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3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톱시드 최나연, 매치플레이 2회전 진출

    ... 차로 패해 탈락했다. 두 선수는 16번홀까지 팽팽하게 맞섰지만 이미나가 17번홀(파4)과 18번홀(파5)에서 연속 버디를 잡아 승리했다. 이미나는 허미정(22·코오롱)을 꺾은 김미현(34·KT)과 2회전에서 만난다. 재미교포 위성미(22·나이키골프)는 베아트리스 레카리(스페인)에 4홀 차 완승을 거뒀다. 박인비(23), 김인경(23·하나금융)과 디펜딩 챔피언인 유선영(25·한국인삼공사)도 무난히 2회전에 진출했다. 세계랭킹 1위 청야니(대만)도 마시 하트(미국)를 ...

    연합뉴스 | 2011.05.20 00:00

  • 최나연, LPGA 매치플레이 톱시드 배정

    ... 서희경(25·하이트)-이지영(26·볼빅), 강지민(31)-최운정(21), 양희영(KB금융그룹)-배경은(26·볼빅), 김인경(23·하나금융그룹)-재미교포 민디 김(22)이 맞대결한다. 한편, 세계랭킹 1위 청야니는 마시 하트(미국)를, 위성미(22·나이키골프)는 베아트리스 레카리(스페인)를 상대한다. 박희영(24·하나금융그룹)과 세계랭킹 7위 미야자토 아이(일본)의 '한·일 대결'도 주목된다. 올 시즌 LPGA 투어에서 2승을 올리며 '제2의 전성기'를 맞은 카리 ...

    연합뉴스 | 2011.05.18 00:00

  • 유선영, LPGA 매치플레이 대회 2연패 도전

    ... 1∼10위 중 9명의 선수가 출전해 명승부가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17일 현재 LPGA 투어 공식홈페이지에 올라온 출전 선수 명단 중 한국 및 한국계 선수는 20명을 훌쩍 넘는다. 신지애와 최나연(24·SK텔레콤)을 필두로 위성미(22·나이키골프), 김송희(23·하이트), 박세리(34), 서희경(25·하이트), 양희영(22·KB금융그룹) 등이 우승에 도전한다. 현재 여자골프계의 1인자인 청야니(대만)와 크리스티 커(미국), 미야자토 아이(일본), 수잔...

    연합뉴스 | 2011.05.17 00:00

  • 박세리 타이틀 방어·최나연 시즌 첫 승 '도전'

    ... 롯데마트 여자오픈에도 출전했으나 공동 13위로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세계랭킹 1위 청야니(대만)의 독주 체제와 다른 나라 선수들의 견제가 날로 거세지는 가운데 한국 군단은 '무승'에서 탈출하는 것이 급선무다. '젊은 피'인 위성미(22·나이키골프)와 서희경(25·하이트), 김인경(23·하나금융)이 우승 경쟁에 뛰어들고, 베테랑 김미현(34·KT)과 박지은(31·나이키골프)도 힘을 보탠다. 청야니 외에 크리스티 커(미국), 페테르센, 미야자토 아이(일본), 카리 ...

    연합뉴스 | 2011.04.26 00:00

  • -LPGA- 루이스, 청야니 꺾고 나비스코 우승

    ... 우승했지만 폭우로 인해 1라운드만 치러져 공식 우승자로 인정받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에는 여자골프 1인자의 자리를 굳혀가던 청야니를 꺾고 생애 첫 메이저대회 우승컵까지 차지하면서 스타로 떠올랐다. 한국 및 한국계 선수 중에는 위성미(22·나이키골프)가 6위(3언더파 285타)에 올라 가장 좋은 성적을 냈고 박세리(34)와 김인경(23·하나금융)이 공동 10위(1언더파 287타)를 차지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11.04.04 00:00

  • 청야니, 네 번째 메이저 왕관 '성큼'

    나비스코 3라운드서 2타 차 단독 선두..위성미 힘겨운 추격전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인 청야니(대만)가 네 번째 메이저대회 우승에 성큼 다가섰다. 청야니는 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란초 미라지의 미션힐스 골프장(파72·6천702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첫 메이저대회인 크라프트 나비스코 챔피언십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6개를 골라내 6언더파 66타를 치는 무서운 실력을 과시했다. 공동 2위로 3라운드를 ...

    연합뉴스 | 2011.04.03 00:00

  • [LPGA] 제인 박, 청야니와 함께 공동 2위

    ... 2007년 LPGA 투어에 데뷔한 제인 박은 2008년 두 차례 공동 2위를 차지한 것이 개인 최고 성적이다. 양희영(22·KB금융그룹)이 5언더파 139타를 기록하며 모건 프레셀(미국)과 함께 공동 5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재미교포 위성미(22·나이키골프)가 강지민(31), 산드라 갈(독일) 등과 함께 3언더파 141타를 쳐 공동 8위에 올랐다. 신지애(23·미래에셋)는 버디와 보기를 3개씩 기록하며 이븐파 72타를 기록, 중간 합계 1오버파 145타가 돼 ...

    연합뉴스 | 2011.04.02 00:00

  • 신지애, 프레셀과 '동반 플레이'

    ... 2라운드를 치른다. '디펜딩 챔피언' 청야니(대만)는 신지애의 바로 앞 조에서 KIA 클래식 우승자 산드라 갈(독일)과 한 조로 묶였다. 최나연(24·SK텔레콤)은 유선영(25·한국인삼공사)과 함께 1,2라운드를 치르고 재미교포 위성미(22·나이키골프)는 아마추어 시절부터 라이벌 관계를 형성해온 폴라 크리머(미국)와 같은 조가 됐다. 같은 기간 미국 텍사스주 험블에서 열리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셸 휴스턴오픈(총상금 590만달러)에서는 지난해 우승자 앤서니 ...

    연합뉴스 | 2011.03.30 00:00

  • '호수의 여인은' 누구…나비스코 대회 31일 개막

    ... 특히 올 들어 유럽여자프로골프 대회를 포함해 LPGA 개막전 혼다 LPGA 타일랜드 대회까지 3개 대회에서 연속 우승하는 상승세틀 타고 있다. 여기에 올 시즌 2승을 올리며 제2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카리 웹(호주)와 장타자 위성미(22·나이키골프), 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도 강력한 우승 후보들이다. 또 이번 대회에는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에서 활약하는 전미정(29·진로재팬)과 국내 투어의 간판으로 자리 잡은 유소연(21·한화), 안신애(21·비씨카드)가 출전해 ...

    연합뉴스 | 2011.03.29 00:00

  • 신지애, 시즌 첫 우승 보인다

    ... 휘두르며 공동 21위에 단독 3위(9언더파 210타)로 도약했다. 하지만 선두 신지애와는 6타차, 2위 갈과는 5타차여서 마지막날 뒤집기는 어려울 전망이다. 김인경(23·하나금융그룹)은 4위(8언더파 211타)에 올랐고, 위성미(22·나이키골프)는 공동 8위(5언더파 214타)로 3라운드를 마쳤다. 한편 지난해 챔피언 서희경(25·하이트)은 공동 80위(4오버파 150타)에 그쳐 컷 탈락했다. ◇주요 선수 3라운드 순위 1.신지애 -15 204(70 ...

    연합뉴스 | 2011.03.27 00:00