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오의 프리뷰] 상위권 정체, KT KIA 치고 올라가나

    ...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 9월 15일 화요일 잠실 ▶ NC 다이노스 (라이트) - (알칸타라) 두산 베어스 서로 밀릴 수 없는 대결이다. NC는 2 키움과 승차 없이 9리 차 앞서는 가운데 선두 자리가 태롭다. 최근 ... 1승 무패 평균자책점 2.53으로 좋은 기억이 있다. 수원 ▶ 삼성 라이온즈 (뷰캐넌) - (데스파이네) KT 즈 상 4팀이 크게 앞서 나가지 못 하는 가운데 KT는 최근 10경기 7승 3패하며 더 높은 곳을 바라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9.15 12: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24이닝 연속 비자책…변수에도 흔들리지 않는 김광현

    ... 만에 등판해 MLB 입성 후 최다 7이닝 6K 환경은 낯설고, 예기치 못한 변수가 이어진다. 하지만 마운드 의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은 전혀 흔들리지 않는다. 김광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스콘신주 밀워키 ... 밟은 김광현은 첫해 정규시즌에서 3승 7패 평균자책점 3.20의 아쉬운 성적을 냈다. 그러나 2007년 두산 베어스와의 한국시리즈 4차전에서 7⅓이닝 1피안타 무실점 9탈삼진의 호투를 펼쳤다. 김광현이 다니엘 리오스(당시 두산)와의 ...

    한국경제 | 2020.09.15 09:24 | YONHAP

  • thumbnail
    [천병혁의 야구세상] 1∼5가 4게임 차 '초박빙'…이런 시즌은 없었다

    2015년 10개 구단 체제 이후 최소 게임 차 순 경쟁 중상위권 치열한 승부에도 흥행은 참패…리그 축 우려 2020 프로야구는 이제 종반으로 치닫는데 상위권 팀들의 순위경쟁은 점입가경이다. 팀당 103∼111경기, 총 ... 45패 3무, 승률 0.567)는 최근 3연패를 당하면서 키움과의 승차가 3게임으로 벌어졌다. 하지만 LG와 4 두산 베어스(57승 45패 4무, 승률 0.559)의 승차는 1게임이다. 또 두산은 5인 kt(58승 46패 ...

    한국경제 | 2020.09.14 10:44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전망대] '9월 승률 1' KIA, 상위권 도약 기회…하위권과 대결

    7 롯데는 상위권 팀과 맞대결하는 힘겨운 일정 KIA 타이거즈가 9월 약진에 성공하며 중상위권 판도의 최대 변수로 떠올랐다. '9월 승률' 1인 KIA가 이번 주에도 상승세를 이어가면 2020년 프로야구 KBO리그 순위표는 또 달라질 수 있다. 마침 연이어 하위권과 만나는 대진표도 KIA 팬들을 설레게 한다. 4·5 두산 베어스, kt wiz와 6 KIA의 격차는 1.5게임이다. 일주일이면 순위가 바뀔 수 있는 좁은 격차다. KIA는 ...

    한국경제 | 2020.09.14 10:40 | YONHAP

  • thumbnail
    이영하의 첫 세이브 언제쯤…불펜은 두산의 아킬레스건

    8월 말에 보직을 마무리로 바꾼 이영하(23·두산 베어스)는 7차례 구원 등판했지만, 아직 세이브를 올리지 못했다. 13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 키움 히어로즈와의 방문 경기에서 이영하는 동점 상황에 등판했다. 이영하를 ... 내려갔다. 이영하는 5-5 동점 상황에서 등판했고, 이정후에게 고의사구, 애디슨 러셀에게 좌전 안타를 맞아 1사 만루 기를 자초한 뒤 허정협의 유격수 땅볼 때 상대 득점을 허용했다. 김민규가 남긴 주자가 홈을 밟아, 이영하가 책임질 ...

    한국경제 | 2020.09.13 20:03 | YONHAP

  • thumbnail
    조상우 '만루 기'[포토]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한준 기자] 13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9회초 2사 만루 키움 조상우가 로진을 불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3 18:06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박치국 '실점위기 막는다'[포토]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한준 기자] 13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5회말 2사 2,3루 두산 박치국이 공을 힘차게 던지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3 16:23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박세혁-함덕주 '기 벗어나자'[포토]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한준 기자] 13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5회말 1사 1,2루 두산 박세혁이 마운드를 방문해 선발투수 함덕주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3 16:12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함덕주 '볼넷으로 만루위기'[포토]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한준 기자] 13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1회말 2사 1,2루 두산 선발투수 함덕주가 키움 허정협에게 볼넷을 허용한 후 아쉬워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3 14:41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4' 두산 김태형 감독 "마음이야 항상 치고 올라가고 싶죠"

    "저야 항상 치고 올라가고 싶죠." 김태형(53) 두산 베어스 감독이 특유의 유머를 담아 '순 상승 욕구'를 드러냈다. 김 감독은 13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와의 방문 경기를 앞두고 ... 정규시즌·한국시리즈 통합 우승을 차지했다. 13일 키움전을 앞두고 두산은 57승 3무 45패(승률 0.559)로 4를 달린다. 1 NC 다이노스와의 격차는 4.5게임이다. 지난해 105경기를 치렀을 때 두산은 승률 0.581(61승 ...

    한국경제 | 2020.09.13 13: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