt는 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원정 경기에서 두산에 4-2로 승리를 거뒀다. 이 덕분에 kt는 5로 밀려난 지 하루 만에 두산과 나란히 공동 4 자리를 회복했다. 로하스는 이날 앞선 4차례 타석에서 무안타로 ...

    한국경제 | 2020.09.09 23: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