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재미교포 골프 선수 미셸 위, 딸 출산

    ... 딸의 이름은 '매케나 카말레이 유나(Makenna Kamalei Yoona)'로 지었으며 AP통신은 "카말레이는 하와이에서 '사랑받는 어린이'라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한국 이름이 '위성미'인 미셸 위는 미국 하와이주 출신이다. '유나'는 한국식 이름으로 보인다. 미셸 위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통산 5승을 거뒀으며 최근 우승은 2018년 3월 HSBC 월드 챔피언십이다. ...

    한국경제 | 2020.06.21 07:04 | YONHAP

  • thumbnail
    [김귀근의 병영톡톡] 불붙은 '우주경쟁'…각국 우주부대 속속 창설

    ... '베이더우(北斗)' 위성군을 운영하고 있다. 베이더우는 미국의 GPS에 대항하는 시스템이다. 위성이나 센서들을 파괴하거나 피해를 주기 위한 레이저 무기도 개발해 보유하고 있다. 저궤도 위성을 목표로 하는 지상 기반의 이동형 대위성미사일을 보유하고 있고, 정지궤도 위성까지 파괴할 수 있는 대위성무기 능력을 개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는 1992년 우주군을 창설하고, 2015년에는 공군과 통합해 항공우주군을 창설했다. KIDA 논문은 "러시아가 운영 중인 위성의 ...

    한국경제 | 2020.05.23 08:00 | YONHAP

  • thumbnail
    [권훈의 골프확대경] 10년 새 가장 큰 변화는 상금과 비거리

    ... 14명으로 늘어났고, 2010년에는 한명도 200만달러를 넘기지 못했지만, 올해는 3명이나 200만달러 고지를 밟았다. 그러나 2010년대에 LPGA투어에 불어닥친 가장 극적인 변화는 장타력이다. 2010년 미셸 위(한국 이름 위성미)는 평균 274.5야드로 장타 여왕에 올랐다. 시즌 평균 270야드를 넘긴 선수는 미셸 위 혼자였다. 2019년 장타 여왕 앤 판 담(네덜란드)은 평균 283.84야드의 무시무시한 장타를 때렸다. 280야드를 넘긴 선수는 마리아 ...

    한국경제 | 2019.12.31 12:01 | YONHAP

  • thumbnail
    결혼한 미셸 위, 방송 해설가로 제2의 인생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뛰다 결혼과 함께 사실상 골프 생활을 접은 미국 교포 미셸 위(한국이름 위성미)가 골프 중계방송 해설가로 제2의 인생을 시작한다. 미국 CBS 방송은 새로 꾸린 내년 시즌 골프 중계방송이 해설진에 미셸 위를 포함했다. 미셸 위는 마스터스를 포함한 CBS 골프 대회 중계방송에 해설가로 활동할 예정이다. CBS 골프 중계 해설가로는 최연소다. CBS 골프 중계 해설가를 30대가 맡는 것도 미셸 위가 처음이다. ...

    한국경제 | 2019.12.04 14:54 | YONHAP

  • thumbnail
    'NBA 전설' 며느리 된 원조 골프천재 미셸 위

    ‘원조 골프 천재’ 미셸 위(30·한국명 위성미·사진 가운데)가 지난 1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에서 ‘NBA 전설’ 제리 웨스트(81)의 아들 조니 웨스트(32·왼쪽)와 결혼했다. 제리 웨스트는 LA 레이커스 소속으로 뛸 당시 올스타 14회, 1969년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MVP), 1970년 득점왕, 1972년 올스타전 MVP 선정 등 화려한 이력을 남긴 ...

    한국경제 | 2019.08.12 18:02 | 김병근

  • thumbnail
    US여자오픈에서 한국이 강한 이유는…기본기+정신력+자신감

    ... 이 대회 한국인 우승자는 9명으로 늘어났다. 박인비(31)가 두차례 정상에 올라서 10번째 한국인 우승이다. 2008년부터 올해까지 12년 동안 한국 국적이 아닌 우승자는 3명 뿐이다. 한국 핏줄인 미국 교포 미셸 위(한국이름 위성미)까지 포함하면 10차례 한국 또는 한국계가 우승했다. 2011년부터 2014년까지 4년 연속 한국 국적 선수가 우승했고 2015년 미셸 위까지 5년 연속 코리안 챔피언이 탄생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한국 선수의 ...

    한국경제 | 2019.06.03 13:03 | YONHAP

  • 지나 김이 누구야?…US女오픈 아마 돌풍

    ... 골프를 좋아하셔서 언니와 함께 어렸을 때 골프를 배웠다. 하지만 언니가 골프를 좋아하지 않았다. 대신 내가 골프를 좋아한다고 미안한 마음에서 아빠에게 거짓말을 했다. 실력은 계속 좋아졌다”고 했다. 그의 꿈은 미셸 위(위성미) 같은 세계적인 프로 골퍼다. 관심이 많은 심리학을 공부하며 골프를 병행할지, 대학을 졸업하고 프로로 전향할지는 아직도 고민 중이다. 노스캐롤라이나대 스페인어 교수인 어머니 김상숙 씨는 “커트 통과만 하자는 생각으로 ...

    한국경제 | 2019.06.02 18:01 | 조희찬

  • thumbnail
    골프존, LGA 데이비드 레드베터 아카데미 100% 인수 글로벌 골프교육 사업 진출

    ... 레슨의 교과서,최정상 골퍼들의 지도자로 평가를 받고 있는 세계적인 골프 아카데미다. 데이비드 레드베터가 1981년 미국 플로리다에 설립한 이후 전세계 13개국에서 37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박세리,박인비, 리디아 고,미셸 위(위성미),양용은,박지은 등 많은 한국인 골퍼들이 레드베터에게 사사했다. 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안병훈도 그의 제자다. 골프존은 레드베터와 그의 부인이 소유한 LGA 지분 100%를 이번에 인수했다. 골프존은 이번 인수를 통해 LGA의 ...

    한국경제 | 2018.08.29 11:38 | 이관우

  • thumbnail
    구옥희부터 애니 박까지… K골프, 30년 만에 LPGA 200승 '터치'

    ... 롱퍼터가 불을 뿜었다. 9번홀 15m가 넘는 이글을 잡아낸 것을 포함해 13번홀과 14번홀에서도 모두 10m가 넘는 긴 퍼트를 홀에 꽂아 넣어 우승까지 내달았다. 한국(계) 여자 선수 중 롱퍼터를 쓴 이는 한때 박희영과 미셸 위(위성미) 등이 실험적으로 시도해본 정도다. 롱퍼터로 LPGA에서 우승까지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롱퍼터는 애덤 스콧(호주), 랑어 등 여러 선수가 애용했지만 그립 끝을 몸통에 고정해선 안 된다는 ‘앵커링(anchoring) 금지’ ...

    한국경제 | 2018.06.11 19:14 | 이관우

  • 금주의 신설법인 (5월25일~31일)

    ... 105동 501호 (봉선동,쌍용스윗닷홈) ▷유성산업개발(장한정·100·신,재생에너지 사업 (태양광발전소,풍력발전소)) 서구 시청로96번길 15, 11층 1106호 (치평동,로잔티움파크) ▷은성에너지(위성미·1·태양광발전소 설립을 통한 신재생에너지 생산 및 판매) 북구 서강로54번길 50, 202동 1403호 (운암동,벽산블루밍메가씨티아파트) ▷지유엔에스(고성주·1·태양광발전소 설립을 ...

    한국경제 | 2018.06.01 0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